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하상욱 출연은 옳았습니다. 못친소 시즌2 존재감이 돋보였던 인물중에 한 명이니까요. 못친소 시즌2 F1의 주인공 우현과 더불어 무한도전에서 발굴된 새로운 예능 기대주가 아닐까 싶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출연했던 몇몇 인물들의 예능감이 아쉬웠던 것과 달리 하상욱은 자신만의 매력을 충분히 선사했습니다. 무한도전 하상욱 시인으로서 멋진 소감을 남기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었습니다.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되는 인물이에요.

 

 

[사진 = 하상욱은 자신의 트위터에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출연 소감을 남겼습니다. (C) 하상욱 인스타그램(instagram.com/type4graphic)]

 

저는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방영되기 전까지 하상욱 누구인지 잘 몰랐습니다. 하상욱 인스타그램 운영하는 것을 잘 몰랐기 때문에 그랬나 봅니다. 그동안 제가 인스타그램을 운영하면서 SNS에 시 구절이 많은 인기를 얻는 것은 충분히 인지했습니다. 인스타그램에서 시 구절이나 명언을 올리며 좋아요 많이 얻는 사람들이 있더군요.(알고봤더니 하상욱 인스타그램 운영하고 있었군요.) 하상욱이 뜨게 된 것도 SNS 시 열풍과 비슷한 맥락이 있지 않나 싶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처음 시작했을 때 '시인 하상욱 왜 출연했지?'라고 궁금증을 느꼈던 사람들이 많았을거에요.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계속 보면서 하상욱 출연은 점점 마음에 들었습니다. 첫 인상 투표 이후에 하상욱 안경 벗은 실제 모습이 공개되면서 '못친소 취지에 잘 맞는 인물'이라는 것을 뚜렷하게 드러냈습니다. 지난 못친소 시즌1에서 조정치라는 대중적으로 신선한 이미지를 선사했던 인물이 발굴되었다면 못친소 시즌2에서는 하상욱이 있었습니다.

 

물론 조정치와 하상욱은 서로의 이미지가 전혀 다릅니다. 조정치가 웃음을 선사하는 유형이었다면 하상욱은 웃음보다는 시인으로서의 이미지가 더욱 강하게 느껴졌습니다. 하상욱을 통해서 재미를 기대했던 시청자들이 없지 않았으리라 짐작됩니다만, 무한도전 하상욱 못친소 감동적인 멘트를 들어보면 그는 역시 시인으로서의 기질이 강했습니다.

 

 

[사진 = 자신의 트위터에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출연 소감 남겼던 하상욱 (C) 하상욱 트위터(twitter.com/type4graphic)]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는 시즌1과 달리 재미보다는 감동적인 느낌이 더욱 강했습니다. 하상욱 눈물 흘리면서 자신의 소감을 전했던 것과 더불어 우현 F1 등극 이후의 소감이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분위기를 더욱 감동적으로 꾸몄습니다. 그런 분위기가 느껴지는데 있어서 하상욱이 멋진 말을 해서 좋았습니다. 특히 직장을 다녔다가 그만 두었던 경험이 있는 사람이라면 무한도전 하상욱 멘트에 충분히 공감하실 것입니다.

 

 

"제가 회사를 그만두고 여기저기 일도 다니고 그랬어요. 예전에는 전혀 하지 않았던 그런 일들. 그때부터 하루도 마음 편한 적이 없었어요. 맨날 꾸미고 사니까. (무한도전 못친소 나오면서) 오늘 첫 휴가를 받은 것 같아요."

 

"내려놓으니까 휴가 같네요. 첫 휴일을 받은 것 같아요. 그냥 휴가를 즐기고 간다는 말씀 드리고 싶어요."

 

하상욱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출연 소감을 보면 예전에 회사 다녔던 인물임을 알게 됐습니다. 과거에 하상욱 회사 그만둔 이유에 대해서는 잘 모르겠으나 그 이후의 행보가 바빴던 것 같습니다. 어쩌면 시인을 하게 된 것도 자신이 하고 싶었던 글쓰기를 계속 하고 싶어서 그런게 아닌가 싶은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러면서 치열한 일상을 보냈던 것 같아요. 그런 나날을 보내다가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출연하면서 마치 휴가 받았던 기분을 표현했던 것 같습니다.

 

 

[사진 = 무한도전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못친소 시즌2 코너를 알렸습니다. (C) 무한도전 공식 트위터(twitter.com/realmudo)]

 

 

 

[사진 =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최되었던 무한도전 엑스포 현장 관련 사진들. 언젠가 무한도전 오프라인 행사가 개최되면 못친소 시즌2 콘텐츠를 볼 수 있지 않을까 싶네요. (C) 나이스블루]

 

[사진 = 2014년 무한도전 차세대 리더 후보 3인에 올랐던 노홍철. 그의 포스터 모습입니다. (C) 나이스블루]

 

한편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는 우현, 이봉주, 하상욱 같은 그동안 예능 프로그램에 지속적으로 출연하지 않았던 출연자들의 존재감이 빛을 발했습니다. 기존 예능인 중에서는 조세호가 선전했습니다. 하지만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에서 '그 녀석' 노홍철 공백을 메우지 못한 아쉬움은 더욱 짙었습니다. 2월 20일 방영분에서는 시청자 입장에서는 처음부터 힘이 빠지는 단점이 나타났습니다. 중반까지 루즈했다가 무한도전 하상욱 출연 소감이 전해지면서 막판에 분전했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는 우현, 이봉주, 하상욱이라는 인물을 발굴했으나 노홍철 공백에 대한 갈증은 여전했습니다. 얼마 전 나영석 tvN PD가 무한도전 시즌제 언급한 것을 보면 기존 5인체제로는 롱런이 힘들 것 같은 예감이 듭니다. 이제는 무한도전에 상당한 변화가 필요한게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듭니다. 무한도전 시즌제 도입 가능성이 충분히 설득력을 얻을만 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무한도전 못친소2 어쩌면 레전드급 코너로 자리매김할지 모를 일입니다. 기존의 무한도전 못친소도 재미있었으나 못친소2는 지금까지 예능 프로그램에 활발히 출연하지 않았던 인물들이 대거 등장하면서 새로운 웃음을 선사했습니다. 예전 무한도전 못친소를 통해서 조정치가 유명세를 얻었다면 무한도전 못친소2는 수혜자들이 여럿 나타날 것으로 짐작됩니다. 과연 무한도전 못친소2 계기로 향후 방송계에서 엄청난 활약을 펼칠 가치가 충분한 최고의 수혜자가 누구일지 주목됩니다.

 

 

[사진 = 얼마 전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진행된 무한도전 엑스포 현장 모습 (C) 나이스블루]

 

지금까지 무한도전을 통해서 유명 스타가 되었던 인물들이 많았습니다. 가수 데프콘의 경우 무한도전 조정 특집 출연이 아마도 인생 일대의 신의 한 수가 되지 않았나 싶습니다. 서장훈이 방송인으로 거듭날 수 있었던 것도 무한도전이 있었기에 가능했습니다. 그 외에 토토가 출연했던 90년대 가수들 중에는 오랜만에 전성기 누렸던 인물들도 있었습니다. 2015년 봄에 펼쳐졌던 식스맨에서는 '비록 식스맨이 되지 못했으나' 노을 강균성, 슈퍼주니어 최시원, 방송작가 겸 방송인 유병재 예능감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하며 자신의 가치를 높였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2는 이 글을 쓰는 시점까지 2주 씩이나 방영됐습니다. 출연진 등장과 첫 인상 투표까지는 배우 우현, 전 마라톤 선수 이봉주 존재감이 돋보였다면 그 이후부터는 시인 하상욱, 내 귀에 도청장치 김태진이 예상치 못한 웃음을 선사했습니다. 우현, 이봉주, 하상욱, 김태진은 그동안 예능 프로그램에 활발히 출연했던 인물들이 아닙니다. 각자의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했던 인물들입니다. 이들이 기존 예능인들보다 더 웃긴 것을 보면 이번 무한도전 못친소2 계기로 새로운 스타들이 여럿 발굴되지 않을까 싶은 예감이 듭니다.

 

여기에 새로운 재미를 안겨주는 인물이 또 나올 가능성이 있다고 봅니다. 아이콘 바비, 배우 김희원, 방송인 이천수, 가수 변진섭 못친소2에서 어떤 활약을 펼쳐줄지 앞으로가 기대됩니다. 이들도 그동안 예능 프로그램에 활발히 출연했던 인물들은 아닙니다.(BUT 이천수에게 예능 프로그램은 더 이상 낯설지 않을 수도 있어요.) 무한도전 못친소2 앞으로의 활약이 기대됩니다.

 

 

[사진 = 무한도전 엑스포 현장 모습 (C) 나이스블루]

 

무한도전 못친소2 출연자 중에는 이번 방송을 통해서 자신의 가치를 높이는 인물들이 여럿 등장할 것입니다. 그렇다면 최고의 수혜자는 누가 될지 주목됩니다. 최고의 수혜자라 함은 무한도전 못친소2 이후에 활발히 방송에 출연하거나 혹은 CF 출연 등을 통해서 전성기급 활약을 펼치는 인물을 말합니다. 그런 인물이 나올지 여부는 알 수 없지만 불과 1년 전 무한도전을 통해서 '힘을 내요 슈퍼파워'라는 유행어를 남겼던 개그맨 김영철 전례를 놓고 보면 충분히 가능성 있습니다. 김영철에게 무한도전은 새로운 전성기의 시작을 열게 했던 프로그램이었죠.

 

 

무엇보다 무한도전 못친소2 우승한다고 엄청난 수혜자가 된다는 보장은 없습니다. 못친소2는 출연진 중에서 가장 못생긴 얼굴의 인물을 뽑는 목적이 있습니다만, 그 인물이 과연 방송과 관련된 활약을 적극적으로 펼칠지 알 수 없습니다.

 

지난해 식스맨에서는 강균성이 무한도전 고정 멤버가 되지 못했음에도 CF 및 일밤 복면가왕 출연을 통해서 자신의 가치를 높였습니다. 유병재는 YG엔터테인먼트 계약이라는 행운을 얻을 수 있었고요. 어떤 관점에서 바라보면 무한도전 식스맨 최대의 수혜자는 현 고정멤버 광희가 아닌 강균성과 유병재가 아닐까 싶습니다.(BUT 광희가 무한도전에서 엄청난 활약 펼치면 이야기 달라질 수 있어요.)

 

 

[사진 = 무한도전 엑스포 저의 관람 인증샷 (C) 나이스블루]

 

 

[사진 = 무한도전 공식 트위터에서는 못친소2 관련 내용이 전파됐습니다. (C) twitter.com/realmudo]

 

 

[사진 = 무한도전 식스맨 수혜자 중에 한 명이었던 노을 강균성, 그의 무한도전 출연은 옳았습니다. 그는 무한도전 식스맨 최종 후보 5인 아이템으로 '단발머리 특공대'를 선보였습니다. (C) 무한도전 공식 트위터(twitter.com/realmudo)]

 

 

[사진 = 무한도전 2016년 달력. (C) 나이스블루]

 

지금까지 무한도전 식스맨 방영분만을 놓고 보면 하상욱 김태진 같은 그동안 대중적으로 익숙하지 않았던 인물들이 더욱 기대됩니다. 하상욱은 목욕을 한 뒤 자신의 안경을 벗으면서 무한도전 못친소2 우승의 강력한 다크호스로 떠올랐습니다. 김태진은 전혀 예상치 못했던 예능감을 선사하며 추후 방영분에서도 시청자들에게 웃기는 장면을 연출하지 않을까 싶은 기대감을 나타냈습니다.

 

데프콘, 조세호, 지석진, 김수용 같은 기존 예능인이나 개그맨의 분발 또한 주목할 시청 포인트입니다. 1년 전 김영철의 전례가 이들에게는 긍정적인 동기부여가 될 겁니다. 개인적으로는 얼마 전 MBC 라디오스타 빛냈던 조세호 못친소2 활약을 기대하는 편입니다. 조세호 예능감이 다시 좋아진 것 같아요. 어쨌든 무한도전 못친소2는 볼거리가 많아서 좋습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무한도전 못친소 하상욱 김태진 출연은 신의 한 수였습니다. 지난 2월 13일 무한도전 못친소 시즌2 방영분에서 시청자들에게 커다란 재미를 안겨줬던 인물들입니다. 첫 인상 투표에서는 김태진 지석진과 함께 공동 5위에 이름을 올렸던 반면에 하상욱 1표에 그쳤습니다. 여기까지만을 놓고 보면 우현, 이봉주 '빅2'의 독무대가 될 것처럼 보였습니다. 하지만 아니었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하상욱 김태진 첫 인상 투표 이후부터 자신의 존재감을 크게 드러냈습니다.

 

 

[사진 = 하상욱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렇게된 이상 우승으로 간다"는 메시지를 남겼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방영되었던 시간에 말입니다. (C) 하상욱 트위터(twitter.com/TYPE4GRAPHIC)]

 

무한도전 못친소 하상욱 웃겼던 이유는 첫 인상 투표 이전과 이후의 얼굴 모습이 전혀 달라보였기 때문입니다. 머리를 감으면서 안경까지 벗더니 자신의 실제 모습이 사람들에게 웃기게 비춰졌습니다. 다시 말해서, 무한도전 못친소 하상욱 외모는 얼굴을 꾸미기 이전과 이후가 완전히 달랐습니다. 왜 하상욱 무한도전 못친소 출연했는지 실감이 나더군요. 첫 인상 투표에서는 우현 1위, 이봉주 2위였으나 무한도전 못친소2 우승 하상욱 강력한 후보중에 한 명으로 급부상했습니다.

 

 

더욱이 하상욱은 무한도전 못친소가 방영되었던 타이밍에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무한도전 못친소2 우승 향한 의지를 메시지로 남겼습니다. 메시지에서는 무한도전이라는 단어가 없었으나 '우승'이라는 단어가 있는 것을 보면 무한도전 못친소와 관련된 내용임을 알 수 있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하상욱 트위터 메시지가 많은 리트윗을 기록한 것을 보면 SNS에서도 반응이 좋았나 봅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김태진 또한 하상욱과 더불어 큰웃음을 선사했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2 출연진들이 스튜디오에 도착했을 당시 제작진에서는 그들의 실제 얼굴이 어떻게 생겼는지 얼굴쪽에 바람을 쏘는 설정을 했습니다. 김태진 얼굴에 바람이 불었을 때 그의 실제 모습이 공개되자 많은 사람들에게 웃음을 선사할 만한 포즈가 재현됐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김태진 존재감이 사람들에게 강렬하게 기억됐습니다.

 

 

[사진 = 하상욱은 지난 2월 6일 자신의 트위터에서 김태진 사랑한다는 메시지를 남겼습니다. (C) 하상욱 트위터(twitter.com/TYPE4GRAPHIC)]

 

 

[사진 = 무한도전 공식 트위터에서 못친소2 알리는 모습 (C) 무한도전 공식 트위터(twitter.com/realmudo)]

 

무한도전 못친소2에서는 2월 6일 방영분에서는 우현, 이봉주가 자신의 외모를 통해서 시청자들에게 많은 주목을 끌었습니다. 반면 2월 13일 방영분에서는 달랐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하상욱 김태진 새로운 뉴페이스의 등장이 관심을 끌었습니다. 우현, 이봉주, 하상욱, 김태진 공통점을 꼽으라면 무한도전 못친소2 이전까지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서 많은 시청자들의 인기를 받았던 인물들이 아니었다는 점입니다. 그런데 무한도전 못친소2를 계기로 달라졌습니다. 우현, 이봉주, 하상욱, 김태진 예능 기질이 만만치 않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지난 무한도전 못친소1 우승은 '그 녀석' 노홍철에게 돌아갔습니다. 하지만 무한도전 못친소1 최대 수혜자는 조정치였습니다. 못친소1이 방영되기 이전 무렵에는 조정치 아는 사람이 많지 않았을 겁니다. 그 정도로 조정치하면 무한도전 못친소 떠올리기 쉽습니다.

 

무한도전 못친소 하상욱 투입은 조정치를 떠올리게 합니다. 하상욱 조정치 외모가 서로 닮았습니다. 물론 하상욱 안경 착용했을 때 말입니다. 그런데 하상욱 안경 벗으면서 자신만의 모습이 생생하게 드러났습니다. 시청자들에게 자신의 존재감을 강렬하게 드러냈던 결정적 순간이 아닐까 싶습니다. 하상욱 무한도전 못친소2 우승 장담할 수 없으나 향후 조정치처럼 많은 인기를 끌지 않을까 싶습니다.

 

 

[사진 = 무한도전 2016년 2월 달력 (C) 나이스블루]

 

 

[사진 = 얼마전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개최된 무한도전 엑스포 저의 관람 인증샷 (C) 나이스블루]

 

[사진 = 무한도전 엑스포 현장 모습 (C) 나이스블루]

 

무한도전 못친소2 하상욱 김태진 우현 이봉주 출연은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재미를 안겨줘서 좋았습니다. 기존 예능인이 아닌 그동안 예능 프로그램에 많이 출연하지 않았던 인물들이 선사하는 웃음이 더욱 신선하게 느껴졌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무한도전 못친소2 더욱 재미있게 시청할 수 있었습니다.

 

특히 무한도전은 정기적인 사진전을 개최합니다. 얼마전에는 킨텍스에서 무한도전 엑스포를 개최하면서 2015년 방영분을 되돌아보는 사진전을 마련했습니다. 언젠가 사진전을 진행하면 못친소2와 관련된 사진들을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아마도 관람객들이 하상욱 김태진 우현 이봉주 모습을 보면서 예전에 무한도전 재미있게 봤던 기억을 되돌아보지 않을까 싶습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