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정체가 공개되었으나 방송을 봤던 사람이라면 그의 가창력을 틀림없이 인정할 것입니다. 운이 더 좋았으면 그가 가왕이 될뻔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그 정도로 노래를 잘 불렀습니다.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노래 잘하는 인물이라는 것을 많은 사람들이 알게 되었습니다. 데이브레이크 이원석 알고 있는 사람이라면 그가 노래 잘 불렀다는 것을 원래부터 알고 있겠으나 복면가왕에서 가왕과 견줄 수 있는 가창력을 지닌 소유자라는 것을 깜짝 놀랬을지 모를 일입니다. 그의 가창력은 가왕급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사진 = 이원석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복면가왕 뫼비우스 출연 인증샷을 올렸습니다. (C) instagram.com/balgoon]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37대 복면가왕 결정전 가왕전까지 진출했습니다. 1라운드에서 복면가왕 가왕 빼기 정진운과 함께 흐린 기억 속에 그대 (원곡 : 현진영)라는 노래로 듀엣곡 맞대결을 펼치면서 56표 : 43표로 이기면서 2라운드에 올랐습니다. 2라운드에서는 난 남자다 (원곡 : 김장훈)라는 노래로 복면가왕 냉동만두 남상일을 57표 : 42표로 꺾었으며 3라운드에서는 슬픈 베아트리체 (원곡 : 조용필)라는 노래로 복면가왕 꽃가마 화요비를 73표 : 26표의 압도적인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뫼비우스님은 단점을 더 찾기가 어려웠어요. 너무너무 깔끔해서, 제가 이전에 가리비(2라운드에서 가리비에 대하여 '가'슴을 뛰게 하는 '리'듬감과 '비'트로 표현했습니다.)라고 했잖아요. 이 무대에서는 우럭이에요. '우'아하고 '럭'셔리해요. 너무 빈틈이 없고 확실한건 뫼비우스님은 전천후 뮤지션이에요. 앞으로의 미래가 기대됩니다." (복면가왕 유영석)

 

37대 복면가왕 결정전 연예인 판정단으로 출연했던 유영석은 3라운드를 통해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보컬이 빈틈없으면서 우아하다는 뜻을 전했습니다. 유영석의 소감을 들어보면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보컬의 장점이 많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특히 그가 1~2라운드에서 50표 이상의 득표를 얻으며 다음 라운드에 진출한 뒤 3라운드에서 화요비를 상대로 99표 중에 73표를 얻어냈다는 것은 이원석 가창력 얼마나 뛰어난지 알 수 있는 대목입니다. 이렇다보니 유영석을 포함한 연예인 판정단의 열렬한 칭찬을 얻어낼 수 있었습니다.

 

 

[사진 오른쪽이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입니다. (C) MBC 공식 홈페이지 메인(imbc.com)]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3라운드 노래를 들어보면 절제된 감성과 생생한 노래 표현력이 인상 깊었습니다. 슬픈 노래를 빈틈없게 전하는 솜씨를 보면 그가 어쩌면 가왕이 되지 않을까 싶은 기대감을 불러 일으키게했습니다. 이원석하면 데이브레이크에서의 활동 때문인지 밝은 노래를 잘 부르는 인물로 꼽기 쉬울텐데 '데이브레이크 이원석이 슬픈 노래도 잘 부르는 실력파 보컬이구나'라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그의 새로운 면모를 알 수 있었죠. 복면가왕의 취지가 '편견을 깨자!'인데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그 취지에 잘 맞는 인물이었습니다.

 

 

"일단 저희 노래가 복면가왕에서 더원씨가 부르셨잖아요.(더원은 31대 복면가왕 결정전 2라운드에서 데이브레이크의 들었다 놨다를 불렀습니다. 한동근씨가 제가 작사 작곡한 노래를 불렀어요. 나를 외치다를 불렀었죠. 데이브레이크가 어떻게 보면 굉장히 밝고 경쾌한 노래를 하는 팀이 아니라는 것을 보여드리고 싶었고. 복면가왕을 출연하려고 했는데 검색을 시작했어요. 댓글에 '이원석은 안된다. 발라드를 못 불러서', 뭔가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은 욕심이 생기더라고요."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은 자신의 정체를 공개한 뒤에 이러한 말을 했습니다. 자신이 출연하기 이전에 복면가왕 하면된다 더원이 데이브레이크의 들었다 놨다를 불렀던 것, 복면가왕 투표하세요 한동근이 불렀던 마야 나를 외치다가 자신이 작사 작곡한 것을 언급한 뒤에 데이브레이크의 편견을 깨기 위해 복면가왕에 출연했음을 알렸습니다. 인터넷 댓글에 누군가가 이원석 발라드 못부른다고 적어 놓았던 모양인데 결과적으로 그 생각은 틀리게 됐습니다.

 

이원석 슬픈 베아트리체 노래를 들어보면 그는 발라드까지 잘 부르는 노래 고수였습니다. 3라운드에서 발라드를 선곡으로 삼았다는 것은 그가 '발라드를 못부를 것이다'는 편견을 깨기 위해 얼마나 열심히 연습했는지 알 수 있었습니다. 그 노래는 저로서도 감탄하게 되더군요. 앞으로도 이원석 노래를 챙겨 듣고 싶은 마음이 들게 되었습니다.

 

 

[사진 = MBC 일밤 복면가왕 공식 홈페이지 메인 (C) imbc.com/broad/tv/ent/sundaynight]

 

 

[사진 =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건물 모습 (C) 나이스블루]

 

 

[사진 = 복면가왕 2016년 8월 달력]

 

[사진 = 복면가왕 2016년 달력]

 

최근 복면가왕에서는 밴드에서 활동하는 인물들의 활약이 돋보이기 시작했습니다. 지난 36대 복면가왕 결정전에서는 복면가왕 견우 김신의(몽니 보컬)가 3라운드까지 진출했으며 37대 복면가왕 결정전에서는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데이브레이크 보컬)이 가왕전까지 올랐습니다. 김신의와 이원석은 그동안 대중들에게는 많이 알려지지 않았으나 그들의 노래를 꾸준히 접했던 사람이라면 '숨은 노래 고수'임을 인지했을 겁니다. 노래를 잘 불렀던 인물들이죠.

 

김신의와 이원석의 활약을 보면 그들의 복면가왕 출연이 옳았음을 알 수 있습니다. 노래 실력이 뛰어나다는 것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렸기 때문입니다. 오직 목소리로 노래 고수를 가리는 복면가왕 취지에 맞는 인물들이었습니다. 앞으로도 김신의와 이원석처럼 노래를 잘 부르는 인물들을 복면가왕에서 계속 보고 싶습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운동하는직장인 에이티포 2016.08.28 2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어떻게 방문자수가 저렇게 될 수 있죠?ㅎㅎㅎ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목소리 비슷했습니다. 가수 이원석 누군지는 잘 모르시는 분들이 많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데이브레이크라는 밴드는 아는 분들이 많으리라 짐작됩니다. 데이브레이크 들었다 놨다 히트했었죠. 이 노래는 저도 좋아합니다. 그 밴드의 보컬이 이원석 입니다. 그가 복면가왕 뫼비우스 닉네임으로 출연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물론 그가 아닐 가능성도 있습니다. 하지만 1라운드 목소리만을 놓고 보면 복면가왕 뫼비우스 데이브레이크 보컬 이원석 아닐까 싶은 생각을 해봅니다.

 

*이 글은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맞다는 전제하에 작성합니다. 저의 생각이 틀릴 수도 있음을 밝힙니다.

 

 

[사진 = MBC 건물 앞에 있는 복면가왕 전시판 (C) 나이스블루]

 

복면가왕 뫼비우스 출연자는 37대 복면가왕 결정전 1라운드 세 번째 조에서 출연했습니다. 그는 복면가왕 가왕 빼기 정진운과 함께 흐린 기억 속에 그대 (원곡 : 현진영)라는 노래를 함께 부르며 듀엣곡 맞대결을 펼쳤습니다. 목소리를 딱 들어봐도 복면가왕 뫼비우스 누군지 알 수 있었습니다. 평소에 데이브레이크 보컬 이원석 노래를 들어보면서 목소리가 특이하다고 느꼈는데 그 목소리가 복면가왕에서도 들렸던 것 같습니다.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아닐까 싶었습니다. 데이브레이크 아시는 분이라면 저와 비슷한 생각을 하는 분이 더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일단 뫼비우스님의 무대를 보면서 제가 심마니가 되서 '야~심봤다'는 느낌. 굉장히 기본적으로 탄탄하고 소리의 질감 자체도 좋으면서도 조금도 흐트러짐이 무대를 보여주셨습니다. 아주 심봤다라는 그런 심마니의 마음을 이해할 수 있는 무대였습니다." (복면가왕 유영석)

 

37대 복면가왕 결정전 연예인 판정단으로 출연했던 유영석의 복면가왕 뫼비우스 향한 소감은 이랬습니다. 그의 소감에 대하여 많은 사람들이 납득했을 겁니다. 복면가왕 뫼비우스 노래를 잘 부르는 가수 같다는 느낌 말입니다. 어쩌면 그 이상의 레벨을 지닌 인물이 아닌가 싶었어요. 1라운드에서 그런 아우라를 보여주지 않았나 싶습니다. 그의 상대였던 정진운으로서는 강한 상대와 맞붙은게 아닌가 싶습니다. 복면가왕 정진운 1라운드 탈락이 아쉽기도 했어요. 정진운도 노래를 잘 부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판정단의 선택은 복면가왕 뫼비우스 출연자였습니다. 56표:43표로 복면가왕 뫼비우스 2라운드에 진출했습니다.

 

 

[사진 = MBC 본사 앞에는 스타파크(Starpark)라는 곳이 있습니다. 유명 연예인들의 손바닥 스탬프가 있었는데 그중에 더원의 손바닥 스탬프를 봤습니다. 더원은 31대 복면가왕 결정전 2라운드에서 데이브레이크의 들었다 놨다를 불렀습니다. (C) 나이스블루]

 

다만, 연예인 판정단에서는 복면가왕 뫼비우스 밴드의 일원인지 아닌지, 장르가 록인지 R&B인지 의견이 엇갈렸습니다. 제가 볼 때 데이브레이크는 록밴드 맞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제가 정확하게 알고 있는지 모르겠는데 록밴드로 알고 있거든요. R&B보다는 록에 가까운 음악을 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물론 밴드는 맞습니다. 데이브레이크는 2012년 KBS2 <TOP 밴드 2>에 출연하는 등 밴드로서의 활약을 꽤 했습니다. 음반 발매 기준으로는 2007년 데뷔했으며 올해 데뷔 10년째가 됩니다.

 

 

"저도 뫼비우스님의 팀명을 알고 있고 실력으로는 이미 인정을 받으신 분이고, 레전드급 영상이 많습니다." (복면가왕 한동근)

 

예인 판정단으로 출연했던 한동근이 말하는 그 팀이 데이브레이크를 말하는 것인지 아닌지는 알 수 없습니다. 한동근 뿐만 아니라 유승우와 김구라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연예인 판정단에서는 데이브레이크라는 언급은 안했습니다. 복면가왕 꽃가마(유력 인물 : 화요비)와 반대로 말입니다. 어쩌면 데이브레이크가 아닌 다른 인물이나 팀을 언급했을 가능성도 있습니다. 그런데 한동근의 저 말이 어느 정도 설득력 있어 보이는 것은 데이브레이크 영상이 알고 보면 많습니다. 그만큼 데이브레이크 노래를 즐겨듣는 사람이 은근히 많은 것 같습니다.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맞는지는 알 수 없지만, 만약 그가 맞다면 데이브레이크 인지도가 많이 높아질 것이라는 기대감이 듭니다. 데이브레이크가 그동안 실력에 비해서 인지도가 낮은 편인데 하현우가 복면가왕을 통해 국카스텐의 대중적인 인지도를 높였던 것처럼 데이브레이크도 국카스텐처럼 떴으면 하는 생각이 듭니다. 데이브레이크 들었다 놨다라는 노래를 봐도 많은 사람들이 데이브레이크를 좋아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데이브레이크 같은 팀이 대중적으로 뜨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사진 = MBC 일밤 복면가왕 공식 페이스북 메인 (C) facebook.com/mbcmasksingers]

 

 

[사진 = MBC 일밤 복면가왕 공식 홈페이지 메인 (C) imbc.com/broad/tv/ent/sundaynight]

 

 

[사진 = 복면가왕 2016년 8월 달력]

 

[사진 = 복면가왕 2016년 달력]

 

37대 복면가왕 결정전에서는 배우 윤해영, 티티마 출신 소이, 정진운, 농구해설가 우지원 출연했습니다. 아직 정체가 공개되지 않은 4명은 2라운드에 진출했습니다. 2라운드 대진 및 저의 4명 예상은 이렇습니다.

 

2라운드 (1) 복면가왕 꽃가마 (화요비 유력) vs 복면가왕 참외 (허영생 유력)
2라운드 (2) 복면가왕 뫼비우스 (이원석 유력) vs 복면가왕 냉동만두 (남상일 유력)

 

2라운드에서 승리한 2명은 3라운드에서 맞붙습니다. 3라운드에서 승리한 인물은 37대 가왕전에서 복면가왕 에헤라디오(정동하 유력)와 맞붙습니다. 과연 누가 가왕이 될지 주목됩니다. 복면가왕 에헤라디오가 승리하면 지난 36대에 이어 2연승에 성공합니다. 만약 새로운 가왕이 탄생하면 복면가왕 에헤라디오 자신의 정체를 공개해야 합니다. 정동하가 맞을지 아닐지 가려지겠죠. 그보다는 37대 가왕전 누가 이길지, 현재 2라운드 진출자 중에서 누가 가왕전에 진출할지 알 수 없습니다. 37대 복면가왕 결정전 2라운드 이후의 방영분을 벌써부터 보고 싶네요.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