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우 그리운 노래 아리요 7월 20일 오전 0시가 되면서 발표됐습니다. 이 노래는 김연우가 지난 7월 19일 방영되었던 MBC 일밤 복면가왕 8대 복면가왕 선발전에서 불렀던 민요 한 오백 년과 다른 노래입니다. 김연우 발라드 곡입니다. 무엇보다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 김연우 정체가 공개된지 몇 시간 만에 김연우 그리운 노래 아리요 음원이 새롭게 발표된 타이밍이 절묘합니다. 많은 분들이 김연우 노래 듣고 싶어할 타이밍에 그리운 노래 아리요 음원 발표된 것을 보면서 사람들의 주목을 끌기 쉽게 됐습니다.

 

 

[김연우 복면가왕 참여곡 정리]

 

'보컬의 신' 김연우는 전국구 가수입니다. 온 국민의 관심사였던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 정체가 마침내 공개되면서 김연우는 대중적으로 친숙한 가수로 거듭났습니다. 복면가왕 출연 이전에 비하면 인지도 및 호감도가 꽤 높아졌을 것입니다. 아마도 2015년 현재까지 대중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던 한국 가수 중에 한 명이 김연우가 아닐까 싶어요. 하지만 김연우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 독주 체제가 마침내 깨졌습니다. 그가 복면가왕에서 노래 부르는 모습을 볼 수 없게 됐습니다.

 

 

개인적으로는 김연우 복면가왕 재출연 기대합니다. 서인영처럼 복면가왕 참가자로 출연(복면가왕 대박찬스 원 플러스 원, 5차 선발전)했다가 추후 연예인 판정단(복면가왕 6차 선발전)으로 출연했던 전례를 놓고 보면 김연우 연예인 판정단 합류 가능성이 없지 않으리라 생각합니다. 김연우가 연예인 판정단으로 모습을 내밀지는 알 수 없습니다만 그의 모습을 복면가왕에서 다시 보고 싶더군요. 연예인 판정단이 아니라면 최소 몇 달 뒤 참가자로 재출현하는 시나리오도 기대되고요.

 

저의 마음속에서는 '복면가왕하면 클레오파트라(김연우)'라는 이미지가 여전히 깨지지 않았습니다. 앞으로도 그렇겠죠. 2주일에 한 번씩 클레오파트라 노래 들으면서 귀를 호강했던 추억이 참으로 달콤했습니다. 주말의 마지막을 보내는 기분이 편안했을 정도로 말입니다. 다른 분들도 같은 생각을 하실 겁니다. 클레오파트라 노래가 정말 대단했어요. 지금도 그의 탈락이 믿겨지지 않아요.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 공백이 허전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다만, 9대 복면가왕 선발전 강력한 다크호스가 나타나면 이야기가 다르겠죠.

 

[김연우 프로필]

 

김연우 그리운 노래 아리요 음원 등장이 반갑게 느껴지는 이유는 그가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로 맹활약 펼쳤던 기분 좋은 추억이 생생하게 전달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리운 노래 아리요 장르는 발라드입니다만 가사 중에 국악과 연관된 단어가 있다보니 김연우가 8차 복면가왕 선발전에서 선보였던 한 오백 년이라는 민요를 떠올리게 됩니다. 한 오백 년, 그리운 노래 아리요는 국악과 밀접한 연관성이 있어서(다른 점이라면 장르가 다른 것이겠죠. 국악과 발라드) 김연우 새로운 음원을 들으며 복면가왕을 떠올리기 쉽게 됩니다.

 

 

무엇보다 사람들에게 지속적으로 읽히는 노래의 특징은 곡에서 전달되는 무게감이 가볍지 않아야 합니다. 잠깐 듣기 좋은 가벼운 노래는 사람들의 기억 속에 오래남기 어렵습니다.

 

반면 퀄리티 높은 명곡은 사람들의 존재감속에서 쉽게 잊혀지지 않겠죠. 김연우가 복면가왕에서 불렀던 노래들은 모두 퀄리티가 뛰어났습니다.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로서 앞으로 계속 듣기 좋은 명곡을 연출했더군요.

 

어쩌면 김연우 복면가왕 노래 부르지 않는 것을 아쉬워하는 사람이라면 그가 실제로 발표했던 음반을 듣고 싶어할지 모릅니다. 또는 복면가왕을 통해서 김연우를 더욱 좋아하게 된 사람이라면 그의 지금까지 히트곡이나 최근 음반을 지속적으로 듣게 되겠죠. 그래서 김연우 그리운 노래 아리요 음원 대박을 예감하게 됩니다.

 

김연우 그리운 노래 아리요 음원은 최근에 발표된 곡이라 많은 분들에게 꾸준히 읽힐 노래가 될 것 같습니다. 그 노래를 들으며 김연우 복면가왕 '시절'을 그리워하는 사람이 꽤 될 것입니다. 여기서 시절이라는 단어를 쓴 것이 지금은 어색하나 이제는 '김연우 복면가왕 시절'이라는 키워드가 사람들에게 익숙하게 느껴질 것 같습니다. 그리운 노래 아리요는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로 사람들의 뜨거운 성원을 얻었던 김연우가 대중들에게 전하는 뜻깊은 선물이 아닐까 싶어요.

 

향후 복면가왕에서는 시청자들의 관심과 성원을 얻는 가수들이 지속적으로 등장할 것임에 틀림 없습니다. 8대 복면가왕 퉁키 (추정 인물 : 이정)도 그런 유형이 될 수 있는 인물이고요. 그럼에도 클레오파트라는 복면가왕 인기를 주도했던 결정적 인물이라는 점에서 저를 비롯한 시청자들의 기억에 쉽게 잊혀질 것 같지 않습니다. 2주에 한 번씩 명곡을 선사했던 클레오파트라 포스가 여전히 대단하게 느껴집니다. 이제는 김연우 그리운 노래 아리요 즐겨들으면서 기분 좋은 시간을 보낼까 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