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그룹형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5.16 남아공 월드컵, ALL THE REDS와 함께

 

월드컵하면 떠오르는 것이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의 영광입니다.
우리 국민들이 붉은옷을 입고 서로 하나가 되어,
'대~한민국', '오 필승 코리아'를 외치는 전율은 정말 대단했습니다.
그래서 월드컵은 붉은옷을 입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위드블로그(http://withblog.net)를 통해서 ALL THE REDS 티셔츠를 접했습니다.
ALL THE REDS 티셔츠는,
K리그 서포터즈 연합이 한국 국가 대표팀의 승리를 응원하기 위한 캠페인 차원에서 제작된 옷입니다.
그래서 ALL THE REDS 캠페인은 '패션그룹 형지'가 후원하게 됐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드블로그를 통해서 받은 ALL THE REDS 티셔츠입니다.

K리그 서포터즈 연합이 티셔츠를 제작한 이유는 월드컵도 있지만,
"헬로! 풋볼(HELLO! FOOTBALL)"을 모토로
K리그 서포터즈와 대한민국 모든 축구팬이 함께하는 축구 문화 저변 확대 켐페인을 위해서입니다.
축구를 가장 재미있게 즐기기 위한 이상적인 방법을 제시하는 차원에서 붉은 옷을 제작하게 된 것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엇보다 "ALL THE REDS"라는 문구가 매력적입니다.
모두가 레즈(붉은 전사들)이 되자는 메시지인데,
한국 대표팀을 열렬히 응원하자는 뜻으로도 해석 될 수 있습니다.

문구 부터가 촌철살인처럼 마음속에 와닿았습니다.
옷의 컨셉을 잘 잡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ALL THE REDS 티셔츠의 앞면입니다.
패션그룹형지의 로고가 선명하게 새겨져있죠.
그리고 앞에 있는 카라는 왼쪽이 오른쪽을 겹치는 형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반 반팔의 특징은, 카라가 잘 늘어난다는 점입니다.
그래서 옷을 못입게 됩니다.

하지만 ALL THE REDS 티셔츠는 그런 단점이 없습니다.
제가 옷을 계속 잡아당겼는데 아무런 변화가 없었습니다.
일반 면이 아닌, 폴리에스터로 만들어진 옷이기 때문에 재질이 늘어나도 아무런 변화가 없습니다.
그리고 카라 부근을 테두리로 꿰메져있기 때문에
옷이 늘어날 염려가 없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른팔에는 태극기가 새겨졌습니다.
한국인의 자부심이 느껴지는 옷입니다.
한국 대표팀의 성원을 위하여 태극기까지 새기는 ALL THE REDS 티셔츠의 센스가 기발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옷의 앞면 하단부 오른쪽에는 K리그 서포터즈 연합의 '헬로!풋볼' 배너가 새겨졌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ALL THE REDS 티셔츠의 가장 큰 장점은
옆구리쪽이 촘촘하게 구멍이 났습니다.

신체에서 분비되는 땀을 흡수시키고 쾌적함을 위해 구멍이 있는 것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옆구리쪽 구멍은 실제 유니폼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제가 가지고 있는 어느 모 K리그 팀 선수용 유니폼을 보면,
그 유니폼 옆구리쪽에도 구멍이 있습니다.

더운 날씨속에서
을 빠르게 흡수하고 배출하면서 보송보송한 몸 상태를 느끼고, 쾌적한 컨디션을 유지하려면,
옷의 기능이 좋아야 합니다.
그래서 외부의 시원한 공기가 느껴지는 기능성을 지닌 옷이 최고죠.
ALL THE REDS 티셔츠가 그런 옷입니다.

한마디로, ALL THR REDS 티셔츠는,
선수 유니폼을 입는 기분을 느낄 수 있습니다.

2010년 6월 남아공 월드컵에서 한국 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하기 위해 붉은 옷을 고민하는 분들이라면,
ALL THE REDS 티셔츠를 적극 추천하고 싶습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