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1일은 단통법 시행일이지만 저에게는 티월드 홈페이지를 통해 SK텔레콤 요금제 변경하는 날이었습니다. 9월 1일에 LTE 맞춤형 요금제 34~41로 변경했는데 데이터가 조금 남으면서 10월 1일에 그보다 더 낮은 요금제로 바꾸기로 했죠. 요금제 변경 방법 잘 모르는 분들이 있을텐데 SK텔레콤 사용하는 분이라면 티월드 홈페이지 접속하셔서 바꾸면 됩니다. 그런데 세부적인 방법을 잘 모르는 분들도 있을 것 같아서 포스팅에 후기 올리겠습니다.

 

저는 갤럭시S5 광대역 LTE-A와 갤럭시S4 LTE-A를 동시에 쓰고 있습니다. 스마트폰 2개 사용중인 것을 떠올리면 통신비 지출이 많았던 편은 아닙니다. SK텔레콤 맞춤형 요금제 덕분에 통신비 지출 액수를 줄일 수 있었죠. 제가 SK텔레콤 좋아하는 이유 중에 하나가 맞춤형 요금제입니다. 그것도 사용자가 티월드 홈페이지에서 요금제 조절할 수 있어서 마음에 듭니다.

 

 

모바일 티월드 어플에서 캡쳐했던 이 사진은 저의 메인폰 갤럭시S5 광대역 LTE-A 9월 데이터 사용량입니다. 16GB 넘게 사용했네요. LTE 맞춤형 요금제 34~41 통해서 3GB 지급 받았는데 약 2.8GB 정도 사용했으며 지하철 프리 요금제로는 약 13.3GB 소모했습니다. 9월 30일에는 714MB 사용했고요. 제가 데이터를 많이 쓰고 있음을 알 수 있죠.

 

다른 요금제 같았으면 통신비 많이 지출했을 것처럼 보이나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SK텔레콤 LTE 맞춤형 요금제(4만 1,000원 /음성 100분, 문자 50건 선택시) + 지하철 프리(9,000원 / 저는 9월 30일 이전 가입자로서 5,000원) 요금제 동시 가입하면서 데이터 16GB 썼는데 데이터 요금은 4만 6,000원 지출하면 됩니다. 원래였다면 5만 원인데 지하철 프리 요금제를 프로모션 기간(9월 30일 이내)에 가입했기 때문에 9,000원이 아닌 5,000원이 됩니다. 저 나름대로 저렴한 요금제 이용하면서 스마트폰을 경제적으로 활용하고 있습니다. 이번 10월에는 더욱 경제적으로 쓰게 되었죠.

 

 

저는 10월에 갤럭시S5 광대역 LTE-A, 갤럭시S4 LTE-A 모두 SK텔레콤 맞춤형 요금제 24~33 사용하기로 했습니다. 두 스마트폰 모두 데이터 한 달에 700MB 쓰기로 했어요. 갤럭시S4 LTE-A는 그 요금제 계속 썼는데 갤럭시S5 광대역 LTE-A와 함께 요금제를 통일하기로 했습니다. 갤럭시S5 광대역 LTE-A 데이터 지급량을 3GB에서 700MB로 대폭 줄이게 되었죠.

 

저에게는 리필 쿠폰들이 아직 몇 장 남아있으며 최근에는 저의 방에 와이파이를 설치했습니다. 갤럭시S5 광대역 LTE-A는 지하철 프리 요금제까지 쓰고 있어서 기존의 스마트폰 데이터를 더 아껴도 된다고 판단했죠. 그래서 티월드 홈페이지를 통해 갤럭시S5 광대역 LTE-A 요금제를 또 바꾸기로 했습니다. 9월에 이어 10월에도 말이죠.

 

 

요금제를 바꾸려면 PC에서 티월드 홈페이지를 접속하면 됩니다. 로그인을 하면서 요금제 메뉴 찾으면 됩니다.
 

 

기본요금제 카테고리에서 LTE 전용 선택하면 됩니다. 여러가지 요금제들이 있는데 저는 LTE 맞춤형 24~33 쓰기로 했습니다.

 

 

LTE 맞춤형 24~33은 SK텔레콤 요금제 중에서 저렴한 비용에 이용할 수 있는 편이죠.

 

 

SK텔레콤 LTE 맞춤형 요금제 가격입니다. 저는 데이터 700MB+음성 100분 선택했습니다. 기존에 데이터 3GB+음성 100분 사용했는데 가격을 4만 1,000원에서 2만 8,500원으로 줄이게 되었죠. 1만 2,500원을 아낄 수 있게 됐습니다. 문자는 지난달이나 이번달이나 50건 기본 제공을 선택했죠.

 

 

저의 갤럭시S5 광대역 LTE-A 통신비는 한 달에 2만 8,500원이 됐습니다.

 

 

티월드 홈페이지에서 변경이 완료되면 이러한 문자를 받을 수 있습니다.

 

 

요금제 변경하면서 중요한 것이 있습니다. 자신의 데이터 사용량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기 위해 모바일 티월드 어플에 접속해서 위젯을 설정했습니다. 음성, 메시지, 데이터 사용량을 실시간으로 체크하려면 관련 스마트폰 위젯(자신의 스마트폰에서 모바일 T world라는 이름의 위젯을 찾으면 됩니다.)을 바탕화면에 설치해서 파악하면 됩니다.

 

위젯을 바탕화면에 설치했습니다. 음성 100분, 문자 50건, 데이터 700MB를 보면 티월드 홈페이지에서 변경했던 SK텔레콤 맞춤형 요금제 24~33이 완전히 적용되었음을 알 수 있죠. 그렇다고 제가 데이터를 1달에 700MB만 쓰겠다는 뜻은 아닙니다. 평소에 지하철을 많이 이용하는 편이라서 다운로드 받을 동영상을 지하철에서 설치할 계획입니다. 지하철은 광대역 LTE-A 속도가 잘 통하는 특징이 있어서 다운로드 받는 시간이 빨라서 편리합니다. 저의 방에서는 와이파이가 잘 나와서 데이터 소모 부담을 덜었습니다.

 

다만, 이번 달에는 여행 및 나들이 일정이 빈번해서 데이터 700MB로는 부족합니다. 리필 쿠폰을 사용할 계획이에요. 만약 사용하면 데이터 700MB 또 쓸 수 있습니다. 티월드 홈페이지를 통해 요금제 변경이 가능하면서 통신비를 절약하고 있음을 저의 사례를 통해 알 수 있습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스마트폰을 구입하는 사람들의 최대 관심은 '가격이 저렴하게 풀렸던 스마트폰을 구입하느냐 아니냐' 여부입니다. 가격이 많이 할인된 스마트폰을 사는 것과 출고가 그대로 스마트폰을 장만하는 것은 기분이 다를 수 밖에 없죠. 후자에 속하는 사람이라면 '나는 비싸게 구입했는데 왜 다른 사람은 싸게 장만했을까?'라는 의구심을 가지면서 스트레스를 받기 쉽습니다. 얼리어답터라면 이야기가 다르겠지만 그렇지 않은 사람이라면 멘붕에 빠질 가능성이 큽니다.

 

하지만 스마트폰을 싸게 샀다고 1달 통화료가 무조건 저렴하게 나오는 것은 아닙니다. 요금제가 비싸면 통화료 금액이 만만치 않습니다. 저는 단말기 할부금보다는 요금제 금액이 더 많이 나오는 편이며 특히 LTE 요금제를 쓰는 분들이 더욱 그럴 겁니다. 요금제만 한 달에 5만 원 이상 지출하기 쉽죠. 그런데 제가 최근에 스마트폰 요금을 3만 4000원이나 아꼈습니다. 그 노하우를 공개합니다.

 

 

[사진=저의 스마트폰 갤럭시S4 LTE-A (C) 나이스블루]

 

이 글에 공감하면 추천해주세요. 손가락 버튼 누르시면 됩니다.

 

사실, 노하우라고 표현하기에는 특별한 방법이 아닙니다. 저 같은 스마트폰 요금 줄이기 사례는 누구나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포스팅을 보면서 '이런 방법이 있었구나'라고 인식하는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스마트폰 요금을 줄이는 방법은 요금제 변경입니다. 요금제 수정은 자신의 스마트폰 통신사 홈페이지(SK텔레콤으로 치면 티월드)에서 바꿀 수 있어서 솔직히 쉽습니다. 하지만 자신에게 잘 맞는 요금제를 쓰는지 생각해 볼 필요는 있죠. 계속 고민하다보면 저 처럼 스마트폰 요금을 줄일 수 있습니다.

 

SK텔레콤에서는 LTE 맞춤형 요금제를 운영중입니다. 데이터, 음성 전화, 문자 제공량에 따라 요금제 가격이 바뀌는 요금제죠. 저는 평소에 음성 전화와 문자 이용을 잘 안하지만 데이터 소모량이 많습니다. 기존에 이용했던 요금제(LTE 전국민 무한 75, 기본료 : 7만 5000원, 요금 약정할인 24개월 적용되어서 5만 6250원)로 데이터를 충분히 이용했으나 전화와 문자를 많이 쓰지 않는 저에게는 잘 맞지 않았습니다. 이 때는 저의 1달 통신비가 10만 원을 육박했거나 또는 초과했습니다. 소액결제를 제외해서 말입니다.

 

 

 

 

그런데 티월드 홈페이지에서 LTE 맞춤형 요금제를 알게 되면서 저의 요금제를 바꾸기로 결심했습니다. 올해 초에는 LTE 맞춤형 52~61로 변경하면서 데이터 6GB와 음성 200분을 지원 받았죠. 문자는 50건 기본제공으로 설정했고요. 하지만 리필 쿠폰이 여러 장 있어서 데이터를 6GB으로 계속 쓸 필요 없었고 음성도 1달에 50분 쓸까 말까 했습니다. 그래서 LTE 맞춤형 요금제를 또 변경했습니다. 현재 LTE 맞춤형 34~41을 쓰고 있으며 데이터 3GB와 음성 100분을 지원 받는 중입니다. 데이터 3GB 떨어지면 리필 쿠폰 쓰면서 또 3GB를 쓰게 되는 것이죠.

 

제가 쓰고 있는 LTE 맞춤형 34~41의 기본료는 4만 1000원입니다. 몇 개월전에 썼던 LTE 전국민 무한 75에 비해서 3만 4000원이나 저렴합니다. 저는 갤럭시S4 LTE-A를 24개월 약정으로 구입했기 때문에 요금 약정할인 24개월이 적용됩니다. 지금의 요금제에서는 7000원이 할인되더군요. 따라서 저의 '실질적인 기본료'는 3만 4000원이 됩니다.(단말기 할부금과 소액 결제, 부가세 등 제외) LTE 전국민 무한 75의 실질적인 기본료였던 5만 6250원에서 빼면 2만 2250원을 절약했습니다.

 

'얼마되지도 않는 금액을 왜 절약하냐?'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2만 2250원에서 24를 곱하면 53만 4000원이 됩니다. 여기에 돈을 약간 얹으면 최신형 스마트폰을 구입할 수 있는 금액입니다. 얼마전 출시된 갤럭시S5의 경우 SK텔레콤에서 영업정지 적용 이전까지 착한기변으로 66만원 대 구입이 가능했죠. 선 할인과 후 할인이 모두 10만원씩 적용되니까요.

 

저는 LTE 맞춤형 요금제를 통해서 큰 돈을 아꼈죠. 만약 스마트폰 요금을 아끼고 싶다면 자신의 요금제부터 잘 파악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동안 지나치게 돈을 썼다고 생각하면 맞춤형 요금제를 통해 가격을 조절하면 됩니다. 다른 통신사에 맞춤형 요금제가 있는지 여부는 잘 모르겠지만 SK텔레콤 이용하면서 통신비를 아끼고 싶은 분이라면 LTE 맞춤형 요금제를 기억하셨으면 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이동통신사 업체들이 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출시할 예정입니다. 현재 45~59일씩 영업 정지가 적용된 상황에서 가입자 확보를 위한 목적으로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도입하게 되었죠. 4월 5일에 영업이 시작되는 LG유플러스가 해당 요금제 출시를 하자 SK텔레콤도 반격에 나섰으며 KT는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통사 3사의 경쟁이 새로운 국면에 접어든 것이죠. 관건은 소비자들의 요금 혜택에 도움이 되느냐 여부입니다.

 

지금까지는 이통사 3사가 스마트폰 구입 예정자를 타겟으로 막대한 보조금을 풀며 시장 점유율 확보에 나섰습니다. 그러나 방송통신위원회에 의해 일정 기간 영업정지 처분을 받으면서 27만 원 이상의 보조금을 책정하는 일은 한동안 없을 것입니다. 이제는 요금제에 눈을 돌리게 됐습니다. 파격적인 요금제를 통해 가입자를 늘리겠다는 전략입니다. 'LTE 데이터 무제한'은 파격적인 이미지를 가져다주죠.

 

 

[사진=저의 스마트폰. 갤럭시S4 LTE-A (C) 나이스블루]

 

이 글에 공감하면 추천해주세요. 손가락 버튼 누르시면 됩니다.

 

이통사 데이터 무제한이 이슈가 된 것은 오는 5일 영입 시작을 앞둔 LG유플러스가 2일에 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출시했기 때문입니다. 아마도 갤럭시S5 판매량 상승을 노리지 않나 싶습니다. 곧 있으면 영업이 정지되는 SK텔레콤은 갤럭시S5를 최대 20만원 저렴한 가격으로(착한기변 구매자는 66만원대에 구입 가능합니다.) 구입할 수 있다는 할인 정책을 취했습니다. 그동안 이통사 경쟁이 치열한 특성상 LG유플러스와 KT가 가입자 확보를 위해 갤럭시S5를 통한 무언가의 정책을 계획하는게 아닌가 추측됩니다.

 

LG유플러스의 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가 갤럭시S5와 연관되었는지 여부는 확실치 않습니다. 주 목적은 LG유플러스 가입자들이 LTE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니까요. 하지만 5일 부터 기기변경 구매자를 상대로 갤럭시S5를 판매할 수 있는 이점을 놓고 보면 연관이 없지 않다는 것이 저의 생각입니다. 갤럭시S5를 구입하면서 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쓰려는(또는 판매자가 추천하는) 사람들이 아마도 있겠죠.

 

 

 

 

그보다 더 큰 관심은 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가 과연 소비자의 통신비에 얼마나 영향을 끼치느냐 여부입니다. LG유플러스는 LTE8 무한대 요금제를 출시했습니다. 1달 8만원 정도로 음성과 메시지,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다만, 하루에 2GB 초과하면 3Mbps의 속도제한이 적용된다고 합니다. 요금제는 LTE8 무한대 85와 80으로 나뉘어지며 요금은 2년 약정 할인 적용시 1달에 1만 8000원 할인됩니다. 그렇게 된다면 85는 6만 7000원, 80은 6만 2000원이 됩니다.(모든 요금은 부가세 제외)

 

그러자 SK텔레콤도 오는 3일 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출시하기로 결정했습니다. LTE 전국민 무한 75+안심옵션팩, LTE 전국민 무한 85, LTE 전국민 무한 100에서 주어지는 혜택을 개편하기로 했죠. 일정한 데이터를 소모하면 하루 2GB 데이터를 추가로 사용 가능한 제도입니다. 75+는 6만 1250원, 85는 6만 5000원, 100은 7만 6000원이 됩니다. 두 통신사가 선보이는 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는 평소 LTE 데이터를 많이 사용하는 사람들에게 유리합니다. 통신비를 아낄 수 있는 셈입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