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 시간으로 오는 3월 1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삼성전자 갤럭시S6 공개 예정입니다. 해당 스마트폰에 대하여 지금까지 제기된 루머중에 가장 기대되는 것이 갤럭시S6 무선충전 도입 여부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기존 스마트폰을 이용하면서 배터리를 주기적으로 교체하거나 충전했던 번거로움을 느꼈습니다. 배터리 교체 못할 때 0%로 떨어졌던 경험을 해봤던 분들도 있으실거에요. 갤럭시S6 무선충전 가장 기대되는 루머임에 분명합니다.

 

1년 전 갤럭시S5 홍채인식 루머가 결과적으로 소문에만 그쳤던 현실을 떠올리면 갤럭시S6 무선충전 도입 여부는 100% 사실로 단정짓기 어렵습니다. 만약 갤럭시S6 무선충전 지원된다면 현재 루머로 제기되는 중인 일체형 배터리 문제점을 극복할 구원투수 같은 존재가 될 수도 있습니다.

 

 

[사진=갤럭시A5 갤럭시노트4 S-LTE는 각각 배터리 일체형, 탈착형입니다. 배터리 탈착형은 배터리 커버 개방이 가능한 틈이 있습니다. 그렇다면 갤럭시S6 배터리 일체형일까요? 아니면 탈착형일까요? 제품이 어떻게 나올지 주목됩니다. (C) 나이스블루]

 

갤럭시S6 무선충전 및 일체형 배터리 루머가 모두 사실이라고 가정하면 삼성전자는 배터리와 디자인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게 됩니다. 배터리가 지구촌에서 존재하는 모든 스마트폰이 안고 있는 단점이라면 디자인은 삼성전자 갤럭시S5 실패의 결정적 원인으로 꼽힙니다. 삼성전자는 중국과 인도 시장 침체에 의해 세계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1위 수성이 매우 위태로운 상황이며 갤럭시S6 판매량 부진 시 애플에게 1위를 빼앗길지 모릅니다. 이미 시가총액 및 영업 이익률에서 애플과의 격차가 많이 벌어진 상황이라 삼성전자가 갤럭시S6을 통해 자존심 회복에 성공해야 합니다.

 

기존에 삼성전자 스마트폰을 써왔던 사람들은 갤럭시S6 배터리 내장(일체형) 형태로 나오는 것을 원치 않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충분히 공감합니다. 배터리는 교체하는 것이 더 편리하니까요. 갤럭시S6 일체형으로 나온다면 지금까지 루머로 제기된 풀 메탈 바디 디자인이 사실일 가능성이 큽니다. 풀 메탈 바디는 이미 갤럭시A 시리즈에서 선보였는데 제가 지난 며칠 동안 갤럭시A5 다루면서 느낀 것은 배터리 탈착형이었던 갤럭시 알파에 비해서 디자인이 더 좋았습니다.

 

 

갤럭시A5는 '미리보는 갤럭시S6'이나 다름 없었습니다.(갤럭시S6 지금까지 루머들이 사실이라는 전제에서) 배터리 일체형이자 풀 메탈 바디 형태로 제작되었으니까요. 특히 후면에 무늬가 없는 것이 좋았습니다. 화이트 색상의 경우 기존 삼성전자 스마트폰(갤럭시 알파, 갤럭시노트4 등)의 화이트 색상에 비해 깨끗함이 더 강했습니다.

 

비록 전면 상단과 하단에 도트 무늬 은은하게 삽입한 것이 아쉽지만 테두리와 후면 만큼은 지금까지 삼성전자가 출시했던 스마트폰들에 비해서 깔끔합니다. 삼성전자 스마트폰 디자인이 날이 갈수록 좋아지는 것은 분명하며(갤럭시 알파부터 좋아지기 시작했죠.) 갤럭시S6 배터리 일체형이라면 디자인 전폭적 향상을 위한 승부수를 띄웠다고 봐야 합니다. 배터리 일체형 문제점은 삼성전자가 충분히 인지하지 않았을까 싶은 개인적인 추측이 느껴집니다. 갤럭시S6 무선충전 루머가 만약 사실이라면 삼성전자가 배터리 일체형 단점을 개선하기 위한 방안을 세웠음을 알 수 있습니다.

 

 

[사진 = 갤럭시A5 후면 모습. 갤럭시 알파에 비해 깨끗해서 좋았습니다. 갤럭시S6은 갤럭시A5에 이어 풀 메탈 바디로 제작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C) 나이스블루]

 

[사진 = 갤럭시노트4 S-LTE는 해상도 2560 x 1440의 Quad HD 디스플레이 장착했습니다. 갤럭시S6 에서도 같은 해상도와 Quad HD 디스플레이 탑재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C) 나이스블루]

 

갤럭시S6 배터리 탈착형으로 나온다고 할지라도 배터리를 주기적으로 교체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해소할지는 의문입니다. 갤럭시S6이 갤럭시S5 광대역 LTE-A(WQHD 디스플레이 장착, 해상도 2560 x 1440), 갤럭시노트4, 갤럭시노트4 S-LTE에 이어 Full HD보다 높은 수준의 디스플레이가 탑재된다면 배터리 광탈을 걱정해야 합니다. 아무리 배터리 양이 충분해도 화면 밝기가 너무 높다보니 배터리가 빨리 소모되기 쉽습니다. 제가 8개월째 사용중인 갤럭시S5 광대역 LTE-A는 배터리 광탈이 심합니다. 배터리 탈착형은 기존 스마트폰 배터리의 답답함을 해결해줄 정답이 아닙니다. 배터리 일체형은 탈착형보다 더욱 불편한 문제점으로 꼽히죠.

 

이러한 배터리 문제점을 종합하면 갤럭시S6 무선충전 도입이 실현되기를 기대하는 사람이 의외로 많을 수도 있습니다. 기존 배터리 문제점은 다수의 스마트폰 이용자들이 겪어봤던 현상이니까요. 아직까지는 갤럭시S6 무선충전 루머의 구체적인 실체가 드러나지 않아서 도입 여부를 쉽게 확신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갤럭시S6 무선충전 도입 된다고 할지라도 성능이 어떨지 의문이에요. 과연 갤럭시S6이 디자인과 배터리가 모두 좋은 완전체 스마트폰으로 나타날지 주목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후니74 2015.02.24 0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성이 이번 신제품 출시로 주춤해진 스마트폰 시장의 경쟁력을 되찾을지 궁금합니다.

    • 나이스블루 2015.02.24 1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갤럭시S6이 중요한 분수령이 될 것 같습니다. 세계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1위를 지키느냐 아니면 2위 이하로 미끄러지거나 둘 중에 하나네요.

  2. 초록배 2015.02.24 2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충전지 성능이 정말 중요한 때입니다. 편하고 빠르게 충전하고, 오래 사용할 수 있는 충전지가 빨리 개발되었으면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