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고기전골 및 즉석떡볶이 맛있는 계절밥상 신림역점 매장을 최근에 방문했습니다. 이곳은 뷔페식 요리를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곳입니다. 실제로 매장을 방문했더니 소고기전골 및 즉석떡볶이 같은 다양한 음식을 뷔페식으로 먹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특히 평일 저녁과 주말에는 소고기무제한 이용이 가능했습니다. 소고기 먹으면서 체력 보충하고 싶었던 저의 식욕을 자극했습니다. 최근에는 계절밥상이 '계절로爐 레시피 컨테스트'를 진행중이기 때문에 저도 참여해보고 싶었습니다. 저의 집과 멀지 않은 거리에 있는 계절밥상 신림역점 통해서 말입니다.

 

 

계절밥상 신림역점 매장은 서울지하철 2호선 신림역 7~8번 출구 사이에 있는 바로 앞 건물 '르네상스쇼핑몰' 3층에 있습니다. 지하철 역과 상당히 가깝기 때문에 접근성이 굉장히 편리합니다.

 

 

매장 안에 들어가보니 계절밥상 돼지양념구이 1개를 13,000원에서 7,900원에 판매한다는 안내를 접했습니다.

 

 

돼지 고추장구이와 돼지 간장구이 또한 마찬가지로 13,000원에서 7,900원에 판매됐습니다. 이곳에서 맛있는 고기 반찬을 구입할 수 있더군요.

 

 

계절밥상은 제철 채소로 계절의 맛과 건강함을 담아낸 식당입니다. 이를 통해 소고기 전골, 즉석 떡볶이, 버섯 칼국수, 해물 전골을 푸짐하고 맛있게 먹을 수 있습니다.

 

 

실제로 제철 채소들이 이렇게 신선하게 유지됐습니다. 숙주나물, 애느타리 버섯, 팽이버섯, 청경채, 단호박, 파, 속배추, 양배추, 깻잎이 있었으며 가장 오른쪽에 칼국수 면이 있습니다. 칼국수 면으로 버섯 칼국수를 먹을 수 있으니까요.

 

 

계절밥상에서는 소고기전골, 즉석떡볶이, 버섯 칼국수, 해물전골에 들어가는 메뉴가 친절하게 소개됐습니다.

 

 

즉석떡볶이 들어가는 메뉴 종류가 다양했습니다. 어묵과 감자 수제비, 쫄면, 사리면, 유부, 밀떡, 쌀떡이 있었습니다.

 

 

즉석떡볶이에서 빼놓을 수 없는 매콤 고추장 소스, 특제 짜장 소스도 마련됐습니다.

 

 

해산물 전골에 들어갈 해산물을 봤습니다. 해산물 한 접시에는 주꾸미, 가리비, 키조개살, 새우, 홍합이 들어갑니다. 해산물 한 접시는 9,900원을 추가해서 먹어야 합니다.

 

 

전골 요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존재는 육수입니다. 육수가 매장에 이렇게 마련되었더군요.

 

 

소고기전골 메뉴의 핵심인 소고기는 계절밥상 매장에서 평일 저녁 및 주말에 무제한으로 제공됩니다. 저는 처음에 소고기 그릇 1개 가져갔는데 나중에 부족할 것 같아서 1개 더 추가했습니다. 소고기를 먹고 싶어했으니까요.

 

 

알고보니 계절밥상에서는 소고기전골, 즉석떡볶이, 버섯 칼국수, 해물전골 외에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음식들이 더 있었습니다. 모둠해초 매콤국수라는 음식을 직접 재료를 섞어서 먹을 수 있더군요.

 

 

추억의 주먹밥이나 흰쌀밥, 앉은뱅이 밀밥 같은 다양한 밥을 먹을 수 있습니다.

 

 

매콤한 느낌의 춘천닭갈비가 마련됐습니다.

 

 

즉석떡볶이와 함께 먹기 좋은 김말이 튀김과 단호박 튀김, 왕교자도 있었습니다. 왕교자의 경우 떡볶이와 같이 먹지 않는다면 새콤한 맛의 토마토 소스와 같이 먹으면 좋습니다.

 

 

바다 톳 볶음우동도 있었습니다.

 

 

바삭바삭한 느낌의 옛날치킨이 계절밥상 신림역점에 있었네요.

 

 

심지어 제주 녹차 호떡도 먹을 수 있었습니다. 후식으로 먹기 좋더군요. 그 외에 제주 녹차 롤 케이크, 그린그린 티라미수, 옛날과자, 현미 뻥튀기같은 디저트로 먹기 좋은 음식들이 마련됐습니다.

 

 

음료 또한 다양해서 좋았습니다.

 

 

다시 본론으로 들어오면, 저는 소고기전골에 들어갈 채소들을 골랐으며 소고기는 두 판이나 가져왔습니다.

 

 

까스렌지 위에 있는 커다란 냄비에 육수를 부은 뒤 소고기전골 및 즉석떡볶이 메뉴로 들어갈 재료들을 넣었습니다. 특히 냄비는 반으로 갈라진 것이 인상적입니다. 하나의 냄비로 두 가지 음식을 한꺼번에 끓여서 먹을 수 있는 장점이 있습니다.

 

 

특히 소고기전골에는 고기를 나름대로 많이 넣었습니다. 제가 소고기를 가장 먹고 싶어했으니까요.

 

 

즉석떡볶이에는 이렇게 고추장을 넣어서 먹었습니다.

 

 

즉석떡볶이에 들어갈 메뉴가 심심하다 싶어서 왕교자, 순대, 김말이튀김을 가져왔습니다. 옛날치킨과 바다 톳 볶음 우동은 즉석떡볶이와 따로 먹기로 했습니다.

 

 

소고기전골 및 즉석떡볶이가 이렇게 펄펄 끓었습니다.

 

 

소고기전골 및 즉석떡볶이 펄펄 끓는 모습을 영상으로 찍었습니다.

 

 

음식이 다 익은 뒤에는 그릇에 덜어서 먹었습니다. 푸짐한 메뉴를 맛있게 먹을 수 있어서 좋았어요.

 

 

이번에는 빙수를 직접 먹어보기로 했습니다. 제가 직접 빙수 재료를 섞으면서 말입니다.

 

 

이렇게 먹음직스럽게 온갖 재료를 그릇에 담았습니다.

 

 

 

여기에 아이스크림까지 곁들이면 빙수가 완성됩니다. 저는 딸기 아이스크림 골랐습니다.

 

 

빙수는 커피와 함께해서 먹었네요.

 

 

빙수에 여러 가지 재료를 섞어서 먹었더니 정말 맛있습니다. 일반 아이스크림 먹는 것보다 더 맛있었어요. 이곳에 오면서 맛있는 빙수를 후식으로 먹게 될 줄은 몰랐습니다. 여름을 앞두고 빙수를 먹는 기분이 새롭게 느껴졌어요. 생각보다 다양한 메뉴를 먹을 수 있어서 좋더군요. 만약 신림역 근처에서 다른 사람과 함께 맛있는 음식을 푸짐하게 먹고 싶은 사람이라면 '신림역과 가까운' 르네상스 쇼핑몰 3층에 있는 계절밥상 신림역점을 찾으시면 됩니다.

 

아울러 계절밥상에서는 '계절로爐 레시피 컨테스트'를 펼치고 있습니다. 소고기전골, 즉석떡볶이, 해물전골, 버섯칼국수와 더불어 준비된 재료와 메뉴를 이용한 자신만의 레시피 및 꿀팁을 사진 또는 영상에 담아 인스타그램으로 참여할 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에서 '#계절밥상 #계절로레시피컨테스트 #계절로'라는 해시태그를 꼭 삽입하셔야 참여 완료됩니다. 해당 컨테스트 기간은 2017년 6월 9일까지이며 당첨자는 2017년 6월 23일 발표됩니다. 컨테스트 경품으로는 1등이 상금 300만 원(1명) 2등이 삼성 갤럭시S8(1명) 3등이 계절밥상 1년 이용권(5명) 증정됩니다.

 

*이 글은 계절밥상으로부터 식사권을 제공 받아 작성했습니다.

 

 

신고
Posted by 나이스블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