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일본 여자 컬링 한일전 향한 국민적인 관심이 클 것입니다. 그것도 금요일 저녁에 경기가 펼쳐지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한국 일본 컬링 경기를 TV 및 온라인을 통해서 지켜볼 것입니다. 만약 승리하는 팀은 결승에 진출하면서 올림픽 은메달을 확보합니다. 한국 일본 평창동계올림픽 10위권 경쟁이 치열한 만큼 여자 컬링 한일전 얼마나 흥미롭게 펼쳐질지 기대됩니다.

 

 

[사진 = 한국 일본 컬링 경기가 펼쳐집니다. (C)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홈페이지(pyeongchang2018.com)]

 

2월 23일 오후 8시 5분에 강원도 강릉시에 있는 강릉 컬링 센터의 시트A에서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준결승 한국 일본 맞대결이 진행됩니다. 한국이 예선에서 8승 1패의 압도적인 성적으로 1위를 거두며 준결승에 진출했다면 일본은 5승 4패로 4위를 차지하며 극적으로 준결승에 올랐습니다. 순위만을 놓고 보면 한국이 일본보다 우세할 것으로 보이나, 한국이 8승 1패를 기록하면서 그 1패가 일본과의 예선전에서 당했습니다. 이번에 복수 성공할지 기대됩니다.

 

 

한국 일본 여자 컬링 경기에서 한국이 승리해야 하는 이유는 3가지입니다. 첫째는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종목에 출전한 모든 팀들을 상대로 승리할 기회가 이번 일본전입니다. 여자 컬링 한국 랭킹 8위 임에도 이번 올림픽 예선에서는 1위를 기록했습니다. 일본을 제외한 나머지 8팀을 이겼으며 그중에는 여자 컬링 랭킹 1위 캐나다도 한국 승리의 희생양이 됐습니다. 캐나다 같은 경우 이번 예선에서 한국에게 패했던 첫 번째 팀이었습니다.

 

이번에 일본을 꺾으면 예선 및 준결승에 걸쳐 올림픽 여자 컬링 종목 참가했던 모든 팀을 승리하는 쾌거를 이룹니다. 야구로 치면 홈런을 잘 치는 거포가 프로야구 펼쳐지는 모든 야구장에서 홈런포를 쏘아 올리는 것과 비슷하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최종 목표는 금메달 획득이겠지만, 한국 일본 컬링 경기를 통해서 우리나라 여자 대표팀의 컬링 실력이 얼마나 강한지 충분히 보여줄 필요가 있다고 봅니다.

 

 

[사진 = 2018 평창동계올림픽 현재까지의 메달 순위. 한국 일본 각각 9위, 11위에 있습니다. (C)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홈페이지(pyeongchang2018.com)]

 

한국이 일본을 이겨야 하는 둘째 이유는 한국 일본 여자 컬링 한일전 준결승에서 승리하는 팀은 은메달을 확보합니다. 현재 한국 일본 선수단은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치열한 10위권 경쟁을 벌이는 중입니다. 한국이 금4, 은4, 동3 확보했다면 일본은 금3, 은5, 동3 획득했습니다. 따라서 한국이 여자 컬링 통해서 은메달 확보하면 일본과의 메달 순위 격차를 점점 벌릴 원동력을 얻습니다. 준결승에 이어 결승 진출 후 금메달을 따낼 경우 일본과의 경쟁에서 이길 뿐만 아니라 8위 오스트리아(금5, 은2, 동6)를 제칠 명분을 얻을 수도 있습니다.

 

 

여자 컬링 한일전 반드시 한국이 승리해야 하는 이유 셋째는 라이벌 일본전에서 승리하는 모습을 많은 사람들이 바라기 때문입니다. 적어도 한국 스포츠에게 있어서 일본은 오랫동안 라이벌 대결 구도가 형성됐습니다. 야구와 축구, 피겨스케이팅, 스피드스케이팅 등에 이르기까지 다수의 스포츠 종목에서 한국 일본 라이벌전은 국민적인 관심을 끌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한국 일본 컬링 한일전 성사된 것을 보면서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야구 준결승 한일전이 떠올랐습니다. 이승엽이 역전 홈런을 터뜨리며 한국이 승리하는, 당시 일본전 승리를 발판으로 한국이 금메달 획득했던 계기가 됐습니다. 그 시절까지 세계 최강과 거리가 있었던 한국 야구가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금메달을 통해 한국 야구에서 영광스러운 순간을 이룩했던 모습이 지금도 생생하게 떠오릅니다. 그런 것을 보면 우리나라 여자 컬링도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한국 일본 컬링 경기에서 우리나라가 꼭 이겼으면 좋겠네요.

 

[사진 = 2018년 2월 23일 한국 일본 컬링 경기가 펼쳐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사진은 저의 스마트폰 달력이며 2018년 2월 23일을 가리킵니다. (C) 나이스블루]

 

 

[사진 = 트위터 인기 트렌드에는 여자 컬링이라는 단어가 떴습니다. (C) 트위터 앱]

 

[사진 = 인천국제공항에서 봤던 평창동계올림픽 마스코트 (C) 나이스블루]

 

지금까지 동계올림픽에서는 쇼트트랙과 스피드스케이팅, 피겨스케이팅 같은 빙상 종목이 많은 인기를 끌었습니다. 그런데 평창동계올림픽에서는 빙상에 대한 국민적인 관심이 지속된 것과 더불어 스켈레톤, 컬링 같은 또 다른 동계 스포츠 종목이 열렬한 관심을 끌었습니다. 스켈레톤에서 윤성빈이 금메달 획득했다면 컬링에서는 "영미", "안경선배" 신드롬을 일으킨 여자 컬링 향한 인기가 독보적이었습니다.

 

이번 한일전에서 한국이 승리하면 컬링 향한 인기는 더욱 폭발적일 것 같습니다. 컬링이 세계 무대에서 통할 수 있다는 것이 이번 올림픽을 통해 객관적으로 증명되는 셈이니까요. 한국의 승리를 기대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컬링 김은정 그리고 후지사와 사츠키 드디어 한일전 맞대결 펼칩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4강전에서 말입니다. 이번 올림픽에서 가장 화제를 모았던 종목은 여자 컬링이며 한국 스킵(주장) 김은정, 일본 스킵 후지사와 사츠키 향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컸습니다. 평창동계올림픽을 통해서 화제가 되었던 스포츠 스타들이죠. 이제 컬링 김은정 그리고 후지사와 사츠키 한일전 경기를 통해 자존심 대결을 벌이게 됐습니다.

 

 

[사진 = 김은정 (C)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홈페이지 프로필 사진(pyeongchang2018.com)]

 

여자 컬링 한일전 경기가 국민적인 화제를 끌 것으로 보입니다. 아마도 한국 역사에서 컬링이 가장 많은 주목을 받는 때가 될 것 같습니다. 물론 한국이 숙적 일본을 제압하고 결승에 진출하면 여자 컬링 결승전 또한 엄청난 관심이 고조될 것임에 틀림 없습니다. 2월 23일 오후 8시 5분 강릉 컬링 센터 시트A에서 펼쳐질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한일전 과연 김은정 주장을 맡는 한국이 결승에 진출할지 기대됩니다.

 

 

컬링 김은정 이제는 누군지 많은 사람들이 잘 아실 것입니다. 여자 컬링 경기에서 안경을 착용하고 경기를 펼치면서 "영미 영미~", "영미야"를 외치는 '안경선배'로 불리는 인물 말입니다. 그동안 온라인에서 김은정 안경 착용하는 사진이나 짤 형태의 이미지를 많이 접할 수 있었습니다. 날카로운 눈빛으로 경기에 몰입하는 김은정 모습이 많은 사람들에게 깊은 인상을 심어줬습니다. 워낙 경기중에 영미를 외치는 모습이 화제를 모으다 보니 그녀를 향한 친근감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최근에는 컬링 김은정 바나나 먹는 모습이 온라인에 알려지면서 화제를 모았습니다. 특유의 날카로운 모습으로 바나나 섭취하는 김은정 표정 사람들에게 주목을 끌었던 것을 보면 김은정 누리꾼들에게 상당한 인기를 얻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컬링 김은정 바나나 맛있게 먹는 것과 날카로운 표정이 조화를 이루는 그 모습은 한동안 사람들의 머릿속에 잊혀지지 않을 것 같습니다.

 

 

[사진 = 후지사와 사츠키 (C)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홈페이지 프로필 사진(pyeongchang2018.com)]

 

한국에 김은정이 있다면 일본에는 후지사와 사츠키가 있습니다. 지난 컬링 한일전 예선 경기를 통해서 화제를 모았던 인물이자 일본 대표팀 스킵입니다. 후지사와 사츠키 특유의 귀여운 외모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주목했던 것 같습니다. 또한 후지사와 사츠키 박보영 닮은 외모로 알려졌습니다. 워낙 일본이 한국과 지리적으로 가까우면서 세계적인 경제대국이기 때문인지 다른 나라에 비해서 일본의 스포츠 스타 및 연예인이 한국에서 많은 주목을 받습니다. 일본 컬링 선수 후지사와 사츠키 이번 한일전 4강 경기에서도 화제를 모을 것 같습니다.

 

 

여자 컬링 한일전 맞대결은 한국의 스킵 김은정, 일본의 스킵 후지사와 사츠키 비중이 큽니다. 다른 선수들을 이끌면서 경기를 펼치기 때문입니다. 지난 예선에서는 일본이 승리했으나 정작 예선 1위는 한국(8승 1패)의 몫이 됐습니다. 한국으로서는 이번 4강전이 지난 일본전 패배를 복수하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숙적 일본을 넘으면 결승에 진출하기 때문에 김은정이 팀원들을 잘 이끌어주면서 경기에 임했으면 좋겠네요.

 

한 가지 특이한 것은, 후지사와 사츠키 한국어 구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는 점입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홈페이지 후지사와 사츠키 소개된 부분에 사용 언어로서 "Japanese, Korean"이라고 소개됐습니다. 만약 공식 홈페이지 표기대로 후지사와 사츠키 한국어 구사하는 것이 맞다면 어느 정도 수준인지 궁금합니다. 불과 며칠 전까지 후지사와 사츠키에 대하여 한국에서는 많이 알려지지 않았기 때문에(그보다는 컬링이 한국에서는 인기가 많지 않았던 스포츠였죠.) 그녀가 한국어를 어느 정도 하는지는 아직 자세히 알 수 없습니다.

 

 

[사진 =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홈페이지 후지사와 사츠키 프로필에 따르면 사용 언어에 일본어에 이어 한국어가 표기됐습니다. (C) 2018 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홈페이지(pyeongchang2018.com)]

 

[사진 = 트위터 인기 트렌드에는 여자 컬링, 준결승 진출, 안경언니, 안경선배라는 단어가 떴습니다. 안경선배라는 별명으로 유명한 김은정 및 컬링에 대한 트위터리안들의 관심이 컸음을 알 수 있습니다. (C) 트위터 앱]

 

평창동계올림픽에서 한국인들에게 인상 깊은 모습을 심어줬던 것 중에 하나가 한국과 일본의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간판 이상화, 고다이라 나오가 경기 종료 후 서로 위로하는 모습이 아닐까 싶습니다. 금메달을 획득했던 고다이라 나오가 은메달을 따냈떤 이상화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보며 위로했던 모습, 그 이전에 고다이라 나오가 레이스를 마친 뒤 환호하는 일본 관중들을 향해 조용히 해달라는 손가락 제스쳐를 취하며 다음에 레이스를 펼칠 이상화를 배려하는 모습은 지금 생각해 봐도 인상 깊은 모습입니다.

 

여자 스피드스케이팅에 이어 여자 컬링에서도 양국 국민들이 주목하는 한일전이 진행됩니다. 컬링 한일전 4강 경기로서 양팀 모두 이겨야만 하는 경기이기 때문에 선수들이 치열한 경쟁을 펼치겠지만, 한일전 맞대결에서 한국이 꼭 이기며 금메달에 도전하는 모습을 보고 싶네요.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