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우즈벡 U-23 축구 대표팀 맞대결이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 대회 결승 진출이 걸려있는 중요한 경기이기 때문이다. 한국 우즈벡 맞대결에서 승리하는 팀이 결승에 진출하기 때문에 양팀 모두 최선을 다해서 경기에 임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한국은 그동안의 경기력이 축구팬들의 눈높이를 충족시키지 못했다는 점에서 한국 우즈베키스탄 맞대결을 통해 반전의 계기를 삼을 필요가 있다. 과연 이번 경기를 통해 김봉길호가 순항할 명분을 얻을지 주목된다.

 

 

[사진 = 한국 우즈벡 4강 맞대결이 1월 23일 오후 8시 30분에 펼쳐진다. (C) 아시아축구연맹(AFC) 공식 홈페이지(the-afc.com)]

 

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U-23 대표팀이 23일 오후 8시 30분 중국 장쑤성 쿤산 스포츠 센터에서 펼쳐지는 2018 AFC U-23 챔피언십 4강 우즈베키스탄전을 치른다. 이 경기에서 승리하는 팀이 오는 27일 오후 5시 결승전을 치르며 대회 우승에 도전한다. 한국 우즈벡 모두 해당 대회 우승 경험이 없다. U-23 세대의 아시아 최강이 되기 위해 4강에서 혼신의 힘을 다하며 경기에 임할 것이다. 한국 선수들도 최선을 다하겠으나 우즈벡의 저력 또한 만만치 않을 것으로 보인다.

 

 

한국 우즈벡 역대전적 올림픽 대표팀 기준으로 8전 7승 1무로서 한국의 우세가 돋보인다. 지금까지 우즈벡을 상대로 패한 전적이 전혀 없었다. 2010년대 이후에는 4경기 모두 4승을 기록했다. 가장 최근이었던 2016년 1월 13일 AFC U-23 챔피언십 C조 본선 1차전에서는 한국이 문창진 2골에 의해 2-1로 승리했다. 더욱이 한국 우즈베키스탄 역대전적 A매치 기준으로는 15전 10승 4무 1패로서 한국이 일방적으로 우세하다. 한국이 우즈베키스탄에 유독 강한 면모가 있음을 알 수 있다.(다만, U-23 대표팀 경기는 A매치에 포함되지 않는다.)

 

하지만 이번 경기에서 과연 한국이 우즈벡을 넘어 결승에 진출할지 여부는 불투명하다. 이유는 두 가지다. 첫째는 한국이 이번 대회 조별본선 및 8강에 이르기까지 4경기 동안 3승 1무를 기록했음에도 경기력이 전반적으로 매끄럽지 못했다. 둘째는 우즈벡이 8강에서 일본을 4-0으로 물리치고 4강에 진출했다는 점이다. 이번 대회에서 우즈벡이 복병으로 떠올랐다.

 

 

[사진 = 우즈베키스탄 U-23 대표팀은 2018 AFC U-23 챔피언십 8강에서 일본을 4-0으로 물리치고 4강에 진출했다. (C) 아시아축구연맹(AFC) 공식 홈페이지(the-afc.com)]

 

우즈벡의 일본전 4-0 대승은 상당히 예상치 못한 일이다. 아무리 일본 대표팀이 2020 도쿄 올림픽을 겨냥하여 21세 이하 선수들 위주로 팀을 구성했다고 할지라도 AFC 주관 대회에서 우즈벡에게 4골 차 패배를 당한 것은 다소 믿기기 힘들다. 일본이 디펜딩 챔피언이자 A팀이 아시아 최정상급 전력을 구축한 것을 떠올리면 우즈벡전 대패는 뜻밖이다. 한편으로는 우즈벡이 일본전에서 상당한 활약을 펼쳤기에 4-0 대승이 나올 수 있었다. 지금의 우즈벡 페이스가 상당히 좋기 때문에, 한국 우즈벡 맞대결은 과연 어느 팀의 승리로 끝날지 예측불허가 되었다.

 

 

한국 우즈벡 맞대결의 관건은 측면이다. 한국의 측면 수비가 불안한 것과 반대로 우즈벡은 측면 공격이 강점으로 꼽힌다. 만약 한국이 이전 경기들처럼 측면에서 크로스를 허용하거나 상대 선수에게 돌파를 내주는 일이 잦으면 한국 우즈베키스탄 맞대결 마저 힘든 경기가 펼쳐질지 모를 불안 요소가 있다. 더욱이 우즈벡은 선 수비 후 역습에 능한 팀이다. 측면에서 날카로운 역습을 노릴 가능성이 있다. 만약 우즈벡이 한국의 측면 수비 약점을 물고 늘어지면 한국이 어려운 상황에 직면할지 모를 일이다. 한국에게는 이러한 상황이 절대로 있어서는 안된다.

 

한국의 매끄럽지 못한 공격 전개가 과연 얼마나 개선되었는지 여부 또한 중요하다. 지난 8강 말레이시아전에서 나타난 한국의 공격 패턴은 상대 팀에 충분히 읽힐 정도로 단조로운 인상을 심어줬다. 2-1로 이겼음에도 전반 초반의 기습적인 선제골이 없었다면 경기 결과가 어떻게 흘렀을지 장담할 수 없는 아쉬운 경기 내용을 보여줬다. 만약 한국의 공격 전개가 물 흐르듯 시원스러운 모습이 경기 내내 되풀이 되었다면 경기 스코어가 더 벌어졌을지 모를 일이었다.

 

 

[사진 = 한국 우즈벡 맞대결은 23일 오후 8시 30분에서 펼쳐진다. 한국 우즈벡 중계 국내에서도 볼 수 있다. JTBC3 FOX sports, NAVER에서 말이다. 국내 시간 기준으로 평일 저녁에 진행되는 경기라는 점에서 많은 축구팬들이 시청할 것으로 보인다. (C) 대한축구협회(KFA) 공식 트위터(twitter.com/theKFA)]

 

[사진 = 2018년 1월 23일 한국 우즈벡 U-23 축구 대표팀 맞대결이 펼쳐진다. 사진은 글쓴이 스마트폰 달력이며 2018년 1월 23일을 가리킨다. 단판 경기이기 때문에 만약 후반 종료 스코어가 동점일 경우 연장전 및 승부차기가 적용된다. (C) 나이스블루]

 

[한국 U-23 축구 대표팀 명단]

 

한국이 2018 AFC U-23 챔피언십 4강에 진출했음에도 지난 4경기에서 시원스러운 경기력을 보여주지 못하면서 축구팬들의 기대치를 충족시키지 못했다. 이는 아시아 4강에 만족하지 않는다는 축구팬들의 심리를 읽을 수 있다. 한국은 우승을 목표로 최상의 경기력을 보여줘야 한다는 것이 축구팬들의 생각일 것이다. 그런 점에서 한국 우즈베키스탄 맞대결은 우리 대표팀이 경기력 논란을 만회하며 화끈한 승리를 거둘지 기대된다.

 

만약 이 경기에서 패하면 오는 8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팔렘방에서 펼쳐지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대한 위기감이 커질 것으로 보인다. 한국 선수들의 병역혜택(어쩌면 손흥민까지?)이 걸려있기 때문에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는 반드시 금메달을 따내야 한다. 지금의 U-23 대표팀 세대 중 아시안게임에 차출될 인원이 꽤 있을 것으로 보인다는 점에서, 2018 AFC U-23 챔피언십은 반드시 우승을 달성해야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향한 자신감을 키우게 될 것이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한국 말레이시아 U-23 축구 대표팀 맞대결이 많은 축구팬들의 관심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 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 축구 대표팀은 현재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 출전중이다. 한국 말레이시아 8강 경기에서 승리하는 팀이 4강에서 우즈베키스탄과 맞대결 펼친다. 과연 김봉길 감독이 조별본선과 상반된 전략으로 말레이시아에 맞서며 승리를 따낼지 주목된다.

 

 

[사진 = 한국 말레이시아 축구 맞대결이 펼쳐진다. 한국은 이번 경기에서 승리하면 4강에서 우즈베키스탄과 결승 진출을 다툰다. 우즈베키스탄은 8강에서 일본을 4-0으로 대파했다. (C) 아시아축구연맹(AFC) 공식 홈페이지(the-afc.com)]

 

한국 말레이시아 2018 AFC U-23 챔피언십 8강 경기가 국내 시간 기준으로 1월 20일 오후 5시 중국 장쑤성 쿤산 스타디움에서 펼쳐진다. 이제부터는 단판 승부이기 때문에 양팀 모두 서로 이기기 위해 혼신의 힘을 쏟으려 할 것이다. 한국 말레이시아 조별 본선 순위는 각각 D조 1위(2승 1무) C조 2위(1승 1무 1패)로서 한국이 더 좋은 편이다. 물론 한국 축구 레벨은 상대 팀보다 더 좋다고 볼 수 있다.

 

 

한국 말레이시아 역대전적 올림픽 대표팀 기준으로는 8전 6승 1무 1패로서 한국이 우세하다. 가장 최근에 맞붙었던 2014년 9월 14일 인천 아시안게임 조별리그에서는 한국이 말레이시아를 3-0으로 꺾었다. 물론 U-23 및 올림픽 대표팀 경기는 피파랭킹과 관련 없지만, 한국 말레이시아 피파랭킹 차이는 상당하다고 볼 수 있다. 한국 피파랭킹 59위라면 말레이시아 피파랭킹 175위로서 무려 116계단 차이가 난다. 그 정도로 한국 축구는 말레이시아보다 우월하다고 볼 수 있다. 다만, 피파랭킹의 기준은 어디까지나 국가 대표팀 성적에 맞춰져있다.

 

국내 축구팬들은 한국 말레이시아 맞대결에서 태극전사의 승리를 예상할 것이다. 한국 입장에서 말레이시아가 쉬운 상대인 것은 틀림 없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축구팬들이 우려하는 부분은 경기력이다. 지난 조별본선 3경기에서 2승 1무를 거두었음에도 전반적인 경기력이 축구팬들의 기대치를 충족시키지 못했기 때문에 과연 한국 말레이시아 축구 경기에서 긍정적인 반전이 나타날지 축구팬들이 주목할 것이다.

 

 

[사진 = 대한축구협회(KFA)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1월 20일 한국 말레이시아 U-23 축구 경기를 알렸다. (C) 대한축구협회 공식 트위터(twitter.com/thekfa)]

 

한국은 지난 조별본선 1차전 베트남전, 2차전 시리아전에서 공격 전개가 다소 더디는 모습을 보였다. 3차전 호주전에서는 3골이나 넣었음에도 선수들의 체력 저하가 찾아오면서 후반 26분과 30분에 걸쳐 실점을 범하는 아쉬움을 나타냈다. 결과적으로 2승 1무의 성적으로 8강에 진출했으나 최상의 경기력을 기대했던 축구팬들의 눈높이를 충족시키지 못했다. 그 아쉬움을 8강 말레이시아전부터 차츰 해소하며 경기력을 완성할지 주목된다.

 

 

다만, 말레이시아전부터는 토너먼트라는 점에서 조별본선과 다른 양상의 접전을 펼치게 된다. 토너먼트는 단판 승부로서 승리가 최우선적으로 중요할 수밖에 없다. 물론 경기 내용이 좋지 않아도 승리를 거두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최상의 경기 내용이 뒷받침해야 승리 과정이 더욱 쉬워지는 것은 축구에서 당연한 흐름이다. 한국 말레이시아 맞대결에서는 김봉길 감독의 전술이 상대 팀의 허를 찌르며 손쉽게 승리를 가져오는 분위기가 나타날지 기대된다.

 

한국 말레이시아 경기는 한국이 반드시 승리해야 하기 때문에 김봉길 감독의 승부수가 통해야만 한다. 말레이시아를 이기기 위한 비책을 선보이기 된다면 과연 그 전략이 상대 팀을 제압하는데 있어서 효과적으로 통할지 지켜볼 일이다. 만약 그 승부수가 통하여 한국의 승리를 이끌면 김봉길 감독을 향한 축구팬들의 신뢰가 점점 쌓일 것으로 기대된다. 김봉길 감독에게는 이번 U-23 챔피언십이 중요하기 때문에 말레이시아전 승리 및 대회 우승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사진 = 한국 말레이시아 2018 AFC U-23 챔피언십 조별리그에서 각각 D조 1위, C조 2위로 8강에 진출했다. (C) 아시아축구연맹(AFC) 공식 홈페이지(the-afc.com)]

 

[사진 = 2018년 1월 20일 한국 말레이시아 축구 경기가 펼쳐진다. 사진은 글쓴이 스마트폰 달력이며 2018년 1월 20일을 가리킨다. (C) 나이스블루]

 

[한국 U-23 축구 대표팀 명단 정리]

 

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 축구 대표팀은 오는 8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팔렘방에서 펼쳐질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을 준비하는 목적이 짙다. 아시안게임은 선수들의 병역 혜택 여부가 달려있는 대회이기 때문에 한국 U-23 축구 대표팀에게 중요할 수밖에 없다. 현재 진행중인 2018 AFC U-23 챔피언십은 아시안게임을 7개월 앞두고 펼쳐지는 아시아 축구 대회라는 점에서 한국의 아시안게임 금메달 경쟁력을 확인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

 

한편 이번 대회 8강에서는 디펜딩 챔피언 일본이 우즈베키스탄에 0-4로 대패하는 이변이 벌어졌다. 다만, 일본은 21세 이하 선수들이 주력이기 때문에 한국과의 지향점이 다르다고 할 수 있다. 일본은 2020 도쿄 올림픽을 대비해야 하는 상황. 어쨌거나 한국이 말레이시아를 꺾고 4강에 진출할지 지켜보자.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