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교통사고 소식이 전해지면서 많은 사람들을 놀라게 했습니다. 11월 28일 오후 8시쯤 서울 강남의 한 도로에서 자신이 운전했던 벤츠로 3중 추돌 사고를 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태연 벤츠 차량이 앞에 있던 택시와 부딪혔고 상황이 벌어졌으며 그 택시가 또 다른 차량과 부딪히면서 태연 교통사고 3중 추돌 사고가 됐습니다. 태연 벤츠 차량 사고로 인하여 그녀의 소속사 측이 사과의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소속사 입장에 따르면 태연 교통사고 이유 그녀의 운전 부주의라고 언급했습니다.

 

 

[사진 = 트위터 인기 트렌드에 태연 교통사고 떴습니다. 트위터에서 활동하는 많은 사람들이 태연 벤츠 차량 사고를 주목했음을 알 수 있습니다. (C) 트위터 앱]

 

태연 교통사고 향한 여론의 주목도가 높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물론 한국 뿐만은 아닙니다. 태연 인스타그램에 댓글을 남겼던 수많은 외국인들의 반응을 봐도 어쩌면 태연 교통사고 국제적인 이슈가 아닐까 싶은 생각을 해봅니다. 태연이 유명 한류스타이기 때문입니다. 태연이 속한 소녀시대의 인기는 해외에서도 알아줍니다.

 

 

태연 교통사고 향한 누리꾼 및 해외 한류팬들의 걱정은 매우 컸습니다. 그녀가 지난 10년 동안 소녀시대의 멤버로서 상당한 활약을 펼치며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아왔기 때문입니다. 비록 그녀의 차량으로 인하여 3중 추돌 사고가 났으나 만약 태연 교통사고 피해가 더 컸다면 상상하기 싫은 상황이 벌어졌을지 모를 일이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팬들의 걱정이 클 수 밖에 없었던 것이죠. 태연은 걸그룹 멤버이기 때문에 몸 관리가 중요할 수밖에 없습니다. 무대에서 춤추고 노래하는 일을 하니까요. 몸을 쓸 수밖에 없는 직업에 종사하기 때문에 교통사고가 놀랄 수밖에 없습니다.

 

그런데 태연 교통사고 둘러싼 논란이 벌어졌습니다. 태연 피해자 입장과 견인기사의 입장이 전혀 다르기 때문입니다. 두 사람의 입장이 서로 다릅니다. 태연 피해자 인스타 그램 게시물(현재 해당 인스타는 비공개로 전환됐습니다.)에서는 구급대원이 피해자인 자신이 아닌, 교통사고를 냈던 태연을 먼저 챙겼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때까지만 해도 태연 벤츠 차량 사고 이후에 벌어진 일이 논란거리가 됐습니다.

 

 

[사진 = 태연 교통사고 견인기사라고 밝힌 분이 한 온라인 뉴스의 페이스북 계정에 남긴 댓글입니다. (C) 페이스북 앱]

 

하지만 태연 교통사고 견인기사라고 밝힌 분의 입장은 피해자와 달랐습니다. 이 분의 말에 따르면 현장에서 태연이 교통사고 이후에 보험접수부터 먼저했던 상태였다고 했으며, 그 이후 구급차 도착 시 구급대원이 다친분들 먼저 상황파악했다고 언급했습니다. 태연에 대해서는 그녀가 구급차를 타거나 근처로 향하지 않고 매니저분이 와서 병원으로 매니저 차량 탑승하고 이동했다고 합니다. 태연 음주측정 실시되었으나 음주운전은 아닌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는 일각에서 의심했던 태연 음주운전 가능성이 사실이 아닌 쪽에 무게감이 실립니다. 태연 소속사에서도 입장을 밝혔듯이 그녀의 운전 부주의로 벌어진 일입니다.

 

 

태연 교통사고 현장에 있었던 것으로 보이는 견인기사분의 주장에 따르면 태연과 계속 대화를했는데 그녀가 떨으면서 차주분들과 동승자분들 걱정부터했다고 전했습니다. 태연 교통사고 견인기사분이 입장을 밝히면서 태연을 향한 누리꾼들의 오해가 풀렸습니다. 만약 그 분이 한 온라인 뉴스의 페이스북 댓글에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면 태연 향한 일부 누리꾼들의 시선이 안좋았을지 모를 일입니다. 이 분이 페이스북에 댓글을 남기기 전까지 태연을 부정적으로 바라보는 일부 누리꾼들의 댓글이 보였기 때문입니다.

 

과연 피해자분의 주장이 사실인지 아니면 견인기사분의 댓글이 사실인지 여부는 좀 더 지켜봐야 합니다. 가장 쟁점이 된 것은 이른바 연예인 특혜 여부입니다. 구급대원이 피해자보다 태연을 먼저 챙겼다는 부분(물론 태연 교통사고 피해자 분의 주장에 따르면 말입니다.)말입니다. 이에 대하여 강남소방서 측은 태연이 사고 이후 가슴 통증을 호소하면서 응급 환자로 먼저 확인했다고 합니다. 그 부분 때문에 피해자분들이 태연부터 챙겼다고 판단한 것 같다는 입장을 전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연예인 특혜는 없었습니다.

 

 

[사진 = 태연 인스타그램 최근 게시물에는 2만 3천 개 이상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이전 게시물의 댓글 수가 3천 개였다는 점에서 많은 사람들이 태연 교통사고 이후 그녀의 인스타그램에 댓글을 달았음을 알 수 있습니다. 주로 해외 누리꾼 댓글이 많았습니다. (C) 태연 인스타그램]

 

 

[사진 = 트위터 인기 트렌드에 '서울 강남'이 떴습니다. 태연 교통사고 강남에서 벌어진 일입니다. (C) 트위터 앱]

 

[사진 = 2017년 11월 28일 태연 교통사고가 벌어졌습니다. 사진은 저의 스마트폰 달력이며 2017년 11월 28일을 가리킵니다. (C) 나이스블루]

 

만약 태연 교통사고 견인기사 분의 댓글이 없었다면 태연을 부정적으로 바라보는 누리꾼들이 적지 않았을 것 같습니다. 그녀가 유명 연예인이기 때문에 불필요한 부정적 추측으로 오해 받았을지 모를 일이었으니까요. 여기에 연예인 특혜 의혹까지 불거졌죠. 하지만 견인기사분의 댓글과 강남소방서 측의 입장에 의해 연예인 특혜 의혹이 잠재워졌습니다.

 

물론 태연 교통사고는 태연이 잘못한 것이 사실입니다. 그녀의 소속사에서 입장을 밝혔던대로 그녀의 운전 부주의에 의해 이러한 일이 벌어졌습니다. 그런데 태연 교통사고 이슈는 연예인 특혜 의혹이 불필요하게 벌어진 느낌이 없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태연은 자신이 할 수 있는 조치에 최선을 다했습니다. 아울러 태연 소속사에서도 그녀가 잘못했다는 입장을 전했기 때문에 딱히 태연을 부정적으로 바라봐야 할 이유가 없게 됐습니다. 태연 교통사고 이슈는 최근에 이슈가 됐던 240번 버스 논란을 떠올리게 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태연 자카르타 공항 봉변당했다는 소식이 한국에도 알려졌습니다. 공항에 자신을 보러온 인도네시아인들에 둘러 쌓이면서 신체 접촉을 당하는 피해를 당했습니다. 태연 인스타그램 게시물에 따르면 고의는 아니었으나 신체 일부 엉덩이 및 가슴을 자꾸 접촉 당했다고 밝혔습니다. 태연 자카르타 공항 신체 좁촉 봉변은 상당한 문제가 될 수 밖에 없습니다. 태연 공항 안좋은 일을 겪은 것은 당시 현장에 있던 인도네시아인들의 잘못이 맞습니다만, 경호원 없이 매니저 1명과 출국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그녀의 소속사 대응 또한 매끄럽지 않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사진 = 한국 시간으로 8월 18일 새벽 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카르타에서 봉변 당한 것을 언급했습니다. 그러면서 태연 공항 피해를 겪은 것이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졌습니다. (C) 태연 인스타그램(instagram.com/taeyeon_ss)]

 

태연 자카르타 봉변이 문제가 될 수 밖에 없는 이유는 여성의 몸을 만지는 신체 접촉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과연 태연 공항 현장에서 신체 접촉을 했던 인물이 남성인지 여성인지는 알 수 없습니다. 하지만 태연이 인스타그램에 신체 접촉을 직접적으로 문제삼을 정도로 이번 사안은 상당히 심각합니다. 한국의 유명 연예인이 다른 나라에서 과도한 팬덤에 의해 피해를 겪었기 때문입니다.

 

 

태연 자카르타 봉변은 현장에 있던 인도네시아인들의 잘못이 클 수밖에 없습니다. 극성팬들의 소란이 이 지경까지 갔으니까요. 그들의 잘못은 질타 받아야 마땅합니다. 그보다 더 씁쓸함이 남는 것은 태연에 대한 경호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았다는 점입니다. 인도네시아 팬과의 신체 접촉이 있었을 정도로 태연이 팬들에게 둘러 쌓여 있었다는 것은 결과적으로 경호가 허술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

 

물론 태연 공항 현장에서 현지 경호원은 있었습니다. 문제는 그 경호원의 대응이 안좋았습니다. 태연이 인스타그램을 통해 현지 경호원이 자신을 뒤에서 번쩍 들어 올려서 너무 당황스럽고 놀랐다고 언급했을 정도니까요. 유명 연예인을 들어 올려서 공항을 빠져나가는 너무나 어이없는 상황이 펼쳐졌습니다. 태연이 매니저 한 명과 함께 같이 간 것으로 알려졌으나 그 한 명으로 현장에 있던 팬들을 통제하는 것은 매우 역부족입니다. 그런 상황에서 현지 경호원의 역할이 중요했는데 그것 조차 엉망인 것으로 파악됩니다. 태연 자카르타 봉변이 너무나 매끄럽지 않습니다.

 

 

[사진 = 태연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무려 1천만 명을 돌파할 정도로 엄청납니다. 한국 인구의 5분의 1이 태연 인스타그램을 팔로우한 셈입니다. 그 정도로 태연의 세계적인 인기는 대단합니다. (C) 태연 인스타그램(instagram.com/taeyeon_ss)]

 

태연 인스타그램에서는 이번 일을 해프닝으로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태연 자카르타 봉변당한 것은 해프닝의 도를 넘어섰습니다. 그녀의 인스타그램에서 바다에 넘어진채로 벌벌 떨면서 눈물이 멈추지 않았다고 밝힌 것은 단순 해프닝으로 바라볼 수 없습니다. 유명 연예인 경호 문제가 얼마나 허술한지 그 사례가 드러났기 때문입니다. 앞으로도 인도네시아 찾을 한류스타는 많을 것입니다. 태연 자카르타 공항에서 안좋은 일을 겪었던 일이 또 다시 되풀이 될 가능성이 잠재적으로 없다고 볼 수는 없을 것입니다. 철저한 재발 방지가 필요한 상황입니다.

 

 

태연 자카르타 봉변 당한 것이 한국 여론에 알려지면서 많은 사람들은 태연을 안타까워했습니다. 물론 태연 공항 안좋은 일을 겪은 것에 대하여 현장에 있던 인도네시아인들의 잘못을 질타했습니다. 하지만 태연을 향한 악플도 종종 눈에 띄었습니다. 태연 자카르타 논란과 전혀 관련없는 그녀를 향한 악플들이 보였습니다. 인도네시아에서 피해를 겪은 태연을 향한 악플이 달려있는 그 현상을 참으로 이해하기 어렵습니다.

 

그만큼 한국 누리꾼들 사이에서 악플 문제가 여전히 심각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피해를 당한 연예인 향한 일부 한국 누리꾼의 악플 문제가 벌어졌으니 말입니다. 아무리 소수가 태연을 향한 악플을 달았다고 할지라도 석연치 않은 것은 분명합니다. 한국 누리꾼 악플 문제가 얼마나 심각한 상황인지 알 수 있으니까요. 인터넷 포털 댓글에 누구나 자신의 의견을 전할 수는 있으나, 악플이 그 연예인에게 피해를 끼칠 수 있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될 것입니다.

 

 

[사진 = 현재 트위터에서는 '자카르타 공항'이라는 키워드가 많이 올라오는 상황입니다. 태연 자카르타 안좋은 피해를 겪었던 것이 SNS에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C) 트위터 앱]

 

[사진 = 인스타그램은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SNS 앱입니다. 앱스토어(iOS) 구글 플레이 스토어(안드로이드)에서 설치하여 이용하면 됩니다. (C) 나이스블루]

 

[사진 = 2017년 8월 18일 연예계 핫이슈는 태연 자카르타 공항에서 현지 극성팬에게 피해를 당한 것입니다. 사진은 저의 스마트폰 달력이며 2017년 8월 18일을 가리킵니다. (C) 나이스블루]

 

태연 자카르타 공항 봉변에 대하여 소속사와의 재계약을 떠올리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현재 소녀시대 멤버가 현 소속사와 재계약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으나 과연 태연 재계약 여부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 없습니다. 그녀의 재계약 여부를 주목하는 시선이 있다는 것은 태연 자카르타 이동했을 때 매니저가 한 명 밖에 없었다는 소식이 전해졌기 때문입니다.

 

과연 태연 자카르타 갔을 때 매니저가 한 명만 있었던 것이 사실인지, 그것이 맞다면 왜 한 명만 갔었는지 여부는 알 수 없습니다. 하지만 소녀시대 재계약 여부가 주목받는 시점에 국제적인 스타인 태연의 매니저가 한 명(그것이 사실이라면) 밖에 없는 것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지 난감합니다. 어쨌거나 태연 자카르타 공항 경호는 상당히 부실했으며 소속사의 대처에 대하여 대중들 사이에서 말이 나올 수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다만, 태연을 향한 일부 누리꾼의 악플은 문제가 있습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