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T전화 가입자 1,000만 명 돌파 소식이 8월 8일에 전해졌습니다. 지난 2014년 2월 출시된 SK텔레콤 통화 플랫폼 T전화는 2년 6개월 만에 가입자 1,000만 명을 넘었습니다. 이는 한국 인구의 5분의 1이나 되는 숫자입니다. T전화 서비스 가입자가 1,000만 명을 넘었다는 것은 한국에서 T전화가 이제는 '국민 서비스' 반열에 올라온게 아닌가 싶습니다. 한국에서 많은 사람들이 SK텔레콤을 쓰는 이유도 있습니다만 이제는 다른 이동통신사 고객도 T전화를 쓰기 때문에 가입자 1,000만 명 돌파가 더욱 탄력을 받았던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서비스는 사람을 편리하게 하는 것에 목적이 있습니다. 사람의 일상생활을 더욱 편리하게 하는 서비스라면 더 많은 사람들에게 이용 될 가치가 충분합니다. 그런 점에서 SK텔레콤의 주력 서비스 T전화는 많은 사람들의 전화 이용을 더욱 편리하게 했습니다. 단순히 다른 사람과 연락을 주고 받는 것이 아닌 전화를 하면서 통화 녹음도 되고, 그룹 통화도 가능하며, 치킨집 같은 상호명 검색도 가능하면서, 스팸전화 차단이 되는 기능이 있었기에 일반 전화 모드보다 편리하게 쓸 수 있었습니다. 그런 것을 보면 T전화 1,000만 돌파는 '당연한 결과'가 아닌가 싶습니다.

 

 

T전화는 사용자들에게 스팸이나 스미싱 위험번호 알림 및 연락처에 저장되지 않은 상호에 대한 검색, 그룹통화 등 통화의 편의성을 높여주는 다채로운 기능이 제공되는 통화플랫폼입니다. 일반 전화 모드보다 더욱 편리하게 쓸 수 있죠. 그중에서 스팸전화를 막아줬던 것이 많은 사람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지 않았나 싶습니다.

 

특히 많은 사람들은 스팸전화에 대하여 피로감을 느꼈습니다. 저도 그중에 한 명이었고요. T전화가 출시되기 이전에는 어쩔 수 없이 스팸전화를 받아야만 했는데 이제는 그럴 필요 없게 됐습니다. 전화를 받기 이전에 T전화 안심통화 정보를 통해 스팸전화 여부를 확인할 수 있어서 굳이 그런 전화를 받을 필요 없게 됐습니다. 이 글을 작성하는 오늘도 스팸전화 하나가 왔었으나 T전화 덕분에 안받았습니다. 물론 그 스팸전화는 안받은 뒤에 곧바로 차단했습니다. 그 번호는 더 이상 저를 괴롭히지 못하게 됐습니다. 참으로 편리한 세상을 살고 있음을 실감합니다.

 

[관련 글] 설현 SK텔레콤 T전화 광고 주목해야 할 5가지

 

 

제가 T전화 사용하는 결정적 이유가 스팸전화 차단 때문입니다. 저의 전화로 오는 스팸전화를 받을 필요 없어서 좋아요. T전화는 스팸 신고 상위 5% 번호를 자동으로 차단할 수 있습니다. T전화 메뉴 중에서 안전한 통화-수신차단으로 접속하면 악성 스팸 자동차단이라고 되어 있는 곳이 있는데 켜짐으로 설정하면 됩니다. 스팸 전화 중에서도 극성스러운 전화를 받을 필요 없어서 좋습니다.

 

 

실제로 T전화는 보이스피싱 피해 최소화 차원에서 지난 3월부터 보이스피싱 정보 표시 및 안심차단 기능을 선보였습니다. 그 결과 보이스피싱 의심전화 사전 차단율 38%까지 올렸으며 연간 1,712여 명이 197억 원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피할 수 있게 됐습니다.(금감원-T전화 2016년 추정)

 

 

T전화 가입자 1,000만 명 돌파를 통해서 알려지게 된 특이한 점이 있다면, T전화 T114 기능을 통해서 가장 많이 검색된 검색어 1위가 '치킨'입니다. 치킨 검색횟수(누적)는 945만 건입니다. 그 다음인 2위 금융/카드사(425만 건) 3위 중국집(239만 건) 4위 피자(170만 건) 5위 콜택시(122만 건)입니다. 치킨이 다른 키워드에 비해서 압도적으로 많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실제로 T전화 T114에서 치킨이라고 검색하면 자신의 주변에 있는 치킨집이 어디에 있는지 파악할 수 있습니다. 가장 가깝다 싶은 치킨집에 전화를 걸으면서 치킨을 주문하거나 또는 직접 매장을 찾아가 치킨을 구입할 수 있습니다. T114 검색어 치킨 1위는 많은 사람들이 T114를 유용하게 활용중임을 알 수 있습니다. 이러한 T전화의 편리함은 앞으로도 사람의 일상생활을 보다 편리하게 만들어가는 중요한 존재가 될 것입니다. 그런 점에서 SK텔레콤 T전화 가입자 1,000만 명 돌파는 반가울 수 밖에 없습니다. 사람을 편리하게 하는 서비스는 칭찬 받아 마땅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SK텔레콤 통화 플랫폼 T전화 업데이드 기능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T전화 2.0버전 업데이드 되면서 통화할 때 이용하기 좋은 '유용한 기능'이 많아졌습니다. 기존 T전화는 이용자들에게 '전화할 때 이런 기능을 쓸 수 있구나'라는 생각을 떠올리게 하는 존재였습니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T전화 2.0버전은 'T전화가 예전보다 기능이 더 푸짐해졌네. 나도 적용해야겠다'는 인식을 SK텔레콤 고객분들에게 심어줄 것입니다.

 

 

저는 지금까지 SK텔레콤 T전화 이용하면서 이런 생각을 할 때가 종종 있었습니다. 'T전화 쓰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라고 말입니다. 알고 봤더니 500만 명 넘었습니다. T전화가 2014년 2월 선보였는데 1년 1개월 만인 2015년 3월에 이용 고객 500만 명 돌파했습니다. 전화를 간편하게 이용하면서 기존 전화에 없는 기능을 활용하고 싶어 하는 SK텔레콤 고객분들이 많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저 또한 마찬가지였습니다. 대표적으로 좋았던 기능이 스팸전화 차단이었어요. 기존 전화 같았으면 스팸전화 상대할 때마다 불쾌했는데 T전화 설치 이후에는 그럴 필요 없어졌습니다.

 

 

T전화 2.0버전 업데이트는 SK텔레콤이 기존에 T전화 이용했던 분들의 만족감을 높이기 위한 목적이 있습니다. T114, 안심통화, 요금제 조회, 테마 같은 기존 핵심 기능을 유지하면서 이에 대한 개선을 하며 2.0버전 신규 기능을 이용하도록 T전화 2.0버전을 마련했습니다. 특히 녹음 기능과 통화 중 공유 서비스 제공 기능을 새롭게 선보이면서 SK텔레콤 고객분들이 T전화를 더욱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습니다.

[동영상 = 지난 4월 22일 SK텔레콤 유튜브 계정에서는 영화 '위플래쉬' 패러디 영상이 올라왔습니다. 위플래쉬 지옥의 레슨 패러디 통해서 T전화를 쉽게 이해할 수 있습니다. (C) SK텔레콤 유튜브 계정]

 

그렇다면 지금부터 SK텔레콤 T전화 2.0버전 업그레이드 기능을 소개하겠습니다. T전화 업그레이드 이전 버전과의 비교를 통해서 'T전화 2.0버전이 이렇게 바뀌었다'는 것을 확실하게 밝히겠습니다.

 

 

1. T전화 배경, 블랙에서 화이트로 바뀌었다

 

가장 대표적인 변화는 T전화 배경 색상입니다. 기존 버전이 블랙이었다면 T전화 2.0버전에서는 화이트로 바뀌었습니다. 실용적인 기능이 부각되는 느낌입니다. 기존의 1.5.2버전과 2.0버전이 이렇게 다르다는 것을 이미지를 통해서 볼 수 있습니다.

 

 

만약 기존의 블랙 테마가 더 좋다면 T전화 상단에 있는 T로고를 누른 뒤 my T전화에 있는 전화 꾸미기 - 전화 테마로 접속해서 블랙 라벨을 찾으면 됩니다. 블랙 라벨이 구 기본 테마입니다. T전화 2.0버전에서는 화이트 테마가 기본 테마이며 블루 라벨, 핑크 라벨, 연아xT전화(민트, 핑크), 미생 테마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테마들이 지원됩니다.

 

 

2. T전화 녹음, 새롭게 선보이는 기능이 있다

 

T전화 1.5.2버전에서는 녹음이 가능했습니다. 하지만 T전화 내에서 녹음했던 내용을 찾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스마트폰 앱스에 있는 음성 녹음을 통해서 전화 녹음한 것을 찾게 되는 번거로움이 있었습니다.

 

T전화 2.0버전에서는 이를 보완하면서 새로운 녹음 기능을 선보였습니다. my T전화에 있는 통화 중 기능 - 통화녹음으로 접속하여 자동녹음을 설정하거나 녹음한 통화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만약 자동녹음에서 모든 통화 자동녹음으로 설정하면 상대방에게 전화받을 때 자동녹음됩니다. 저장공간 관리까지 가능합니다. 저장공간 부족 알림을 켜짐으로 설정하여 T전화 2.0버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전화를 받다 보면 중요한 내용을 녹음하지 못 해서 언짢은 기분을 느꼈던 사람이 있을 겁니다. T전화 2.0버전은 모든 통화 자동녹음 기능이 있어서 중요한 전화를 다시 들을 수 있는 편리함이 있습니다.

 

 

여기서 T전화 1.5.2버전과 2.0버전의 기능적인 차이점을 알 수 있습니다. 2.0버전에서 통화기록에 있는 녹음 목록을 볼 수 있습니다. 자신이 녹음한 것을 손쉽게 찾을 수 있어서 좋습니다.

 

 

녹음한 것을 이렇게 재생할 수 있습니다.

 

 

3. 안심통화, 스팸전화 쉽게 무시할 수 있다.

 

T전화에서 가장 유용한 기능은 스팸전화 차단입니다. 모르는 전화가 걸려왔을 때 스팸성 문구가 스마트폰 화면에 뜨면 전화를 받지 않고 끊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T전화 2.0버전에서는 안심통화 기능을 통해서 스팸전화가 걸려왔을 때 '스팸주의'라는 빨간색 문구가 화면에 표시되는 특징이 있습니다. T전화 사용자가 수신차단을 많이 했던 번호는 스팸주의 문구가 뜰 수 있습니다. 만약 전화 걸렸을 때 스마트폰 화면에 스팸주의가 뜨면 즉시 끊을 수 있습니다. 그 이후에는 T전화에 접속하여 해당 번호를 차단할 수 있죠. 2.0버전은 1.5.2버전에 비해 스팸전화를 보다 쉽게 무시할 수 있습니다.

 

 

안심통화 설정하려면 my T전화에서 전화번호 정보 - 안심통화 설정 및 관리에 들어가서 안심통화 정보를 사용함으로 놓으면 됩니다. 안심통화 평가기록은 알고 봤더니 제가 스팸전화받았을 때 '이런 스팸이다'는 메시지를 남겼던 흔적이었습니다. 올해 2월 26일과 3월 3일, 5월 7일에 안심통화 평가기록한 것을 알 수 있네요.

 

T전화를 이용한다고 스팸전화를 완전히 차단할 수는 없습니다. 스마트폰 화면에 스팸성 문구가 없는 스팸전화 뜰 때가 간혹 있습니다. 그런 전화는 스팸전화 차단 횟수가 적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다른 T전화 이용자들이 그 번호를 쉽게 무시하도록 안심통화 평가를 하면 됩니다. 이렇게 말입니다.

 

 

스마트폰 키보드로 평가 정보를 입력하는 부분은 어떤 종류의 스팸이었는지 적으면 됩니다. 평가 정보 위에 있는 '싫어요', '괜찮아요'는 자신이 전화받았던 번호의 스팸전화 여부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스팸전화라면 싫어요 누르면 됩니다.

 

 

4. 통화 중에 사진, 위치, 앱, 문서 공유 가능하다

 

T전화 2.0버전에서는 통화 중 공유 서비스 제공하는 기능이 새롭게 마련됐습니다. my T전화에 있는 통화 중 기능에 T전화 앱 모음으로 접속한 뒤 알림 수신을 켜짐으로 설정하면 자신과 통화하는 상대방이 T전화 앱을 통해 보내는 앱 메시지를 수신할 수 있습니다. T전화 앱에 있는 사진공유, 위치공유, 웹공유, 문서공유, 배달통을 함께 이용할 수 있죠.

 

기존 전화에서는 다른 사람과 전화를 했을 때 무언가를 공유하고 싶어도 못하는 상황이 많았습니다. 예를 들어 특정 장소의 위치를 알고 싶은데 전화상으로는 이해하기 힘들어서 답답한 기분 느꼈던 사람이 꽤 있었을 겁니다. 그 찝찝한 기분을 T전화 2.0버전에서 이렇게 해소할 수 있습니다.

 

 

전화하면서 T전화 앱 찾으려면 녹음 아이콘 오른쪽에 있는 '>' 누르면 됩니다.

 

 

화면 왼쪽 두 번째에 앱으로 접속하면 됩니다.

 

 

사진을 공유하고 싶다면 T전화 앱에 있는 사진공유 누르면 됩니다.

 

 

저의 스마트폰에 저장된 사진을 선택해서 함께 전화하는 사람에게 보내면 됩니다. 이때 통화 상대방이 T전화 사용자가 아니면 그 상대방에게는 무료 SMS가 발송됩니다. 제가 전주 한옥마을에서 찍었던 사진을 전화받는 상대방이 볼 수 있습니다.

 

 

전화를 받는 상대방이라면 전화받는 도중에 노란색 네모에 뜨는 [사진공유]라고 적혀있는 문자를 보게 될 겁니다. 사진공유를 손으로 누르면?

 

 

링크를 누르면 됩니다.

 

 

 

전화를 받는 사람이 전주 한옥마을 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특정 장소의 위치까지 공유할 수 있습니다. 만약 전주 한옥마을 위치를 알려주고 싶다면 T전화 위치공유 통해서 상대방에게 전송할 수 있습니다.

 

 

전화를 받는 사람이라면 전주 한옥마을 위치가 어디인지 T전화 2.0버전 위치공유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웹 공유도 가능합니다. T전화 웹 공유를 통해서 전화하는 사람에게 특정 인터넷 사이트 주소를 전송할 수 있습니다. 티월드 홈페이지 주소를 공유하면?

 

 

전화를 받는 사람도 티월드 홈페이지를 볼 수 있습니다.

 

 

T전화에서는 문서공유도 가능합니다.

 

 

전화를 받는 사람이라면 이렇게 문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5. 직방 & 배달통, T전화 활용해서 편리하다

 

T전화 2.0버전의 또 다른 신규 기능을 소개하겠습니다. 최근 직방이나 배달통 같은 일상생활과 밀접한 애플리케이션이 인기를 모으고 있습니다. T전화는 직방, 배달통과 연계된 서비스 이용 가능합니다. 직방에 접속하면 설정에 있는 T전화 사용 설정을 통해 매물정보 전송, 자동 녹음 가능합니다. 만약 자신이 방을 구하는 상황이라면 직방에서 매물 확인하고 전화한 뒤에 수신인(부동산 중개인)에게 '직방을 통해 걸려온 전화입니다'라는 통화 정보를 전달하게 됩니다. 수신인은 발신인이 어느 매물 정보를 보고 전화 걸었는지 파악할 수 있습니다.

 

 

T전화 앱 모음에는 배달통이 있습니다. 배달통에 접속해서 특정 업체의 음식 주문할 때 편리합니다. 화면 하단에 있는 전화주문이라는 네모 모양의 아이콘을 눌러서 업체에 전화하면 메뉴 보면서 통화 가능합니다. 짜장면 1그릇이 얼마인지 물어볼 필요 없어서 좋죠.

 

 

6. 그룹통화 개선 및 보이는 ARS 오픈

 

T전화 2.0버전에서는 그룹통화를 하는 사람들에게 즉시 발신하도록 최근 3개의 그룹통화 내역을 제공합니다. 최근 내역을 통해 발신 대상 선택 후 편집하여 전화를 걸 수도 있습니다. 그룹통화했던 참여자들에게 한 번에 메시지를 발송할 수 있도록 연락처 상세화면에도 그룹 문자 발신 기능을 추가할 수 있습니다.

 

 

5월 말 출시 예정인 보이는 ARS는 두 종류로 나누어집니다. 보이는 고객센터, 보이는 기부입니다. 보이는 고객센터는 SK텔레콤 고객센터 번호 114에 전화했을 때 전화에서 '사용 요금 조회 1번, 부가 서비스 2번...' 같은 메시지를 계속 들을 필요 없어서 좋은 장점이 있습니다. 스마트폰 화면에 뜨는 메뉴를 통해서 서비스 이용 가능합니다. 보이는 기부도 같은 방식으로 활용 가능합니다. 일반 설정에서 보이는 통화를 켜짐으로 설정하면 스마트폰 화면을 보면서 통화할 수 있습니다.

 

이 밖에 T전화에서는 연락처/T114 검색을 통해 번호 검색 가능합니다. 예를 들어 SK텔레콤이라고 검색하면 자신의 주변에 있는 SK텔레콤 대리점 어느 곳에 있는지, 전화번호가 무엇인지 알 수 있습니다. 또한 요금제 조회까지 가능합니다. 이용자 통화량, 데이터가 얼마나 남았는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기능들은 기존에 이어 2.0버전에서도 활용 가능해서 편리합니다. T전화에서 다양하고 편리한 기능 활용할 수 있어서 마음에 듭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