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 디오 이야기를 하고 싶었던 이유는 그 영화에서 의외로 인상 깊었던 부분이었기 때문입니다. 대중들은 아이돌 멤버의 영화 및 드라마 출연을 원치 않습니다. 지금까지 아이돌 연기력 논란이 불거진 것을 봐도 알 수 있죠. 주연 및 조연 중에서 비중있는 역할로 나오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영화 카트 안봤던 분이라면 엑소 디오 (본명 도경수) 출연을 불편하게 받아들였던 분이 꽤 있으실 겁니다. 하지만 영화 봤던 저는 "디오 연기 잘했다"라고 말하고 싶네요.

 

영화 카트는 대형 마트에서 일하는 비정규직 노동자(염정아, 문정희, 김영애 등)들이 부당 해고 당한 것을 소재로 다루었습니다. 한국의 비정규직 문제를 꼬집는 작품이자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졌죠. 제가 이 영화를 봤는데 또 하나 눈여겨 볼 포인트가 있었습니다. 카트 디오 출연이 영화 퀄리티를 높였습니다.

 

[사진=저의 카트 관람 인증샷 (C) 나이스블루]

 

엑소(EXO)는 현재 활동중인 한국 아이돌 중에서 가장 인기 많은 대표적 그룹입니다. 한편으로는 엑소 싫어하는 사람을 인터넷 포털 댓글 등에서 흔히 볼 수 있죠. 특정 인물이 유명세를 얻을수록 질투와 시기가 따라오는게 어쩔 수 없는 현실 같습니다. 카트 디오 출연을 부정적으로 바라봤던 사람이 없지 않았을 겁니다. 어떻게 보면 비정규직 문제를 다루는 사회 비판적 영화에 한국 최정상급 아이돌 멤버 엑소의 메인 보컬 디오 출연은 궁합이 맞지 않게 느껴졌습니다.

 

그런데 카트 보면서 디오가 진짜 고등학생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작은 체격에 반항적인 말투를 보면 '디오가 만 21세 배우 맞아?'라는 의구심이 떠올랐습니다. 실제 고등학생 같다는 착각을 했을 정도로 캐릭터가 잘 완성됐습니다. 성인 연기자라는 생각이 잘 떠오르지 않았어요.

 

 

카트는 대형 마트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부당 해고와 더불어 또 하나의 사회적인 문제점을 다루었습니다. 바로 알바 문제입니다. 알바를 해봤던 분이라면 '돈 문제'를 잘 아실 겁니다. 돈을 제대로 안주는 일이 빈번하죠. 인건비를 제공하는 갑(주로 갑인 경우가 많죠.)이 돈을 제때 지급하지 않거나 당초 정해졌던 액수보다 더 적게 지불하는, 최저임금까지 지키지 않는 문제점이 흔했습니다. 이뿐만은 아닙니다. 알바하는 사람에게 인격 모독성 발언을 일삼는 갑이 있는가 하면 그 이상의 안좋은 일을 겪었던 사람도 있습니다. 을을 부려먹는 나쁜 갑이 많은게 사회적인 문제점이죠. 이런 문제가 끊이지 않는 지금의 사회 현실이 노답입니다.

 

디오는 카트에서 편의점 알바생으로 나오는데 임금과 관련된 부당한 일을 겪게 됩니다. 문제는 임금에서 끝나지 않습니다. 또 다른 불이익을 당하는 장면이 나오는데 관람객 입장에서는 분노를 느끼기 쉬울 겁니다. 알바하면서 고생해봤던 경험이 있는 분이라면 더욱 그렇겠죠. 그 장면에서 디오가 불쌍하게 느껴지더군요. 엑소는 10~20대가 많이 좋아하는 그룹입니다. 알바는 주로 10~20대가 많이하는 편이죠. 10~20대 중에서 영화를 봤던 사람이라면 카트에서 다루는 알바 문제에 대하여 공감했을지 모릅니다.

 

카트는 알바 및 비정규직 문제에 이르기까지 노동과 관련된 사회적인 문제점을 잘 반영했습니다. 디오는 고등학생 캐릭터 소화가 가능하다는 것을 카트에서 잘 드러냈죠. 반면 염정아, 문정희, 김영애가 맡았던 대형 마트 계산원이나 청소부는 현실에서 주로 중장년층이 많이 고용됩니다. 그런데 카트 디오 등장을 통해서 10~20대도 공감할 수 있는 영화가 됩니다. 전 연령층이 카트를 보고 싶어하면서 사회적인 문제점을 인식하는 공감대 형성이 카트에서 가능합니다. 실제로 카트에 대한 입소문도 좋은 편이죠. 결과적으로 카트 디오 등장이 옳았음을 알 수 있습니다.

 

영화 카트 디오 등장은 아이돌 배우 영화 및 드라마 출연에 대한 대중적인 거부감을 어느 정도 줄였다고 봅니다. 그 거부감이 완전히 사라질지 여부는 저도 잘 모르겠지만 어느 분야든 불필요한 편견은 없었으면 좋겠다는 것이 저의 생각입니다. 카트는 좋은 영화였습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천추 2014.11.16 23: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트 보고 싶은 영화인데.
    잘 보고 갑니다.
    조만간 보도록 하겠습니다.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