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시리아 축구 A매치 경기가 한국 축구팬들에게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 일본은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에서 한국과 다른 조에 속했다. 하지만 일본 축구 대표팀의 행보에 대해서는 그동안 한국에서도 많은 관심을 가졌다. 일본 시리아 축구 경기에서 과연 어떤 결과가 연출될지 주목되는 이유다.

 

 

[사진 = 일본 축구 대표팀 명단에 발탁된 혼다 케이스케 (C) 일본축구협회 공식 홈페이지 프로필 사진(jfa.jp)]

 

일본 시리아 축구 국가 대표팀이 6월 7일 수요일 오후 7시 25분 도쿄 스타디움(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A매치 평가전을 치른다. 양팀 모두에게 이번 평가전은 중요하다. 일본은 오는 6월 13일 이란 테헤란에서 이라크와 중립 경기를 펼치며, 시리아는 오는 6월 13일 말레이시아에서 중국과 중립 경기를 치른다. 일본에게 시리아는 '가상의 이라크', 시리아에게 일본은 '가상의 중국'이 되는 셈이다.

 

 

가장 관심이 가는 부분은 일본의 세대교체다. 지금까지 일본 대표팀의 에이스로 활동했던 혼다 케이스케(AC밀란과 계약 만료)의 대표팀 입지가 불안한 상태다. 소속팀 AC밀란에서 많은 시간 출전하지 못했던 여파가 대표팀에서도 이어지면서 이제는 대표팀 벤치워머로 밀렸다. 혼다는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에선 최근 3경기 연속 교체 투입되면서 끝내 주전 경쟁에서 이탈했다. 아무리 혼다가 지난 몇 년 동안 일본 대표팀의 중심 축으로 활동했으나 이제는 아니라고 할 수 있다.

 

일본 시리아 맞대결에서 과연 혼다가 얼마나 출전 시간을 확보할지는 알 수 없다. 굳이 혼다가 출전하지 않아도 실전에서 좋은 활약을 펼칠 수 있는 일본의 젊은 2선 미드필더들이 여럿 있다. 그렇기 때문에 혼다가 일본 시리아 맞대결에 출전할 기회를 얻는다면 자신이 일본 대표팀에 여전히 필요한 선수라는 인식을 심어줄 필요가 있다. 그가 시리아전에서 명예회복을 하게 된다면 일본의 이라크전 선발 라인업이 어떻게 구성될지 알 수 없게 된다.

 

 

[사진 = 일본 축구 대표팀 명단에 발탁된 쿠보 유야 (C) 일본축구협회 공식 홈페이지 프로필 사진(jfa.jp)]

 

일본 시리아 맞대결에서 주목해야 할 선수를 꼽으라면 공격수 쿠보 유야다. 그는 3월 24일 UAE전, 3월 28일 태국전 같은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6~7차전에서 모두 1골 1도움씩 기록하며 일본의 승리를 이끌었다. 그의 맹활약에 의해 일본은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B조 1위에 진입할 수 있었으며, 쿠보의 오름세가 있음에 혼다가 끝내 주전 경쟁에서 밀리게 됐다.

 

 

쿠보를 눈여겨봐야 하는 또 다른 이유는 그의 2016/17시즌 유럽리그에서의 활약이 뛰어났다는 점이다. 그는 2016/17시즌 전반기 BSC 영 보이즈에서 컵대회 포함하여 17경기 10골 기록했다. 후반기에는 스위스에서 벨기에로 둥지를 틀며 KAA헨트에서 뛰게 됐다. 17경기에서 11골 터뜨리면서 올 시즌 총 34경기 21골 기록했다. 그가 활약하는 곳이 스위스 및 벨기에였다고 할지라도 아시아 선수가 유럽 무대에서 20골 이상의 득점력을 과시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일본 축구 선수 중에서 최초로 유럽 1부리그 한 시즌 20골 이상 기록한 선수는 쿠보가 유일하다.

 

이러한 그의 오름세가 6월 7일 펼쳐질 일본 시리아 맞대결에서도 이어질지 주목된다. 그는 대표팀과 소속팀 모두에서의 활약이 뛰어나다. 지금의 거침없는 질주를 앞으로도 계속 유지하면 일본 축구의 새로운 중심으로 떠오를지 모를 일이다. 그의 나이가 23세라는 점을 미루어보면(12월 24일 생일 이후에는 24세) 향후 일본 대표팀에서 보여줄 것이 많다. 그의 현재 폼이 꾸준히 유지된다는 전제하에서 말이다.

 

 

[사진 = 일본은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B조 최근 6경기에서 단 한 번도 패하지 않았다.(6전 5승 1무) (C) 국제축구연맹(FIFA) 공식 홈페이지(fifa.com)]

 

[사진 = 2017년 6월 7일 일본 시리아 축구 A매치가 펼쳐진다. 사진은 글쓴이 스마트폰 달력이며 2017년 6월 7일을 가리킨다. (C) 나이스블루]

 

일본 축구 대표팀 명단은 다음과 같다.(2017년 6월 기준)

 

골키퍼 : 카와시마 에이지(FC 메츠, 프랑스) 히가시구치 마사키(감바 오사카) 나카무라 고스케(가시와 레이솔)
수비수 : 나가토모 유토(인터밀란, 이탈리아) 마키노 토모아키, 우가진 토모야(이상 우라와 레즈) 요시다 마야(사우스햄프턴, 잉글랜드) 사카이 히로키(올림피크 마르세유, 프랑스) 사카이 고토쿠(함부르크, 독일) 쇼지 겐(가시마 앤틀러스) 미우라 겐타(감바 오사카)
미드필더 : 콘노 야스야키, 이데구치 요스케, 쿠라타 슈(이상 감바 오사카) 카가와 신지(보루시아 도르트문트, 독일) 카토 코헤이(PFC 바로 스타라 자고라, 불가리아) 야마구치 호타루(세레소 오사카) 엔도 와타루(우라와 레즈)
공격수 : 오카자키 신지(레스터 시티, 잉글랜드) 혼다 케이스케(AC밀란, 이탈리아) 이누이 다카시(SD 에이바르) 오사코 유야(FC 쾰른, 독일) 하라구치 겐키(헤르타 BSC 베를린, 독일) 쿠보 유야(KAA 헨트, 벨기에) 아사노 타쿠마(슈투트가르트, 독일)

 

 

Posted by 나이스블루

일본 시리아 축구 경기가 국내 축구팬들에게 화제를 끌게 될 것이다. 한국이 지난 3월 27일 태국 원정에서 태국과 평가전을 치르면서 3월 A매치 2경기 일정을 마쳤기 때문에 일본 축구 대표팀 경기를 주목하는 사람들이 많을 수 밖에 없다. 일본 시리아 맞대결은 평가전이 아니다.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마지막 경기를 치르게 됐다. 두 팀 모두 이번 경기를 이기고 싶어할 것이다.

 

 

[사진 = 일본은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E조 1위를 기록중이다. (C) 국제축구연맹(FIFA) 공식 홈페이지(fifa.com)]

 

일본 시리아 축구 맞대결은 3월 29일 오후 7시 34분 사이타마 스타디움 2002에서 진행된다.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E조 7차전이자 마지막 경기로서 두 팀 모두 이번 맞대결을 잘 치러야 한다. 일본 시리아 승점은 각각 19점과 18점으로서 불과 1점 차이다. 경기에서 이기는 팀은 아시아 최종예선 진출을 확정짓게 된다. 지는 팀은 다른 조 2위팀의 성적 여부에 따라 최종예선 진출 또는 좌절 여부가 결정되나 두 팀이 다른 조에 비해 승점이 많다는 점에서 동반 최종예선 진출 가능성이 꽤 높다.

 

 

객관적인 전력에서는 일본이 시리아에 앞서있다. 일본 시리아 피파랭킹 각각 56위와 123위로서 일본이 많이 앞서있다. 하지만 일본이 이번 경기에서 반드시 이긴다는 보장은 없다. 지난해 6월 16일 사이타마 스타디움 2002에서 펼쳐졌던 아시아지역 2차예선 1차전 싱가포르와의 홈 경기에서 0-0으로 비기는 이변을 당했다. 그 이후 6연승을 질주하며 첫 스타트를 잘못 끊었던 것을 만회했으나 아직까지 아시아 최종예선 진출을 확정짓지 못했다. 상대 팀 시리아가 E조에서 예상외로 선전했던 것이 일본에게 부담거리로 작용하게 됐다.

 

일본 시리아 맞대결 중에서 가장 최근이었던 2015년 10월 8일 중립 경기(시브 스타디움, 오만)에서는 일본이 3-0으로 완승했다. 후반 10분 혼다 케이스케가 페널티킥으로 선제골을 터뜨렸다면 후반 25분 오카자키 신지, 후반 43분 우사미 타카시 추가골을 넣으며 일본의 승리를 주도했다. 이번 경기에서는 홈 팀 일본의 승리를 예상하기 쉬우나 9개월 전 싱가포르전을 떠올리면 그들이 얼마나 열의를 갖고 경기에 임하느냐 여부에 따라 경기 내용 및 결과가 판가름날지 모를 일이다.

 

 

[사진 = 시리아는 2015년 10월 일본에게 0-3으로 패했으나 그 이후 3경기를 모두 이겼다. (C) 국제축구연맹 공식 홈페이지(fifa.com)]

 

원정팀 시리아는 아시아 최종예선 진출 확정을 위해 반드시 일본을 이기고 싶을 것이다. 비록 일본 원정을 치르는 부담감이 있으나 일본과의 승점 차이가 1점이라는 점에서 더욱 열의를 갖고 경기에 임할지 모를 일이다. 특히 지난 24일 캄보디아와의 중립 경기에서 6-0 대승을 거두면서 선수들의 사기가 많이 올랐다. 일본전에서 후회없이 최선을 다하는 경기를 펼치면 일본 시리아 경기 결과가 어떻게 끝날지 장담할 수 없게 된다. 두 팀의 치열한 접전을 예상하기 쉬운 이유다.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은 총 12팀이 출전한다. 아시아지역 2차예선 각 조 1위 8팀은 최종예선 진출 자격을 얻으며 각 조 2위 8팀 중에서 성적이 좋은 4팀 또한 최종예선에 합류한다. 시리아는 승점 18점(6승 1패)을 기록하며 다른 2위 팀들보다 더 높은 승점을 얻었다. 만약 일본에게 패해도 최종예선에 합류할 가능성이 크다. 하지만 2위보다는 1위로 진출하는 것이 모양새가 더 좋다. 그래야 최종예선에서 대진운이 좋지 않은 가능성을 조금이나마 덜어낼 수 있다.

 

한국에게 일본 시리아 경기가 민감하게 느껴지는 이유가 있다. 아시아 최종예선 톱시드 때문이다. 아시아 최종예선은 A조와 B조로 나뉜다. 톱시드에 해당되는 A조 1위와 B조 1위는 피파랭킹을 통해 결정된다. 현재 아시아 국가 중에서 피파랭킹이 높은 TOP3는 이란(627점) 일본(575점) 한국(566점) 순서다. 한국 입장에서는 일본이 시리아에게 비기거나 패하는 시나리오를 기대할 것이다. 그래야 일본의 톱시드 배정 가능성이 더욱 낮아진다.

 

 

[사진 = 일본과 한국 피파랭킹 순위는 각각 56위와 57위다. (C) 국제축구연맹 공식 홈페이지(fifa.com)]

 

[일본 축구 대표팀 명단]

 

일본은 지난 7차전 홈 경기에서 아프가니스탄을 5-0으로 제압했다. 전반 43분 오카자키 신지, 후반 13분 키요타케 히로시, 후반 18분 무하메드 자책골, 후반 29분 요시다 마야, 후반 32분 카나자키 무 골에 의해 상대 팀 골문을 다섯 번이나 흔들었다.

 

이번 시리아전에서는 일본이 공격적인 경기를 펼칠 것으로 예상되며 상대팀의 수비 저항에 오랫동안 시달리지 않기 위해 이른 시간에 선제골을 노릴 수도 있다. 지난 아프가니스탄전에 선발로 나서지 않았던 카가와 신지, 혼다 케이스케의 시리아전 선발 투입 가능성에 무게감이 실린다. 만약 오카자키 신지가 시리아전에 출전하면 A매치 100번째 출전이 성사되면서 센추리 클럽에 가입한다. 오카자키는 현재까지 A매치 99경기 48골 기록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

일본 시리아 축구 경기 향한 국내 축구팬들의 관심이 높을 것이다. 만약 일본이 중동 원정에서 승점 3점 획득에 실패하면 지난 6월 싱가포르전 0-0 무승부에 이은 또 한 번의 고비가 찾아올 수 있다. 일본 시리아 맞대결은 친선 경기가 아니다.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진출이 걸려있는 실전 무대로서 두 팀 모두 서로를 이기고 싶어할 것이다. 경기 장소가 시리아가 아닌 오만인 것이 변수이나 두 나라 모두 중동이라는 점에서 시리아가 승점 3점을 노려볼 수 있다. 과연 어느 팀이 승리할지 기대된다.

 

 

일본 시리아 축구 경기는 한국 시간으로 10월 8일 오후 10시(현지 시간 오후 5시) 오만 무스카트 시브 스타디움에서 펼쳐진다. 시리아가 홈 경기를 치러야 하는 상황에서 경기 장소가 제3국 오만인 이유는 시리아의 IS(이슬람국가) 문제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경기가 시리아에서 펼쳐지지 않는 것이 일본에게는 다행스러울지 모르나 시리아와 오만은 같은 중동이다. 일본 피파랭킹 55위라면 시리아 피파랭킹 123위에 있다. 하지만 축구는 이변이 흔한 스포츠로서 어느 팀이 이길지 알 수 없다.

 

 

두 팀의 경기는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E조 4차전 경기다. 시리아가 3전 3승(승점 9)으로 E조 1위를 기록중이며 일본이 3전 2승 1무(승점 7)로 2위에 머물렀다. 3위는 싱가포르(1승 1무 1패, 승점 4)이며 일본을 추격중이다. 전력의 무게감을 놓고 보면 일본이 다른 나라보다 월등하게 앞서야 하나 현실은 그렇지 않다. 일본에게는 지난 6월 16일 사이타마 스타디움 2002에서 펼쳐졌던 싱가포르전 0-0 무승부가 찜찜했다. 여기에 지난 8월 동아시안컵 3전 2무 1패 부진에 빠지면서 바히드 할릴호지치 일본 감독 지도력에 대한 의구심을 자아냈다.

 

일본은 지난 9월 A매치 2경기에서 절치부심했다. 캄보디아와의 홈 경기에서 3-0으로 이겼으며 아프가니스탄과의 중립 경기(이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개최)에서는 6-0으로 승리했다. 문제는 시리아전이다. 시리아가 E조에서 선전을 거듭중이기 때문이다. 아프가니스탄전 6-0, 싱가포르전 1-0, 캄보디아전 6-0 승리를 통해 일본에 맞설 강력한 다크호스로 떠올랐다.

 

 

[사진 = 시리아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E조 지금까지 결과는 이렇다. (C) 국제축구연맹 공식 홈페이지(fifa.com)]

 

만약 일본이 시리아전에서 승리하면 E조 1위로 뛰어오르게 된다. 문제는 시리아전에서 비기거나 질 경우다. 일본 시리아 무승부로 끝나면 두 팀의 승점 차이는 2점으로 유지된다. 그런데 싱가포르가 아프가니스탄과의 홈 경기 승리 시 그들은 일본과의 승점 차이를 1점 차이로 좁히게 된다. 현재 일본은 승점 7점, 싱가포르는 승점 4점이다. 일본이 시리아와의 승점 격차를 따라잡는 것이 아닌 싱가포르에게 승점을 좁히게 되는 신세에 몰릴 수도 있는 상황이다.

 

 

일본의 시리아전 패배 시에는 상황이 더욱 안좋아진다.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진출을 장담할 수 없게 된다. 아시아지역 2차예선은 8개 조에서 1위를 확정지은 팀들이 최종예선에 진출하며 조 2위팀들은 각조에서 승점이 높은 4팀이 최종예선에 오른다. 일본이 다른 2위팀들보다 승점이 얼마나 높을지 알 수 없다.

 

이러한 상황에서 싱가포르 아프가니스탄 경기가 싱가포르 승리로 끝나면 일본은 더욱 골치아파진다. 일본과 싱가포르의 승점이 7점으로 동률을 이룬다. 현재 골득실에서는 일본이 +9, 싱가포르가 +3으로서 격차가 크다. 이번 경기 끝나고 일본이 조 3위로 추락할 가능성이 낮아 보이나 싱가포르와의 승점 동률은 일본에게 원치 않는 시나리오다. 따라서 일본은 무조건 시리아를 이겨야 한다.

 

[사진 = 일본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E조 행보 (C) 국제축구연맹 공식 홈페이지(fifa.com)]

 

일본 시리아 경기가 한국 축구팬들에게 흥미진진한 이유는 E조에서 어느 팀이 1위할지 알 수 없는 것과 더불어 싱가포르라는 새로운 복병이 나타났다. 4개월 전 일본과 싱가포르가 득점 없이 비겼던 것이 E조 판세를 더욱 알 수 없게 했다.

 

한편 일본은 시리아전에서 혼다 케이스케(AC밀란) 카가와 신지(도르트문트) 오카자키 신지(레스터 시티) 나가토모 유토(인터 밀란) 같은 주력 선수들이 대표팀 명단에 포함됐다. 2011년 아시안컵 우승을 경험했던 세대가 팀의 시리아전 승리를 이끌며 일본 축구가 아시아에서 여전히 경쟁력 강하다는 것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