김민희 나이 의외로 젊게 느껴지는 것이 분명합니다. 아직 30대 중반이기 때문입니다. 배우로서 활동할 수 있는 시간이 매우 넉넉합니다. 아시다시피 김민희는 홍상수 감독과의 불륜 스캔들로 구설수에 올랐습니다. 그럼에도 2016 청룡영화제 김민희 여우주연상 수상한 것을 보면 그녀의 연기력이 얼마나 대단했는지 알 수 있습니다. 김민희 나이 놓고 보면 그녀가 재기할 가능성이 충분한게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듭니다. 청룡영화제 김민희 여우주연상 수상이 시사하는 바가 큽니다.

 

 

[사진 = 조선일보 건물에 있는 2016 청룡영화제 현수막 모습. 2016 청룡영화제는 스포츠조선이 주최했으며 조선일보 등이 후원을 받았습니다. (C) 나이스블루]

 

2016 청룡영화제 김민희 여우주연상 수상은 그녀의 2016년 영화인 <아가씨> 연기력이 얼마나 좋았는지 객관적으로 증명되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김민희 연기력이 뛰어났던 것은 그 영화를 본 사람이라면 잘 아실 겁니다. 아무리 김민희를 싫어하는 사람이 많을지라도 아가씨에서의 연기력은 그야말로 명불허전이었습니다. 청룡영화제 여우주연상 및 남우주연상은 배우의 연기력을 중요하게 판단하는 특성이 강하기 때문에 청룡영화제 김민희 여우주연상 수상이 당연하다고 보여집니다.

 

 

김민희 나이 만 34세입니다. 한국 나이로는 35세입니다. 비록 그녀가 홍상수 감독과 관련된 이슈가 제기된 이후부터 많은 사람들에게 지탄의 대상이 되었으나 배우로서 중요한 연기력은 국내 정상급입니다. 만약 그녀가 대중들의 부정적인 시선속에서도 배우로서 활동할 의지가 강할 경우에는 영화 작품을 통해서 재기를 노릴 가능성이 있어 보입니다. 김민희 나이 30대 중반이라는 점에서 틀림없이 그녀에게 재기의 기회가 오지 않을까 싶습니다.

 

특히 청룡영화제 김민희 여우주연상 수상은 '김민희가 재기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알리는 계기가 됐습니다. 연기력 만큼은 국내 여자 배우 중에서 TOP에 있는 인물임을 객관적으로 증명했기 때문입니다. 배우는 기본적으로 연기력이 중요합니다. 아무리 연예인으로서의 이미지도 무시할 수 없습니다만 연기력이 뒷받침하지 못하면 영화 및 드라마에서 자신의 경쟁력을 살리기 어렵습니다. 김민희 나이 만 34세임을 놓고 보면 그녀의 연기 재능이 묻히기에는 아쉬운 것이 분명합니다.

 

 

[사진 = 김민희 주연으로 출연했던 2016년 영화 <아가씨> 저의 관람 인증샷 (C) 나이스블루]

 

김민희 여우주연상 수상했다고 그녀가 대중들의 용서를 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그녀의 연기력과 대중적인 이미지는 별개의 사안이기 때문입니다. 2016 청룡영화제 남우주연상 수상했던 이병헌의 경우 김민희처럼 치명적인 구설수가 있었음에도 영화에서 뛰어난 연기력을 과시하며 많은 사람들의 인정을 받았습니다. 청룡영화제 남우주연상 수상은 그의 연기력이 얼마나 훌륭한지 알 수 있는 대목입니다. 하지만 사람들은 이병헌 연기력이 좋다는 것을 치켜세우면서도 그의 대중적인 이미지가 어떤지 잘 압니다. 연기력과 이미지는 일치하지 않는다는 것이죠.

 

 

그럼에도 김민희 여우주연상 수상은 그녀에게 전환점이 되지 않을까 싶은 생각을 해봅니다. 현실적으로 김민희 영화 복귀하기에는 그녀를 향한 대중적인 거부감이 여전히 존재하고 있을 가능성이 큽니다. 그런데 김민희 연기 잘하는 재능을 무시할 수는 없는 노릇입니다. 이미 이병헌이 대중적인 이미지가 안좋았던 상황 속에서도 영화 내부자들 통해서 흥행 파워를 이끌어냈던 것을 보면 김민희 재기 성공 가능성이 없는 것은 아니라고 봅니다. 이병헌이 자신의 영화가 흥행 성공할 수 있다는 전례를 만들었으니까요. 내부자들 흥행 성공이 여럿 있습니다만 이병헌 연기력이 좋았던 것은 부정할 수 없는 사실입니다.

 

김민희 나이 30대 중반임을 놓고 보면 그녀의 재기 가능성은 시간적인 관점에서 바라보면 풍부한 상황입니다. 앞으로 많은 시간 동안 연기를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물론 그녀가 영화배우로서 오랫동안 활동한다는 전제하에서 말입니다. 특히 김민희 여우주연상 수상은 '김민희 연기 잘한다'는 인식을 확인시키는 계기가 됐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김민희에게 이번 청룡영화상은 터닝 포인트가 될 가능성이 있어 보입니다.

 

 

[사진 = 지난 6월 21일에는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의 열애설이 제기되면서 엄청난 주목을 끌었습니다. 사진은 저의 아이폰 달력이며 6월 21일을 가리킵니다.]

 

 

[사진 = 지난 11월 25일 2016 청룡영화제에서는 김민희 여우주연상 수상했습니다. 사진은 저의 스마트폰 달력이며 11월 25일을 가리킵니다.]

 

[김민희 프로필 간단 정리]

 

2016 청룡영화제 남우주연상과 여우주연상 수상했던 이병헌과 김민희는 치명적인 구설수로 물의를 일으켰음에도 빼어난 연기력으로 인정 받았던 공통점이 있습니다. 공교롭게도 올해 청룡영화제는 그렇게 되었더군요. 청룡영화제 남우주연상과 여우주연상이 배우의 연기력을 중요하게 여기는 시상식입니다만 특이하게도 이병헌과 김민희에 대한 대중적인 이미지는 그리 긍정적이지 않습니다.

 

다만, 이병헌이 내부자들 흥행 성공 및 청룡영화제 남우주연상 수상 소감을 계기로 대중들의 신뢰를 다시 얻는 듯한 느낌이 듭니다. 신뢰를 완전히 회복하기까지 시간이 꽤 필요할 것으로 짐작됩니다만 그의 영화가 연이어 흥행 성공하면 사람들이 이병헌 영화를 더욱 믿고 볼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러한 이병헌의 활약이 김민희에게는 배우로 활동하는데 있어서 자신감을 얻는 계기가 될지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김민희 홍상수 감독 불륜설 6월 21일 오전부터 여러 미디어를 통해 제기됐습니다. 그동안 두 사란이 열애가 루머로 제기되더니 이제는 미디어에서 서로 앞다투어 보도하는 흐름이 됐습니다. 김민희 나이 34세(1982년), 홍상수 감독 나이 55~56세(1960년생 또는 1961년생)로서 두 사람 나이 차이 21~22세임을 알 수 있었습니다. 심지어 김민희 홍상수 감독 디스패치 기사를 통해 홍상수 감독 부인 관련 보도가 떴습니다. 이를 통해 홍상수 감독 유부남인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반면 김민희 미혼입니다. 홍상수 감독 불륜설 제기됐습니다.

 

 

[사진 = 김민희 주연으로 출연했던 2016년 영화 <아가씨> 저의 관람 인증샷 (C) 나이스블루]

 

이 글을 올리는 시점에서는 김민희 홍상수 감독 입장이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과연 두 사람이 사귀는지 안사귀는지 알 수 없습니다. 그런데 디스패치가 홍상수 감독 부인 관련 보도하면서 김민희 홍상수 감독과 불륜설 사실일 가능성이 있다는 뉘앙스를 드러냈습니다. 디스패치 보도만을 놓고 보면 김민희 홍상수 감독 열애 사실상 확정인 것 같은 느낌을 전합니다만, 그럼에도 김민희 홍상수 감독 입장을 들어봐야 열애가 맞는지 안맞는지 최종적으로 가려질 것 같습니다. 현재로서는 100% 확정이라고 판단하기에는 무리함이 없지 않습니다.

 

 

김민희 홍상수 감독과 불륜설 대중적인 관심을 끌 수 밖에 없는 이유는 한마디로 말해서 두 사람의 관계가 석연치 않기 때문입니다. 김민희 나이 34세인데 자신보다 21~22세 많은 홍상수 감독과 사귀는 것(열애가 맞다고 가정할 경우) 자체가 매끄럽지 않습니다. 김민희 홍상수 나이 차이 21~22세는 다른 사람 같으면 아버지와 딸 관계나 다름 없습니다. 그런데 두 사람은 서로 사귀는 관계로 알려졌습니다. 6월 21일 언론 보도 이전부터 그동안 루머로 나돌았죠.

 

참고로 홍상수 감독 나이에 대해서는 1960년생인지 아니면 1961년생인지 알 수 없습니다. 어떤 곳은 1960년, 다른 곳은 1961년으로 소개되어 있어서 구체적인 생년월일을 알기 힘듭니다. 이 글에서는 김민희 홍상수 감독 나이 차이 21~22세로 정리하겠습니다.

 

 

[사진 = 김민희 마지막으로 출연했던 드라마는 2008년 KBS2 드라마 <연애결혼>입니다. 그 이후에는 줄곧 영화에 출연했습니다. 또한 김민희 데뷔작은 1999년 KBS2 청소년 드라마 <학교2>였습니다. (C) KBS2 연애결혼 공식 홈페이지 등장인물 프로필 사진(kbs.co.kr/end_program/drama/marriage)]

 

그렇다고 김민희 홍상수 감독과 열애설 루머가 100% 사실이라고 단정지을 수 없습니다. 루머는 루머일 뿐이니까요. 그런데 김민희 홍상수 감독 2016년 2월에 새로운 영화를 촬영했던 점, 지난 5월에 개최된 제69회 칸 국제 영화제에 함께 갔던 것이 열애 정황을 뒷받침하게 합니다. 그 이전이었던 지난해 9월에는 홍상수 감독의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의 여자 주인공이 김민희였습니다. 이때부터 두 사람이 인연을 맺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까지는 말입니다.

 

 

특히 김민희 홍상수 감독 디스패치 보도는 두 사람이 실제로 사귀고 있는 것이 아니냐는 정황이 더욱 구체화됐습니다. 만약 사실일 경우 김민희 홍상수 불륜 논란을 피할 수 없을 것 같습니다. 과연 두 사람이 어떤 입장을 밝힐지 주목됩니다.

 

김민희 홍상수 감독 이슈에 대한 여론 분위기 악화된 배경에는 김민희 소속사 떠난 상태이기 때문입니다. 만약 소속사가 있는 연예인이었다면 틀림없이 소속사 측에서 공식 입장을 밝혔을 겁니다. 두 사람이 사귀는 관계가 아니라면 소속사에서 '서로 사귀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히는 타이밍이 빨랐을 겁니다. 그런데 김민희는 2015년 10월에 소속사를 떠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러다 보니 김민희 홍상수 감독 열애설 향한 여론 반응이 의심스러운 분위기로 이어졌고 디스패치 보도가 뜬 이후에는 김민희 홍상수 감독 향한 여론의 시선이 곱지 않게 됐습니다.

 

 

[사진 = 6월 21일 핫이슈는 김민희 홍상수 감독 열애설입니다. 사진은 저의 아이폰 달력이며 6월 21일을 가리킵니다.]

 

 

[김민희 프로필 간단 정리]

 

[홍상수 감독 프로필 간단 정리]

 

특히 김민희 나이 34세임에도 아버지 뻘 되는 홍상수 감독과 상당한 나이 차이를 나타냈다는 점에서 여론 분위기가 영 안좋습니다. 대중들이 김민희 홍상수 감독 열애설 및 불륜설 받아들이는데 있어서 거부감 느끼기 쉬웠습니다. 근래에는 나이 차이가 많이 나는 연예인 커플 및 부부와 관련된 미디어의 보도가 등장하고 있습니다만, 김민희 홍상수 나이 차이 22세 그 자체만으로 뭔가 석연치 않습니다.

 

아직은 두 사람의 공식 입장이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그럼에도 김민희 홍상수 감독과 열애설 보도가 제기된 타이밍이 참 묘합니다. 무언가의 이슈 같은 것을 덮으려는 의도가 있는 것이 아니냐는 의심을 해볼 수도 있지만, 그런 의심이 맞는지 안맞는지 여부를 떠나서 김민희 홍상수 감독 열애설 그 자체만으로 상당히 쎈 이슈입니다. JYJ 박유천 구설수와 비슷한 시기에 터졌던 다른 연예인 구설수가 완전히 묻혀진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