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신축 주택 관련 이슈를 접하면서 무인택배 시스템을 알게 됐습니다. 오래된 빌라에 거주중인 저에게 무인택배는 꿈 같은 이야기입니다. 좋은 집에서 편안한 서비스를 즐기고 싶으니까요. 일례로 물건 반품을 위해 택배 보낼 일이 있을 때 택배기사와 시간을 맞추기 어려울 때가 있을 겁니다. 자칫 그 시간을 깜빡할 수도 있고요. 그것이 귀찮다보면 택배로 반품 보내는 것이 부담스러워서 못보내는 상황이 있을지 모를 일이죠.

 

물론 그 부분은 사람마다 개인 차이가 있을 겁니다. 하지만 저는 예전에 동생이 집에 없을 때 물건 반품을 대신했던 경험이 있습니다. 택배기사가 반품 물건 받기 위해 저의 집을 찾았으니까요. 되돌아보면 이게 서로에게 불편하더군요. 그래서 편의점 택배가 마음에 들어요.

 

 

저의 집 현관문 모습입니다. 예전에 택배 반품을 위해 현관문에서 택배기사 기다렸던 기억이 납니다. 무인택배 시스템 발달된 집이라면 이러한 번거로움을 피할 수 있을 것 같은데 그때는 무인택배, 편의점 택배 같은 존재를 전혀 잘 몰랐습니다. 그래서 동생 물건의 택배 반품을 위해서 택배기사가 집에 오기까지 현관문에서 기다려야만 했죠. 택배기사가 언제 올지 계속 신경이 쓰이더군요.

 

 

저의 집은 오르막길에 있습니다. 그것도 계단을 통해 올라가야 합니다. 택배기사가 물건을 받아가거나 반품 물건을 찾아가는데 있어서 좋은 조건의 집은 아닙니다. 무조건 계단을 올라야해서 저의 집에 도착하기가 힘들어요. 예전에 저의 집을 찾았던 택배기사분이 계단 때문에 힘들어하셨던 기억이 납니다. 저의 집 반품 택배를 위해 물건을 받아가야했던 택배기사들의 마음이 아마도 다르진 않겠죠.

 

 

그런데 편의점 택배를 알게 되면서 이제는 물건 반품을 택배기사 통해서 보낼 필요가 없게 되었더군요. 제가 몇 개월전에 물건을 반품 보냈을 때가 있는데 편의점 택배를 이용했습니다. 제가 직접 무게 측정을 해보면서 말입니다. 제가 원하는 시간대에 반품 보낼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예전처럼 집에서 택배기사 기다릴 필요 없게 되었더군요. 편의점 택배는 집이나 직장 등에서 가까운 GS25, CU에서 365일 24시간 이용이 가능합니다. 평일 새벽이나 주말 저녁 같은 시간대에도 편의점 택배 이용할 수 있어서 좋아요.

 

CU 및 GS25에서 이용할 수 있는 편의점 택배는 작은 무게의 물건은 가격이 무게별(g)로 세분화되어서 합리적인 가격 책정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380g과 410g 택배 가격은 동일권을 기준으로 각각 2,800원과 2,900원이 됩니다. 또한 편의점 택배는 최소 2,600원(0~350g, 동일권 기준)에 보낼 수 있으며 컴퓨터 또는 스마트폰으로 CVSnet 홈페이지를 통해 택배 예약접수 했을 때 신속하고 간편하게 접수할 수 있습니다. 예약접수시에는 200원의 마일리지가 적립됩니다.

 

참고로 택배 집화 마감 시간은 지역마다 다릅니다.
-서울 및 6대 광역시 : 평일 17시, 토요일 12시
-시,군,구 지역 : 평일 15시, 토요일 12시
-제주시내 동지역 : 평일 및 토요일 10시
-제주시 나머지 지역 및 서귀포시 지역 : 평일 15시, 토요일 10시 익일발송 

 

 

그뿐만이 아닙니다. 저는 편의점 택배 이용하면서 편의점 픽업 서비스가 가장 유용하게 느껴졌습니다. 인터넷 서점 통해서 종이책 구입할 때 편의점 픽업 형태로 주문합니다. 저의 집이 아닌 제가 지정한 편의점 통해서 책이 도착하는 것이죠. 만약 책이 도착하면 제가 원하는 시간대에 편의점 찾아가서 물건을 받으면 됩니다.

 

편의점 픽업 정말 편리하더군요. 실질적으로 무인택배 서비스 이용하는 것 같은 기분이 들었습니다. 소비자 입장에서는 그렇게 생각하기 쉽죠. 아마도 편의점 택배 중에서는 편의점 픽업이 무인택배 서비스와 가장 유사하지 않나 싶습니다.

 

편의점 택배가 좋은 이유 중에 하나가 문화충전 혜택입니다. 문화충전은 GS25와 CU에서 편의점 택배 이용했던 분들 중에 CVSnet 홈페이지를 통해 문화충전 응모하신 분들을 대상으로 외식상품권과 공연티켓 당첨자를 선정합니다. 이번 달 문화충전은 31일까지 진행되며 당첨자는 11월 4일에 발표됩니다. 외식상품권 5만원(80명) 공연티켓 1인 2매(300명 이상)의 혜택이 제공되며 9~10월 접수 운송장 응모 가능합니다.

 

10월 주요 공연중에서는 황태자 루돌프, 마리 앙투아네트, 보이첵, 바보 빅터, 사랑에 관한 다섯개의 소묘 - 부산, 달콤 살벌한 연인을 꼽을 수 있습니다. 포스트박스 편의점 택배는 문화충전 통해서 뮤지컬이나 공연 같은 많은 문화 콘텐츠들을 즐길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집니다. 실제로 많은 사람들이 문화충전 혜택을 누리기 위해 CVSnet 홈페이지 접속해서 응모를 합니다.

 

*이 글은 포스트박스로부터 소정의 원고료 받아 작성했습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시루켄 2014.10.16 0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도 편의점 택배가 있었네요.
    일본은 편의점 택배가 보편화 되어있거든요.
    신축 아파트에는 무인택배보관함도 있구요.
    이제는 예전처럼 집에서 언제오나 하염없이 기다릴 필요가 없는 세상이 되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