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편의점 도시락 중에서 최근에 나왔던 바베큐폭립도시락 먹게 됐습니다. 달콤한 데리소스를 바른 등갈비 바베큐에 카레야채볶음밥, 옥수수, 그 외 여러 반찬등에 이르기까지 마치 패밀리 레스토랑에서 볼 법한 음식이 CU 편의점 도시락 제품으로 나왔습니다. 단순히 등갈비를 뜯어서 먹는 것이 아닌 카레야채볶음밥까지 함께 먹기 때문에 바베큐폭립도시락 더욱 맛있게 먹을 수 있습니다.

 

 

CU 편의점 도시락 신제품인 바베큐폭립도시락을 최근에 CU 매장에서 먹었습니다. 가격은 4,500원이며 카레야채볶음밥과 바베큐폭립 3개, 다양한 반찬을 먹을 수 있습니다.

 

 

바로 이렇게 말입니다. CU 편의점 도시락 바베큐폭립도시락은 부드러운 정통 바베큐폭립 3개가 들어있습니다. 등갈비가 부드럽게 뜯어지더군요. 소스까지 입맛을 돋우기에 충분했습니다. 카레야채볶음밥 위에는 어니언 소스가 뿌려져 있어서 음식을 더욱 맛있게 먹을 수 있습니다. 바베큐폭립도시락 전자렌지에 대피는 시간은 매장용(1000W) 2분, 가정용(700W) 2분 30초입니다. 다른 CU 도시락 제품에 비해서 대피는 시간이 조금 많습니다.

 

 

바베큐폭립 3개가 정말 먹음직스러워 보였습니다.

 

 

카레야채볶음밥 또한 맛있게 느껴졌습니다. 밥을 흰밥보다 더욱 맛있게 먹을 수 있어서 좋았어요.

 

 

바베큐폭립도시락에는 옥수수와 마늘이 있어서 음식이 더욱 고급스럽게 느껴졌습니다. 마늘 냄새가 심하지 않아서 먹기 편했습니다.

 

감자와 소세지, 오이피클도 있었어요. 바베큐폭립도시락을 더욱 맛있게 해준 반찬이었습니다.

 

 

먼저 카레야채볶음밥부터 먹었습니다. 직접 먹어봤더니 카레 느낌이 많이 나더군요. 카레를 좋아하는 저에게 제격인 밥이었습니다.

 

바베큐폭립도시락에는 플라스틱 포크 숟가락이 있었습니다. 이렇게 음식을 맛있게 먹는 묘미가 있더군요. 포크 숟가락에 대하여 한 가지 특이사항이 있다면 비닐장갑까지 함께 들었습니다. 손에 비닐장갑을 착용하고 바베큐폭립 뜯어서 먹으면 됩니다. 맨손으로 뜯어 먹을 수는 없으니까요.

 

CU 편의점 도시락 바베큐폭립도시락을 이렇게 맛있게 먹었습니다. 제가 지금까지 먹었던 CU 도시락 중에서는 가장 맛있는 제품 세 손가락 안에 꼽을 수 있습니다. 가격 가치를 충분히 실현하는 맛있는 도시락이었습니다. '도시락도 이렇게 고급스럽게 먹을 수 있구나'라는 것을 알 았습니다. 항상 CU 도시락 즐겨 먹었습니다만 이렇게까지 고급스러운 도시락은 처음 접해보는 것 같습니다. 아마도 제 기억엔 말입니다.

 

CU에서는 혼자서 맛있게 멋을 수 있는 도시락과 삼각김밥, 컵밥 등 다양한 제품들을 접할 수 있습니다. 이 포스팅에서 소개하는 바베큐폭립도시락도 먹을 수 있고요. 앞으로도 CU에서 맛있는 음식을 먹고 싶습니다.

 

*이 글은 CU로부터 상품을 제공 받아 작성했습니다.

 

 

신고
Posted by 나이스블루

CU 도시락 최근에 맛있게 먹었던 음식이 있습니다. 현재 CU에서 3,700원의 가격으로 판매중인 '집밥은 씨유 두툼한 등심 돈가스'(이하 두툼한 등심 돈가스)입니다. 평소에 CU에서 음식을 즐겨먹는 저로서는 편의점 가성비 최고의 식사를 하게 됐습니다. 4,000원 이하의 가격에 두툼한 등심 돈가스 통해서 맛있는 식사를 했으니 말입니다. 두툼한 등심 돈가스 포함하여 CU 도시락 모든 제품이 다 맛있습니다만, 도시락 중에서 편의점 가성비 최고를 꼽으라면 이 글에서 소개하는 CU 도시락 두툼한 등심 돈가스입니다.

 

 

제가 최근에 CU에서 먹었던 두툼한 등심 돈가스 도시락입니다. CU 도시락 신제품으로서 가격이 3,700원입니다. 4,000원이 안되는 가격에 두툼한 등심 돈가스를 먹을 수 있어서 그야말로 편의점 가성비 최고 도시락이라 할 수 있습니다. 돼지 등심 특유의 맛을 느낄 수 있도록 고기가 두툼한 것과 더불어 까르보나라 스파게티, 웨지감자 등 역대 돈가스 도시락 상품 중에서 인기 있었던 반찬만 선정했습니다. 그야말로 돈가스 도시락 끝판왕입니다.

 

 

뚜껑을 열고 전자렌지에 1분 40초(매장용 1000W 전자렌지 이용) 동안 대폈습니다. 반찬 구성이 정말 다양해서 좋더군요.

 

 

두툼한 등심 돈가스가 정말 두툼했습니다. 직접 먹어보니 양이 많더군요.

 

그 밖의 반찬들도 맛있게 느껴졌습니다.

 

 

밥 가운데에 까만 깨가 있어서 더욱 맛있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직접 돈가스를 먹어보니 맛있었습니다. CU 도시락 두툼한 등심 돈가스 앞으로도 맛있게 먹고 싶은 생각이 들더군요.

 

 

웨지감자가 있어서 그런지 두툼한 등심 돈가스 도시락이 더욱 고급스럽게 느껴졌습니다.

 

 

먹으면 먹을수록 맛있는 CU 도시락 두툼한 등심 돈가스

 

이렇게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앞으로도 CU에서 맛있게 먹고 싶은 도시락이었습니다. 저에게 있어서는 한동안 CU에서 즐겨먹을 도시락이 될 것 같습니다. 돈가스만 맛있는 것 뿐만 아니라 다른 반찬까지 맛있게 먹을 수 있어서 좋았어요. 또한 돈가스 두께가 두툼해서 도시락의 퀄리티가 높았습니다. 3,700원이라는 가격 또한 마음에 듭니다. 편의점 가성비 최고 음식임을 실감하게 되네요.

 

CU에서는 두툼한 등심 돈가스 포함하여 식사하기 좋은 음식들이 많습니다. 특히 외부에 있을 때 혼자서 식사하는 분이라면 CU에서 3,700원의 가격에 두툼한 등심 돈가스 도시락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이점이 있습니다. 부담없는 가격에 맛있는 식사를 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앞으로도 CU에서 맛있는 식사를 하고 싶네요.

 

*이 글은 CU로부터 상품을 제공 받아 작성했습니다.

 

 

신고
Posted by 나이스블루

저는 평소에 CU 도시락 먹으면서 내맘대로 T멤버십 통해 20% 할인 받는 편입니다. 이 글을 쓴 뒤에도 CU에 가서 도시락을 먹으며 내맘대로 T멤버십 혜택에 의해 20% 할인을 누릴 것이고요. 어제는 CU 우삼겹정식 도시락을 먹어봤습니다. 최근에 새로 나온 도시락인데 역시나 맛있더군요. 평소에 고기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딱이었던 메뉴였습니다. CU 도시락 점점 다양해지고 있음을 알 수 있었습니다. 또한 SK텔레콤 고객이라면 T멤버십 할인 및 데이터 플러스 T멤버십 혜택을 누릴 수 있음을 기억할 필요 있습니다.

 

 

저는 CU에서 우삼겹정식 도시락(4,300원) 홍삼원(1,000원)을 먹었습니다. 총 5,300원인데 실제로 지출한 비용은 4,300원입니다. 내맘대로 T멤버십 20% 할인 혜택에 의해 1,000원 아꼈습니다. CU는 T멤버십 등급이 VIP, 골드인 사람이 천원당 100원의 할인을 받습니다. 더욱이 내맘대로 T멤버십은 T멤버십 VIP 등급에 속하는 사람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저는 T멤버십 VIP 등급에 속하는 사람으로서 CU 우삼겹정식 및 홍삼원 먹으면서 1,000원 아꼈습니다. 생활비를 어느 정도 아낄 수 있어서 좋았죠.

 

 

그뿐만이 아닙니다. CU는 SK텔레콤 데이터 플러스 T멤버십 적립형 제휴처입니다. 데이터 플러스 T멤버십 제휴사에서 T멤버십 할인 혜택을 이용하면 결제 금액에 따라 스마트폰 데이터 추가 제공됩니다. 다른 적립형 제휴처가 결제 금액 5,000원 당 데이터 25MB 지급되는 것에 비해서 CU는 50MB 적립되는 차이점이 있습니다. 다른 제휴처보다 2배 적립됩니다. 또한 T멤버십 할인액만큼 11번가 더줌포인트가 적립됩니다. 11번가에서 쇼핑을 할 때 11번가 더줌포인트 통해서 쇼핑비용을 아낄 수 있습니다.

 

저는 CU에서 우삼겹정식과 홍삼원 먹으면서 결제 금액이 5,300원 나왔습니다.(실제로 지불한 돈은 4,300원) 결제 금액 5,000원 넘었음으로 데이터 50MB 적립 받았습니다. T멤버십 할인 금액은 1,000원입니다. 1,000원은 다음 달에 11번가 더줌포인트로 쓰이게 됐습니다. SK텔레콤 고객으로서 (1) 내맘대로 T멤버십 할인 (2) 데이터 적립 (3) 11번가 더줌포인트 적립이라는 3가지 혜택을 누리게 됐습니다. 앞으로도 CU 도시락 먹으면서 이러한 혜택을 계속 누리고 싶은 생각이 들더군요.

 

 

실제로 내맘대로 T멤버십 20% 할인, 데이터 50MB 적립, 11번가 더줌포인트 1,000포인트 적립 혜택을 누리게 됐습니다. T멤버십 할인 결제한 순간에 문자로 이렇게 날라오더군요.

 

CU 우삼겹정식 도시락 모습은 이렇습니다. 반찬이 많은 것과 더불어 밥에 고기가 끼얹어진 비쥬얼이 마음에 듭니다. 4,300원의 가격 또한 적당하게 느껴집니다.

 

 

CU 도시락 반찬 많아서 좋아요.

 

밥 위에 고기가 얹어진 것도 마음에 들었습니다. 고기 좋아하는 사람에게 딱인 도시락이에요.

 

 

CU 우삼겹정식 도시락을 전자레인지에 대핀 뒤에 밥을 먹었습니다. 역시 도시락 맛있었습니다.

 

 

이렇게 반찬 하나도 남기지 않고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만약 SK텔레콤 T멤버십 VIP 등급에 속하는 사람이라면 내맘대로 T멤버십 혜택을 누릴 수 있습니다. 내맘대로 T멤버십은 뚜레쥬르, TGIF, 피자헛, CU, 11번가 중에서 좋아하는 제휴처 할인율을 최대 30%까지 올릴 수 있습니다. 반면 평소에 이용하지 않는 제휴처는 할인율을 최저로 내릴 수 있습니다. 뚜레쥬르, TGIF, 피자헛 할인율은 5~30%로 설정할 수 있으며 11번가는 11~21% 할인 가능합니다. CU는 5~20% 할인 받을 수 있습니다. 저는 CU를 20%로 설정하는 편입니다.

 

내맘대로 T멤버십 이용할 때는 5개 제휴처 할인율 총합 71%를 지켜야 하며 할인율을 1년에 두 번 정도만 바꿀 수 있습니다. 내맘대로 T멤버십 이용할 때 두 가지를 유의할 필요가 있겠죠. 내맘대로 T멤버십 할인율은 T멤버십 홈페이지나 앱을 통해서 설정할 수 있습니다.

 

 

 

신고
Posted by 나이스블루

저는 SK텔레콤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을 통해 CU 도시락 먹으면서 스마트폰에 사용할 데이터를 얻었습니다. CU 짜장밥 및 CU 카레밥 도시락 맛있게 먹으면서, T멤버십 할인도 되고, 스마트폰 데이터까지 얻을 수 있어서 유용했습니다.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은 적립형에 한해서 이용금액 5,000원당 데이터 25MB 적립되는데 CU는 50MB 적립됩니다. 더욱이 이번 6월에는 데이터가 2배 적립됩니다. 저는 6월에 여러 차례 CU 도시락 먹으면서 데이터를 꽤 모았습니다. 이 글에서는 CU 짜장밥 및 CU 카레밥 도시락 후기 겸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을 소개합니다.

 

 

우선,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은 SK텔레콤이 최근에 선보이는 서비스입니다.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 제휴처(적립형 9곳, 쿠폰형 2곳)에서 T멤버십으로 할인 받으면 이용금액 5,000원 당 데이터 25MB(CU는 50MB) 적립됩니다. 또한 할인 받은 금액은 11번가 더줌 포인트로 쓸 수 있습니다.

 

SK텔레콤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은 평소에 스마트폰 데이터가 부족할 때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으로 적립 받았던 데이터를 사용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11번가에서 물건 구입할 때도 11번가 더줌 포인트를 쓰면서 결제금액을 아낄 수 있는 장점도 있습니다. 참고로 2016년 6월 적립된 11번가 더줌 포인트는 7월 1일 일괄 적립되며 7월 31일 소멸됩니다.

 

 

특히 이번 2016년 6월 한 달 동안에는 데이터가 2배 적립되며 11번가 더줌 포인트도 2배 적립됩니다. 예를 들어 2016년 6월에 CU에서 도시락 포함한 먹을거리를 5,000원에 구입했다면 데이터 100MB 받을 수 있습니다. 원래대로라면 50MB인데 6월 행사 기간 동안에는 100MB 적립됐습니다. 평소에 편의점에서 도시락을 먹는 저에게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은 더욱 필요한 존재가 됐습니다.

 

더욱이 CU에서는 짜장밥과 카레밥 같은 색다른 도시락을 선보였습니다. 그동안 CU 도시락을 즐겨먹었던 저에게 CU 짜장밥 도시락과 CU 카레밥 도시락은 호기심을 끌기에 충분한 존재였습니다. 혼자서 밥을 먹는 사람이 증가하는 추세에서 편의점 도시락이 많은 인기를 끌다 보니 CU에서 짜장밥 및 카레밥 도시락 같은 새로운 도시락을 선보일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CU 짜장밥 이름은 '진짜루 짜장밥'입니다. 가격은 3,700원입니다.

 

 

포장을 뜯었더니 밥에 계란후라이(크기는 작아요.)와 만두 2개가 있었습니다.

 

 

짜장소스 밑에는 물티슈가 있었습니다. 그야말로 신박하네요.

 

밥에 짜장소스를 부어서 전자레인지에 데피면 짜장밥을 맛있게 먹을 수 있습니다.

 

CU 짜장밥 먹었더니 정말 맛있었습니다. 야채가 많이 들어가서 더욱 맛있게 먹을 수 있었어요. 짜장밥 먹으면서 만두와 계란후라이를 먹는 재미(?)도 느낄 수 있었고요.

 

 

편의점에서 도시락 먹을 때는 물이 있어야 합니다. 저는 CU 짜장밥 먹으면서 생수와 콜라까지 구입했습니다. 다 합해서 총 금액이 5,000원 넘더군요. T멤버십 결제를 통해 20% 할인(내맘대로 T멤버십을 통해 T멤버십 20% 조절 가능) 받은 것은 물론 다음 날에 데이터 100MB 적립 받았습니다.

 

 

며칠 전에는 '진짜야 카레밥'이라는 CU 카레밥 도시락 먹었습니다. 가격은 3,700원입니다.

 

 

CU 카레밥 먹을 때는 생수와 비타500까지 구입했습니다. 총 금액이 5,000원 넘더군요. 내맘대로 T멤버십을 통해 20% 할인 결제했습니다. 다음날 데이터 100MB 적립 받았죠.

 

 

CU 카레밥에도 이렇게 물티슈가 있습니다.

 

카레소스를 밥에 부은 뒤에 전자레인지에 일정 시간 데피면서 카레밥 먹었습니다. 짜장밥 먹었을 때처럼 맛있더군요. 사람 입맛이 서로 다르겠지만, 저에게는 짜장밥이 카레밥보다 더 맛있게 느껴졌습니다. 그럼에도 CU 짜장밥 및 카레밥 모두 맛있는 도시락인 것은 틀림 없었습니다.

 

 

CU 도시락에서 카레밥 도시락 먹은지 며칠 지난 뒤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을 통해 적립된 데이터를 충전하기로 했습니다. T멤버십 앱에서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 메뉴로 이동한 뒤 '데이터 충전하기'를 눌러서 충전 가능한 데이터를 확인하면 됩니다. 충전할 때는 '충전 할 데이터'에 있는 50MB, 100MB, 500MB, 1000MB 중에 하나를 선택하여 충전하면 됩니다. 저는 100MB 충전하기로 했습니다.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 충전하면 이렇게 문자가 뜹니다.(저는 SK텔레콤 여름 앱을 통해서 문자 서비스 이용중입니다.)

 

 

2016년 6월에는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을 통해서 데이터 1,100MB 적립 받았습니다. 그중에 956MB를 사용했고 나머지 144MB로 6월 남은 기간 동안 버텨야 합니다. 기본 데이터 3GB(저는 LTE 맞춤형 34~41 요금제 사용 중입니다.)를 모두 다 쓰는 바람에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을 통해 적립 받았던 데이터를 모두 충전했습니다. 그동안 스마트폰 데이터가 부족했는데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 덕분에 데이터 관리하는데 도움 됐습니다.

 

이번 6월에는 데이터를 2배 모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적립형 제휴처 중에서는 CU가 데이터 모으기 가장 좋았습니다. 앞으로도 데이터플러스 T멤버십을 통해 데이터 및 11번가 더줌 포인트를 모으고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특히 11번가 더줌 포인트는 7월 1일이 되면 얼마나 모았는지, 11번가에서 얼마만큼 효율적으로 쓸 수 있는지 더욱 궁금하게 됐습니다. 평소 11번가에서 물건을 구입하는 저에게 향후 11번가 더줌 포인트가 얼마나 유용할지 앞으로가 궁금하네요.

 

 

 

 

신고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