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휘재 사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1.01 이휘재 대상 진행 사과, 성동일 향한 발언 아쉽다

이휘재 대상 진행 논란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여론이 크게 악화되다 보니 이휘재 사과 입장을 밝히게 되었죠. 그는 지난 2016년 12월 31일 펼쳐졌던 SBS 연기대상 MC를 맡았습니다. 하지만 이휘재 성동일 패딩 비매너 포함하여 조정석과 아이유 같은 다른 연예인에 대한 발언이 문제가 되면서 이휘재 대상 진행에 대한 비매너 논란이 여론의 핫이슈로 떠올랐습니다. 결국 이휘재는 2017년 1월 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이휘재 성동일 패딩 논란이 결국 이휘재 사과 인스타그램 게재로 매듭을 짓게 됐습니다.

 

 

[사진 = 이휘재는 2017년 1월 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016 SBS 연기대상 진행 논란에 따른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C) 이휘재 인스타그램]

 

2016 SBS 연기대상 MC 중에 한 명이었던 이휘재의 아쉬운 진행은 시청자들의 따가운 시선을 받게 됐습니다. 성동일 패딩 발언 같은 연기자에게 무안을 주는 그의 태도가 문제가 됐습니다. 박성웅이 장르드라마 부문 특별 연기상 받았을 때 성동일과 관련된 말을 했는데("성 감독님 맞네. 형님 고개 드세요') 이 부분도 석연치 않았습니다. 아이유에게는 이준기와의 관계가 의심된다고 말하거나(아이유 실제 남자친구는 장기하) 조정석 수상 소감때는 그의 여자친구인 거미에 대한 말을 하라는 듯한 강요섞인 발언을 한 것도 문제가 됐습니다. 이렇다 보니 이휘재 대상 진행에 대한 비매너 논란이 벌어졌습니다.

 

 

특히 이휘재 성동일 패딩 관련 대화는 참 아쉽다는 생각이 듭니다. 당시 성동일은 정장에 패딩까지 착용했습니다. 이에 이휘재는 성동일에게 연기자인지 PD인지 헷갈리는 발언을 했습니다. 그의 발언이 성동일에게는 어처구니 없게 들렸나 봅니다. 성동일이 이휘재를 바라보는 표정이 그야말로 안좋았습니다. 이휘재를 황당하게 바라봤습니다. 마치 이휘재 노려본 듯한 모습이었어요. 뭔가 화난 것을 참는 것 같은 그런 표정을 지었습니다. 아무래도 SBS 연기대상 생방송 때문에 안좋은 마음 같은 것을 참았던 것 같았어요.

 

이휘재 대상 진행 통해서 시상식 참석자의 의상을 되돌아보게 됩니다. 무엇보다 연기자가 TV 시상식에서 반드시 패딩을 착용해선 안된다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배우 경력이 많은 성동일 패딩 착용한 것을 보면 남자 연기자가 시상식에서 패딩 입으면 안된다는 불문율이 존재하지 않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더욱이 SBS 연기대상이 날씨 추운 12월 31일 진행되었음을 떠올리면(시상식이 실내에서 진행되었지만) 시상식 참석자가 패딩 입는 것은 아무 문제 없다고 봅니다.

 

 

[사진 = 이휘재는 장근석, 민아와 함께 2016 SBS 연기대상 MC를 맡았습니다. (C) 2016 SAF SBS 연기대상 공식 홈페이지(saf.sbs.co.kr/2016)]

 

이휘재 대상 진행 논란이 된 이유는 그의 발언이 시상식 참석했던 연기자를 전혀 배려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이휘재 사과 입장에 따르면 그는 생방송에서 좀 재미있게 해보자했던 자신의 욕심이 과했다는 것을 인정했습니다. 2016 SBS 연기대상 분위기를 재미있게 하기 위해 성동일 패딩 관련 발언을 하거나 아이유와 조정석에게 이성친구에 대한 민감한 발언을 했던 것입니다. 하지만 그의 발언을 듣는 시청자들은 이휘재 대상 진행 태도 불쾌하게 여겼습니다. 오히려 성동일 포함한 상대방을 불편하게 할 만한 발언을 한 것이 문제가 된 것입니다.

 

 

무엇보다 SBS 연기대상은 연기자가 주인공이 되어야 하는 자리입니다. 2016년 SBS 드라마의 발전을 위해 열심히 노력했던 연기자들의 존재감이 더욱 돋보여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MC가 연기자들을 좋게 띄울 수 있는 재치가 필요합니다. 그럴려면 자신의 존재감을 낮춰야 합니다. 연기대상은 MC보다는 연기자의 존재감이 강하게 드러나야 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휘재 대상 진행 문제가 된 이유는 상대방의 심기를 건드리기 쉬운 발언을 되풀이하다 보니 자신의 존재감이 커지고 말았습니다.(한석규 대상 수상 이후의 시간은 논외) 이휘재 사과 의견에 따르면 생방송을 재미있게 하겠다는 자신의 욕심이 과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이휘재 생각은 틀렸습니다. 상대방의 마음속 기분을 안좋게 할지 모를 발언을 했습니다. 왜 연기대상에서 성동일이 MC 이휘재에게 패딩 입었다고 구박 받아야 하는지 그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그것이 시청자 입장에서는 재미로 느껴지기보다는 불쾌한 마음이 들 수 밖에 없었고 이휘재에 대한 질타로 이어졌습니다. 결국 이휘재 사과 입장을 밝히게 됐습니다.

 

 

[사진 = 2016 SBS 어워즈 페스티벌(SAF) 공식 페이스북 메인. SBS의 2016 연기대상은 연예대상, 가요대전과 함께 SAF에 속했습니다. (C) facebook.com/sbssaf]

 

 

[사진 =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있는 SBS 프리즘타워 (C) 나이스블루]

 

 

[사진 = 2016 SAF SBS 연기대상은 2016년 12월 31일에 진행됐습니다. 사진은 저의 스마트폰 달력이며 2016년 12월 31일을 가리킵니다.]

 

[이휘재 프로필 간단 정리]

 

이휘재 논란으로 인하여 연말 TV 프로그램 시상식 MC 논란이 2015년에 이어 2016년에도 벌어졌습니다. 2015년에는 SBS 연예대상 MC를 맡았던 전현무가 강호동에게 무례한 발언을 하면서 여론의 비판을 받았습니다. 당시 전현무는 인스타그램에 사과문을 올렸습니다. 이러한 논란이 2016년에 또 되풀이 됐습니다. SBS 연기대상 MC 이휘재가 성동일 포함한 일부 연기자들에게 매끄럽지 못한 말을 했던 것이 문제가 되면서 결국 이휘재 인스타그램에 사과문 게재했습니다.

 

연말 TV 프로그램 시상식 MC가 상대방에거 자칫 불쾌함을 안겨줄 수 있는 발언을 하는 것이 문제가 있다고 봅니다. 그것이 결코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주는 것도 아니고요. 이제는 이러한 일이 없었으면 합니다. 이휘재의 사례를 보면 시상식 MC의 자질이 얼마나 중요한지 실감하게 됩니다.

 

 

신고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