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로 7017'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3.06 잘생겼다 서울 20, 덕수궁 돌담길 및 서울로 7017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 투표가 지난해 9월 27일부터 10월 23일까지 펼쳐졌습니다. 한국의 수도 서울의 새로운 명소 20곳을 접하기 위한 목적으로 한강 함상공원, 경춘선 공원, 50플러스 남부캠퍼스, 새활용플라자, 다시·세운 등이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을 통해서 서울 시민들에게 알려졌습니다. 서울 시민들이 뽑은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 최종 1위가 덕수궁 돌담길이었습니다. 지난해 덕수궁 돌담길 일부 구간이 회복되면서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 1위를 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이 사진은 제가 최근에 덕수궁 돌담길 회복된 구간에서 찍었습니다. 예전 같았으면 이 사진은 찍을 수 없었습니다. 그때는 덕수궁 돌담길 북쪽 구간이 영국대사관 점유했던 곳이었기 때문에 일반인이 통행할 수 없었습니다. 하지만 덕수궁 돌담길 북쪽 일부 100m 구간이 지난해 8월 30일 일반인에게 개방됐습니다. 1959년 영국대사관이 들어선 이후 58년 만에 해당 구간이 일반인 통행이 가능한 곳이 됐습니다. 그러면서 제가 최근에 덕수궁 돌담길 회복 구간을 방문할 수 있었네요.

 

덕수궁 돌담길은 많은 사람들에게 익숙한 서울의 명소입니다. 서울 도심에서 멋진 풍경을 볼 수 있는 곳으로서 특히 가을에 은행나무가 아름답게 핀 모습을 구경할 수 있습니다. 서울에서 가을의 정취를 느끼기 좋은 곳이죠.

 

 

제가 덕수궁 돌담길 찾았을 때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수호랑, 평창페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특히 평창동계올림픽이 성공적으로 마쳤기 때문에 수호랑 모습이 멋있게 느껴졌습니다.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 받았던 캐릭터죠.

 

그런데 덕수궁 돌담길을 찾으면서 새로운 길이 생긴 모습을 봤습니다. 지난 58년 동안 일반인들에게 개방되지 않았던 바로 그 구간이었습니다. 저는 야간에 이곳을 찾았는데 기존의 덕수궁 돌담길 모습과 차원이 다른 멋진 모습에 감탄했습니다. 이곳이 서울 시민들의 투표에 의해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 1위에 뽑혔던 것이 당연하게 느껴졌습니다.

 

 

덕수궁 돌담길 회복된 구간에서는 서울의 랜드마크 N서울타워(남산타워)의 모습이 보였습니다. 야간에 N서울타워가 뚜렷하게 잘 보이더군요. 멋진 광경을 봤습니다.

 

 

덕수궁 돌담길 회복된 구간은 해당 방향으로 덕수궁 입장이 불가능합니다. 이곳을 찾으실 때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 1위로 꼽혔던 덕수궁 돌담길 회복 구간의 야간 풍경입니다. 일반인 출입이 가능한 구간까지 사진을 찍었습니다. 이렇게 멋진 모습을 볼 수 있는 것이 좋았네요.

 

 

측면에는 덕수궁의 과거 지도들과 더불어 벤치가 놓여졌습니다.

 

 

지난해 8월 30일 덕수궁 돌담길 100m 개방에 대한 박원순 서울시장의 메시지가 이곳에 있었네요. 덕수궁 돌담길 100m가 완전히 개방하기 까지의 연혁이 소개된 모습을 보며 일반인들이 이곳을 드나들기까지 상당한 시간이 필요했음을 인지했습니다. 덕수궁 돌담길 회복 구간을 직접 와보니 서울의 새로운 명소로서 낭만적인 시간을 보내기 좋은 곳임을 알았습니다. 이곳에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덕수궁 돌담길 회복 구간과 가까운 곳에는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 상위권으로 뽑혔던 또 다른 장소가 있었습니다. 지난해 5월 시민의 보행길로 재탄생한 서울로 7017 입니다.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에서 4위에 선정됐습니다. 참고로 1위는 덕수궁 돌담길, 2위는 문화비축기지, 3위는 다시·세운 입니다.

 

이렇게 멋진 광경을 자랑하는 곳이 불과 얼마전까지는 자동차 전용 도로로 쓰였습니다. 아마도 저의 포스팅을 읽는 분이라면 '이곳이 어디지?'라고 궁금증을 느낄지 모르겠는데, 이곳은 서울역 고가도로입니다. 자동차가 통행했던 곳이었죠. 하지만 고가도로에서 자동차가 운전하기에는 안전상의 불안 요소가 생기면서 더 이상 자동차는 이곳을 운행할 수 없습니다. 자동차 전용 도로의 기능이 끝났으나 2017년 5월부터 시민들의 공간으로 재탄생했습니다. 일반인이 이곳을 보행하면서 서울로 7017만의 멋있는 공간으로 변화했습니다. 서울시 도시재생의 대표적인 사례라 할 수 있습니다.

 

서울로 7017에서 기간테우스억새의 모습이 조명 색깔에 맞게 알록달록 바뀌는 모습을 봤습니다. 여기 저기서 사람들이 사진 촬영하는 플래시 소리가 들렸습니다. 과거에 자동차 전용 도로였던 곳이 시민을 위한 공간으로 재탄생한 광경을 보니 사람들의 활기가 넘쳐나는 곳으로 변화했네요.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 상위권에 선정된 서울로 7017에서 SNS에 올리기 딱 좋은 사진들을 여럿 확보했습니다. SNS에 멋진 사진 올리고 싶은 분이라면 서울로 7017 찾으시면 될 것 같습니다. 덕수궁 돌담길 회복 구간과 함께 말입니다.

 

 

기차가 서울역 도착하는 모습까지 보게 되었네요.

 

 

서울로 7017은 서울역과 상당히 가까운 곳에 있습니다. 서울역은 외국인들이 서울을 찾을 때 많이 찾는 곳입니다. 인천국제공항역에서 서울역까지 운행하는 열차 및 지하철이 있을 뿐만 아니라 서울역 근처에 호텔 및 가볼만한 명소가 많습니다. 많은 한국인들이 일본 오사카 여행을 갈 때 간사이공항에서 라피트 특급열차를 타고 난카이 난바역까지 이동하면서 근처에 있는 도톤보리(오사카 랜드마크 글리코상이 있는 곳)를 찾는 것처럼, 서울로 7017이 외국인들에게 많이 알려지면 국제적인 명소로 거듭날 가능성이 크다고 생각합니다. 그 정도로 관광 가치가 큰 곳이에요. 일례로 도톤보리는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이 많이 찾습니다.

 

*잘생겼다 서울 20 홈페이지 : 바로 가기

 

잘생겼다 서울 20 캠페인을 통해서 서울의 새로운 명소 20곳이 알려졌습니다. 그중에 서울 도심에 있는 독수궁 돌담길 및 서울로 7017은 앞으로도 많은 사람들이 찾을 것으로 보이는 명소입니다. 서울에 가볼만한 곳이 예전보다 더 늘었습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