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경기도 수원에서는 수원화성문화제 행사가 성대하게 치러졌습니다. 특히 한글날인 10월 9일 목요일에는 정조대왕 능행차 시민퍼레이드가 치러지면서 많은 인파가 몰렸는데요. 그 다음날인 10월 10일 금요일에는 정조대왕 성곽 나들이 행사가 펼쳐졌습니다. 정조대왕과 혜경궁 홍씨가 취타대, 장용영 군사들과 함께 수원화성 성곽 나들이 하는 모습을 관광객이나 인근 시민들이 볼 수 있는 행사로서 11일 토요일 오후에도 진행됐습니다.

 

저는 정조대왕 성곽 나들이 모습을 10월 10일에 봤습니다. 11일 토요일에는 한글날처럼 많은 사람들이 몰릴 것 같아서 10일 오후 3시 화성행궁으로 이동해서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연기하는 분들이 성곽 나들이 하는 모습을 직접 봤습니다. 현장 모습을 올립니다.

 

 

화성행궁에서는 수원화성문화제 행사들이 여러 가지 진행됐습니다. 10월 10일 오후 3시 화성행궁에서는 정조대왕 성곽 나들이가 시작되었는데요. 제가 화성행궁에 도착했더니 취타대가 모습을 드러냈더군요. 그 뒤에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연기를 하는 분들이 있었습니다. 전날이었던 정조대왕 능행차 시민퍼레이드에 비하면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연기하는 분 모습을 더욱 생생히 볼 수 있었습니다.

 

 

 

취타대 연주 모습. 그 뒤에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연기하는 분들이 있었습니다.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연기했던 분들입니다. 두 분은 10월 7일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선발대회를 통해서 뽑혔던 분들입니다.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일행은 화성행궁을 지나 장안문쪽으로 향했습니다.

 

 

저는 두 분의 뒤를 따라갔습니다.

 

 

혜경궁 홍씨 연기했던 분이 머리에 꽂은 비녀입니다. 비녀가 크더군요.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일행이 인도쪽으로 지나가는 모습은 전날이었던 정조대왕 능행차 시민퍼레이드와는 분위기가 달랐습니다. 평일이라서 그런지 일행을 보려는 분들이 적었어요. 11일 토요일 정조대왕 성곽 나들이 때는 분위기가 어땠는지 모르겠지만 10일 금요일은 분위기가 한산했습니다. 하지만 사진을 찍는 사람 입장에서는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연기하는 분 모습을 더욱 가까이에서 찍을 수 있어서 좋았죠.

 

 

정조대왕 연기하시는 분은 체격이 크셔서 왕의 포스가 넘쳐났습니다.

 

 

혜경궁 홍씨 연기하시는 분의 모습입니다.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일행이 장안문에 도착하기까지의 과정을 사진 여러 장 연속으로 올렸습니다.

 

 

정조대왕 연기하는 분이 장안문에 도착하자 손을 흔들었습니다. 장안문 위에서는 행렬 모습을 촬영하는 분들이 있었어요. 사진 찍는 분들이 장안문쪽에도 많았어요.

 

 

이 사진만을 놓고 보면 실제 정조대왕과 혜경궁 홍씨가 타임머신을 타고 현대 시대에 온 것 같은 착각이 들었습니다. 농협 앞에서 찍어서 그런 생각이 들더군요.

 

 

장안문에 도착한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일행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연기하는 분들이 장안문 도착하면서 사진 찍는 분들이 바빠졌습니다. 저도 자리 잡으면서 사진을 찍었죠.

 

 

 

 

 

수원화성문화제 정조대왕 성곽 나들이 장안문 모습입니다.

 

 

일행 분들이 이번에는 사진찍는 분들 앞쪽으로 왔습니다.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연기하는 분들이 어린이들과 함께 사진을 찍었습니다. 현장 분위기가 시민들과 함께 사진 찍는 순서로 바뀌었죠. 
 

 

잠시 쉬는 시간이 있었습니다.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연기하는 분들은 외국인과 함께 사진 촬영을 했습니다. 휴식 시간임에도 사진 촬영을 원하는 분들이 있어서 허락을 하신 것 같더군요.

 

 

정조대왕, 헤경궁 홍씨 연기했던 분들을 가까이에서 찍었습니다.

 

 

정조대왕 성곽 나들이는 제가 사진 촬영하러 장안문에 도착하길 잘했습니다. 일행 뒤따라 갔을 때는 좁은 공간에서 사진을 급하게 찍었는데 장안문에 오니까 여유롭게 찍을 수 있었네요. 정조대왕 성곽 나들이 전체적인 분위기는 조용했으나 사진 찍는 분들끼리는 치열한 모습이 고조됐습니다. 서로 좋은 사진을 찍기 위한 분위기가 한창이었죠. 저로서는 이런 분위기를 즐길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평소 저의 DSLR 카메라로 특정 인물 사진 촬영할 기회가 많은 편이 아니었는데 수원화성문화제 정조대왕 성곽 나들이 덕분에 즐거운 시간 보냈습니다.

 

제51회 수원화성문화제는 10월 12일까지 펼쳐졌습니다. 2015년이 될 제52회 수원화성문화제 다양한 행사들이 열릴 것 같고요. 올해처럼 많은 인파가 몰릴 것 같습니다. 수원의 특색을 마음껏 만끽할 수 있는 수원화성문화제 정말 재미있었습니다. 즐거운 시간 보냈어요.

 

 

Posted by 나이스블루

예전에 지방 여행을 갔을 때 쌈밥을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같이 여행 갔던 사람들과 함께 고기에 상추를 싸먹고 점심 식사를 하면서 분위기 좋은 시간을 보냈죠. 최근에도 쌈밥집에 갔습니다. 얼마전에 수원화성 북쪽문이자 정문인 장안문 근처에 있는 청산시골쌈밥에서 점심을 먹었습니다. 수원 이곳 저곳을 돌아 다니면서 체력 소모가 컸는데 고기와 야채를 함께 먹으니까 기분이 좋더군요. 이 글을 쓰는 지금도 그때의 기억이 납니다.

 

청산시골쌈밥은 장안문에서 약 200m 떨어진 접근성이 좋습니다. 200m는 도보로 2분 만에 도착할 수 있죠. 장안문에서 팔달문으로 향하는 시야에서 오른쪽에 NH농협은행이 있습니다. 그곳 옆에 있는 작은 도로로 직진해서 두 블럭 지난 뒤에 왼쪽 도로로 이동하면 청산시골쌈밥이 나옵니다.

 

 

청산시골쌈밥이 있는 건물 모습입니다. 건물 외벽에 그림이 새겨졌습니다.

 

 

저의 일행이 도착했더니 기본 메뉴들이 세팅 되었더군요. 청산시골쌈밥은 제육쌈밥, 대패 삼겹쌈밥, 생삼겹쌈밥을 먹을 수 있으며 부대찌개와 된장찌개, 고추장찌개 등도 판매됩니다. 저의 일행은 제육쌈밥을 먹었습니다.

 

 

역시 고기를 먹을때는 상추가 있어야 제맛입니다. 이곳에서 고기를 맛있게 먹게 됐습니다.

 

 

찌개도 고기와 함께 먹어야 제맛이죠. 저는 두부를 많이 먹었습니다.

 

 

또 다른 메뉴들도 테이블에 놓여졌습니다. 쌈밥집의 특징은 다른 반찬들도 맛있게 먹을 수 있다는 점이죠. 저는 야채와 두부가 들어간 음식을 많이 먹었습니다.

 

 

쌈밥에서는 밥이 빠질 수가 없죠.

 

 

드디어 제육볶음이 등장했습니다. 이렇게 되면서 제육쌈밥 메뉴가 완성됐습니다. 다른 반찬들과 함께 배부르게 먹을 수 있어서 정말 좋았습니다.

 

청산시골쌈밥은 제육볶음이 맛있었습니다. 고기를 한 번 먹으면 계속 먹게 되는 매력이 느껴졌습니다.

 

 

이렇게 고기를 맛있게 먹었습니다. 이날 점심은 고기와 야채를 많이 먹으면서 시간을 보냈습니다. 쌈밥이 맛있어서 행복했습니다.

 

 

청산시골쌈밥에서 점심을 먹은 뒤에는 장안문을 둘러봤습니다. 장안문은 1794년에 지어졌으며 수원화성의 정문입니다. 장안(長安)이라는 단어는 수도를 상징하는 특성이 있다고 하네요. 좌우로 성곽이 연결된 특성상 관광객들이 많이 찾습니다.

 

되돌아보면 수원은 맛집이 많습니다. 문화재도 많고 다양한 행사까지 개최되면서 관광객이 붐빌 수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축구 또한 마찬가지죠. 굵직한 축구 경기들이 빅버드에서 개최되니까요. 저도 다음 주에는 축구를 보러 빅버드에 갈 예정입니다. 서울 시민임에도 수원을 여러 차례 방문하게 되더군요.

 

 

 

Posted by 나이스블루

경기도 수원의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을 둘러보려면 기본적으로 많이 걸어야 합니다. 도보 이동이 많기 때문에 운동량이 늘어나서 좋으나 한편으로는 체력 부담이 큰 단점이 있죠. 만약 걷는 것이 부담스럽다면 화성열차를 타면 됩니다. 서울대공원에 코끼리열차가 있듯이 수원화성에는 화성열차가 있습니다. 열차에 탑승하면서 수원화성을 여유롭게 보낼 수 있어서 좋습니다.

 

실제로 탑승했던 소감을 전하면 놀이공원처럼 스릴 넘칩니다. 도보 또는 자동차로 이동하는 도로를 열차 탑승을 통해 수원화성을 편안하게 즐길 수 있으니까요. 남녀노소 누구나 이용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저의 화성열차 탑승 후기를 올립니다.

 

 

수원 화성열차 매표소는 두 곳에 있습니다. 연무대와 팔달산입니다. 왕복 및 편도를 통해 티켓을 끊을 수 있는데 저는 연무대 매표소에서 편도로 탑승했습니다.

제가 화성열차에 탑승하면서 찍었던 동영상입니다. 연무대 매표소에서 출발한지 얼마되지 않아 화홍문 일대의 풍경을 봤습니다. 그때의 모습을 동영상을 통해 볼 수 있습니다. (이동하면서 스마트폰으로 촬영했기 때문에 바람 소리가 듣기 불편할 수 있습니다. 그 부분은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 소리를 낮춰서 동영상을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화성열차 내부 모습

 

화성열차에서 봤던 수원화성의 모습들

 

 

장안문을 통과했을 때 찍었던 모습입니다. 굳이 도보로 이동하지 않아도 수원화성을 둘러보기 좋은 이점을 현장에서 실감하게 됩니다. 화성열차가 이동할 때는 자동차가 멈추더군요.

 

 

화성열차 탑승하면서 봤던 장안문. 수원화성의 북쪽문이자 정문입니다.

 

 

자동차들이 지나다니는 모습도 볼 수 있더군요.

 

 

열차가 장안공원으로 진입했습니다. 날씨가 상쾌해서 그런지 이곳에서 휴식을 취하는 분들이 있더군요.

 

 

화성열차를 통해 수원화성을 편하게 둘러봐서 좋네요. 수원 이곳 저곳을 둘러봐야했던 저로서는 체력 안배가 잘 되었어요.

 

 

이곳은 화서문입니다. 수원화성의 서쪽문입니다.

 

 

제가 탑승했던 열차의 뒤를 돌아봤더니 또 다른 열차가 따라오더군요. 그 열차가 화서문 앞을 이동했는데 그 모습을 카메라에 담았습니다. 사진이 잘 찍혔더군요.

 

 

열차는 화서공원으로 이동했습니다.

 

 

수원화성의 위엄이 넘칩니다.

 

 

열차는 팔달공원쪽으로 향했습니다. 산으로 이동하더군요.

 

 

뒤에서 따라오는 화성열차의 모습.

 

 

팔달산 매표소에서 내린 뒤 화성행궁으로 향했습니다. 내리막길로 이동하면서 목적지에 도착했죠. 화성행궁에 대해서는 2개의 포스팅을 올릴 예정입니다. 최근에 정조를 다루는 영화 역린이 개봉했습니다.(저는 아직 역린을 안봤지만) 정조에 대하여 궁금한 분이라면 화성행궁 관람이 도움되실 겁니다. 저의 화성행궁 포스팅도 마찬가지고요. 조만간 포스팅을 올리겠습니다.

 

-수원 여행 포스팅 목록
(1) 수원맛집, 용성통닭 그리고 지동시장 순대타운
(2) 광교저수지, 힐링하기 좋은 곳 추천
(3) 수원 연무대 국궁체험, 실제로 해봤더니?
(4) 수원 갈비 맛집, 연포갈비 정말 맛있습니다

 

*계속 추가 예정
*촬영 카메라 : 캐논 600D(렌즈 : 캐논 17-55mm)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