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MBC 연기대상 후보 향한 대중적인 관심이 클 것으로 보입니다. 올해 MBC 드라마를 빛냈던 배우들 중에서 최고의 상을 뽑는 대상의 주인공이 드디어 결정됩니다. 지난해 김상중이 대상을 수상했다면 올해는 누구일지 기대됩니다. 2018 MBC 연기대상 후보 이미 6명이 공개되었으며, 6명 모두 드라마에서 빼어난 연기력을 과시하며 시청자들의 호감을 얻었습니다. 공중파 방송 3사 연예대상 경쟁이 치열하게 전개되었다는 점에서 2018 MBC 연기대상 후보 주목하는 사람이 많을 것으로 보입니다. 후보 6명 모두가 최고의 배우들입니다.



[사진 = 2018 MBC 연기대상이 12월 30일 일요일 오후 8시 45분부터 시작됩니다. 김용만, 서현 사회로 진행되는 MBC 연기대상에서는 올해의 대상,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 등 여러 시상을 할 예정입니다. 특히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에서는 검법남녀, 나쁜형사, 내 뒤에 테리우스, 데릴남편 오작두, 붉은 달 푸른 해, 숨바꼭질, 이리와 안아줘가 후보에 올랐습니다. (C) MBC 공식 페이스북]



2018 MBC 연기대상 후보 6명 이렇습니다. 김선아(붉은 달 푸른 해) 소지섭(내 뒤에 테리우스) 신하균(나쁜형사) 이유리(숨바꼭질) 정재영(검법남녀) 채시라(이별이 떠났다)가 후보에 포함됐습니다. 2018 MBC 연기대상 대상후보 6명 중에서 누군가가 대상으로 선정될 것이며 만약 공동 대상 수상이라면 2010년 이후 8년 만에 공동 대상이 나오게 됩니다.(2011년에는 최고의 사랑이 대상을 수상했으나 공동 대상이라기보다는 프로그램 대상이라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대상 후보 6명 중에는 과거에 MBC 연기대상에서 대상 수상했던 배우들이 있습니다. 김선아는 2005년(내 이름은 김삼순) 이유리는 2014년(왔다! 장보리) 채시라는 1994년(서울의 달, 아들의 여자) 1995년(아들의 여자, 아파트) 대상 수상했던 경험이 있습니다. 만약 채시라가 올해 대상을 수상할 경우 김혜자(1988년, 1992년, 1999년) 이후 MBC 연기대상 통산 3회 대상 수상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합니다. 또한 소지섭과 정재영은 데뷔 이후 첫 공중파 3사 연기대상 대상 수상에 도전합니다.(신하균은 2011년 KBS 연기대상 대상 수상 경력이 있습니다.)



[사진 출처 = 2018 MBC 연기대상 공식 홈페이지 메인]


2018 MBC 연기대상의 대상 경쟁 상당히 치열합니다. 대상을 받을 가능성이 있는 배우들끼리 후보에 올랐기 때문입니다. 지난 29일 막을 내렸던 MBC 연예대상의 대상 후보가 '이영자 vs 박나래' 2파전으로 사람들의 많은 관심을 끌었다면 연기대상은 대상 후보에 이름을 올린 6명 모두가 유력 후보들입니다. 이는 지난해와 대조적입니다. 지난해 김상중 대상 수상이 유력했다면 올해는 대상 유력 후보로 떠오르는 사람이 3명 이상입니다.



일단은 이유리가 눈에 띕니다. 그녀가 출연했던 숨바꼭질이 15.4%라는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을 정도로 MBC 드라마 중에서는 화제성이 가장 큽니다. 역시 '시청률의 제왕' 답습니다. 공중파 3사 시상식 대상 수상에 있어서 시청률이 좌우하는 경향이 강하다는 점에서 이유리 경쟁력이 상당히 강합니다. 더욱이 숨바꼭질이 올해 하반기에 방영된 드라마로서 시청자들의 기억속에 여전히 생생할 것으로 보입니다.


지난 여름에 방영됐던 검법남녀의 주인공 정재영 저력 또한 놀라웠습니다. 검법남녀가 방영을 거듭하면서 시청률이 점점 높아진 것에 힘입어 시즌2 제작이 확정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시즌1을 빛냈던 정재영이 올해 MBC 연기대상에서 어떤 상을 수상할지 기대됩니다. 검법남녀가 시즌2 나올 예정인 것을 보면 정재영 연기 내공이 대단했음을 실감합니다. 검법남녀 흥행을 주도했던 대표적인 인물을 꼽으라면 정재영입니다.



[사진 = MBC 공식 인스타그램에서는 월화 드라마 나쁜남자 관련 게시물을 올렸습니다. 지난 12월 3일부터 방영된 나쁜남자의 주인공 신하균 2018 MBC 연기대상에서 대상 후보에 포함된 것은 의외입니다. 그만큼 나쁜남자에서 드러났던 신하균 연기력이 얼마나 뛰어난지 알 수 있습니다. (C) MBC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 = 2018년 12월 30일 MBC 연기대상 방영됩니다. 사진은 저의 스마트폰 달력이며 2018년 12월 30일을 가리킵니다. (C) 나이스블루]


소지섭 대상 경쟁력 또한 꽤 있다고 봐야 합니다. 그가 출연했던 내 뒤에 테리우스가 대중적으로 많은 인기를 모았을 뿐만 아니라 그 작품에서 소지섭 연기력이 빛을 발했습니다. 더욱이 내 뒤에 테리우스도 올해 하반기에 방영됐던 드라마입니다. 공중파 3사 시상식 시즌에 사람들의 기억속에서는 상반기보다 하반기에 방영된 작품을 기억하기 쉬운 심리가 있다는 점에서 소지섭 대상 유력 후보로 거론될 만합니다.


올해 공중파 3사 연예대상의 대상 경쟁은 매우 치열했습니다. 2곳에서 의외의 인물이 대상을 수상했다면 다른 1곳은 2파전 접전이 그야말로 어마어마했습니다. 이제는 연예대상에 이어 연기대상이 시작되며 MBC가 12월 30일에 진행합니다. 과연 대상의 주인공은 누구일지 주목됩니다.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