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연재 금메달 소식이 정말 기쁩니다.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여자 리듬체조 개인종합 결선에서 총점 71.699점 얻어내면서 한국 선수 최초로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획득했습니다. 곤봉에서 18.100점, 리본에서 18.083점, 후프에서 18.216점, 볼에서 17.300점 기록하면서 결선에 출전했던 선수들중에서 가장 많은 점수를 얻었습니다. 손연재는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계기로 여론의 악플 세례를 극복하며 경기력이 뛰어난 선수임을 충분히 보여줬습니다.

 

무엇보다 한국 선수가 아시안게임 리듬체조 종목에서 금메달을 따낸 것이 반갑습니다. 우리나라 선수가 아시아 리듬체조 분야에서 1인자가 될 수 있다는 것을 손연재가 보여줬죠. 그녀는 자신의 강력한 경쟁자였던 중국 덩센유에 맞대결에서 이기면서 아시아 최고의 여자 리듬체조임을 입증했습니다.

 

[사진=손연재 (C) 나이스블루]

 

손연재는 지금까지 악플이 많았던 선수로 잘 알려졌습니다. 자신이 쌓아왔던 커리어에 비해 CF 출연 및 언론 노출이 많았던 것이 여론에서 거부감을 느꼈던 근본적 원인이었죠. 물론 여론의 생각이 틀리지는 않았습니다. 피로감을 느꼈을지 모르니까요. 그러나 손연재를 향한 집요한 악플은 문제가 있습니다. 소모적인 선수 비방일 뿐이니까요. 손연재의 미래를 위한 건설적인 비판이면 몰라도 손연재를 향한 인신 공격성 악플이나 헐뜯기는 분명 잘못된 일입니다.

 

하지만 손연재는 국제 무대에서 지속적으로 메달을 따내거나 상위권 성적을 나타내며 좋은 연기를 펼치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월드컵 시리즈 11개 대회 연속 메달, 2014 세계선수권 개인종합 4위 및 후프 동메달에 이어 마침내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냈습니다. 4년 전 광저우 아시안게임 개인종합 5위를 달성했던 그녀의 실력이 아시아 No.1으로 진화하면서 세계 무대에서도 통한다는 것을 성적으로 보여줬습니다. 그중에서 세계선수권 메달 및 아시안게임 금메달은 한국 리듬체조 최초의 기록입니다. 우리나라의 리듬체조 발전을 위해 노력했습니다.

 

 

그럼에도 손연재를 향한 악플은 끊이지 않았습니다.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냈음에도 그녀를 비난하는 악플이 범람하면서 많은 추천수를 기록했습니다. 추천 많은 댓글은 비추천 횟수까지 많이 누적되었더군요. 인터넷에서는 손연재 안티팬이 여전히 많다는 것을 알 수 있어서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손연재 금메달 기뻐했던 사람이 많았으나 온라인 어딘가에서는 그녀가 잘나가는 모습을 불편하게 여기는 누리꾼들이 적지 않았음을 알 수 있죠. 저는 손연재 금메달 확정 되면서 악플이 줄어들지 않을까 싶은 생각을 했는데 그렇지 않더군요.

 

하지만 손연재는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한국에 금메달을 안겨줬던 스포츠 스타로서 열심히 노력했습니다. 언론 노출 및 CF 출연이 많았던 것은 분명하나 다른 관점에서 바라보면 스포츠 스타가 언론 기사에 자주 거론되면서 CF에 많이 나오는 것은 당연합니다. 스포츠 보도를 봐도 스타와 관련된 기사가 항상 많습니다. 리듬 체조 또는 한국 스포츠의 앞날을 빛낼 선수로서 손연재를 떠올리기 쉽죠. 또한 다른 스포츠 스타들도 CF 출연이 많았던 사례가 있었습니다. 손연재 CF가 많은 것은 아마도 그녀의 광고 가치가 높은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악플이 많음에도 꾸준히 CF에 출연중인 것을 보면 손연재 마케팅 효과가 꽤 높은 것이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듭니다. 이제는 손연재 금메달 통해서 CF 가치가 앞으로 더 커지지 않을까 싶네요.

 

저는 손연재 팬이 아닙니다. 하지만 손연재 금메달 달성했음에도 악플이 끊이지 않는 현실을 보면 참 안타깝더군요. 국제무대에서 지속적으로 좋은 활약 펼쳤는데 악플이 여전한게 아쉽습니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남이 잘나가는 것을 원치 않는 단점이 있는데(그런 분위기가 만연하죠.) 손연재를 향한 악플도 그런 문제점과 밀접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손연재는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 통해서 자신을 향한 악플이 잘못되었음을 실력으로 보여줬습니다. 요리사가 요리로 말하듯이 스포츠 선수는 경기력으로 말해야 합니다. 그런 점에서 손연재 금메달은 여론의 축하를 받아야 마땅합니다. 그녀가 인터넷 악플에 시달리지 않고 좋은 경기력 발휘하기 위해 노력했다는 것을 아시안게임 금메달 및 지금까지의 성적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특히 아시안게임 리듬체조에서 금메달 받는 것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니라는 것을 악플러들이 깨달았으면 좋겠네요. 그것도 한국 선수 최초의 성과였습니다. 손연재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축하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한국 리듬체조의 간판 스타 손연재가 드디어 국제 무대에서 정상에 등극했습니다.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진행중인 2014 리스본 리듬체조 월드컵 개인종합에서 우승했습니다. 후프 17.900점, 볼 17.800점, 곤봉 17.550점, 리본 17.950점을 얻으면서 총 71.200점을 획득했습니다. 멜리티나 스타니우타(벨라루스, 68.150점, 2위) 디나 아베리나(러시아, 68.000점, 3위)를 제치고 개인종합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습니다.

 

이로써 손연재는 한국 선수로는 최초로 월드컵 개인종합에서 금메달을 따내는 쾌거를 이루었습니다. 드디어 국제 무대에서 최고의 성적을 달성할 수 있는 잠재력을 실력으로 보여줬죠. 세계 최고가 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 것이 이렇게 값진 성과로 이어졌습니다. 물론 앞으로 국제 무대에서 보여줘야 할 것이 많죠.

 

 

[사진=손연재 (C) 나이스블루]

 

손연재 금메달이 좋으면 이 글을 추천해주세요. 손가락 버튼 누르시면 됩니다.

 

손연재 금메달에 대한 네티즌 반응은 전체적으로 좋습니다. 지금까지 그녀에 대한 여론의 시선이 어땠는지는 많은 사람들이 잘 알고 있어서 그 부분은 생략합니다. 그런데 손연재가 지난 3월초 2014 리듬체조 모스크바 그랑프리 종목별 결선 후프, 곤봉, 리본에서 모두 3위를 거두면서 동메달 3개를 따냈습니다. 여러 개의 메달을 따내면서 앞으로의 밝은 미래를 위한 자신감을 얻었을지 모릅니다.

 

이제는 월드컵 개인종합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면서 네티즌들이 '손연재의 실력이 향상되었다'라는 것을 느꼈습니다. 국제 무대에서 우수한 성과를 이루었다는 점에서 당연히 박수 받아야 합니다. 자신의 커리어와 더불어 한국 리듬체조를 빛낸 것이 분명하니까요. 앞으로도 손연재가 국제 무대에서 좋은 성과를 내는 소식이 많이 들렸으면 좋겠네요.

 

 

 

 

역시 스포츠 선수는 경기력으로 말합니다. 아무리 인기가 많은 선수라도 경기력이 안좋으면 대중적인 시선이 곱지 않습니다.(선수마다 편차가 있겠지만) 손연재가 국민적인 지지를 얻는데 있어서 지금까지 부족했던 점이 국제 대회 우승 이었습니다.

 

1등을 좋아하는 우리나라의 사회적인 풍토가 한편으로는 안타깝지만 스포츠만을 놓고 보면 국제 대회에서 1등했던 선수들이 지금까지 많은 주목을 끌었죠. 세계랭킹 1위 도약이나 올림픽 금메달, 아시안게임 금메달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박세리, 박인비(이상 여자 골프) 최경주(남자 골프) 박태환(남자 수영) 김연아(여자 피겨스케이팅) 김자인(여자 암벽등산) 등을 떠올릴 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국제 대회 우승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리듬체조는 한국에서 비인기 종목에 속하니까요. 손연재가 그동안 여론의 많은 주목을 끌었음에도 리듬체조만을 놓고 보면 대중적으로 익숙했던 종목이 아니었습니다. 그러한 분위기에서 손연재라는 국제 무대에서 우수한 성과를 나타내는 한국인 리듬체조 선수가 등장한 것은 참으로 반갑습니다. 지금 기세라면 한국 리듬체조의 대들보로 거듭날 것임에 틀림 없습니다.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이 더욱 기대됩니다.

 

저는 지금까지 손연재 팬이 아니었습니다. 그렇다고 그녀를 싫어하지 않았고요. 하지만 한국 스포츠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선수라는 점에서 그녀의 리듬체조 커리어가 더욱 화려하게 빛났으면 좋겠습니다. 손연재 화이팅입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