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팔달문과 화성행궁 사이에는 수원천과 가까운 곳에 통닭골목이 있습니다. 용성통닭 같은 여러 통닭 맛집들이 있는데요. 남녀노소 누구나 닭 요리 혹은 치킨을 좋아해서 그런지 수원 통닭골목 찾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용성통닭 또한 마찬가지죠. 저는 용성통닭 매장에서 양념통닭 먹었습니다. 지난 봄에 이곳을 찾았을 때는 후라이드로 먹었는데 이번에는 양념통닭 메뉴로 바꾸어서 먹어봤습니다. 역시 맛있었어요.

 

용성통닭 어떤 곳인지 궁금한 분들이 많을 겁니다. 이곳은 그동안 언론에 여러 차례 등장했으며 밤에는 매장 앞에 손님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그 광경은 이 포스팅의 뒷 부분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저의 용성통닭 양념통닭 후기를 올립니다.

 

 

용성통닭 매장 모습입니다. 수원 통닭골목에서 손님 많이 몰리는 곳이죠.

 

 

용성통닭 앞에는 각 언론사의 로고가 새겨졌습니다. 해당 언론사에서 취재했음을 알 수 있죠. 이곳의 규모는 300여석이며 지하, 1층, 2층이 있습니다. 많은 손님이 앉아서 요리를 먹을 수 있으나 저녁에는 손님이 줄을 서서 기다리는 모습을 제가 직접 봤습니다. 이곳을 찾는 분들이 얼마나 많은지 실감나더군요.

 

 

매장 바깥 윗쪽에는 특이한 존재가 있었습니다.

 

 

닭과 알의 모형을 골드 색깔로 표현한 모습입니다. 수원 통닭골목의 분위기가 진하게 느껴졌습니다.

 

 

용성통닭 매장 바깥에는 닭살커플 언약식 팻말이 있었습니다. 커플을 위한 팻말이죠. 구조물에 하트형 자물쇠를 걸어서 서로의 사랑을 표현하는 곳이 용성통닭 바깥에 있습니다.

 

 

날개 모양 구조물에 자물쇠가 거의 없는 것을 보면 닭살커플 언약식 팻말이 생긴지 얼마 되지 않았다는 생각이 듭니다. 하지만 용성통닭 찾는 손님이 많기 때문에 언젠가는 날개 모양 구조물에 자물쇠가 많이 채워지는 날이 올 것 같네요.

 

 

매장 안으로 들어가자마자 닭을 튀기는 모습을 봤습니다. 용성통닭 입장하는 손님은 닭 튀기는 장면을 생생하게 볼 수 있습니다.

 

 

닭이 튀겨진 모습입니다.

 

 

저는 매장 지하에서 양념통닭을 먹었습니다.

 

 

테이블에 놓여진 메뉴가 세팅된 모습. 양념통닭이 나오기 전입니다.

 

 

통닭 혹은 치킨 먹을 때는 무, 콜라를 빼놓을 수 없죠.

 

 

용성통닭 양념통닭 나왔습니다.

 

 

글을 쓰면서 다시 먹고 싶은 충동을 느꼈습니다.

 

 

양념통닭 맛있게 느껴졌습니다. 실제로 먹었더니?

 

 

맛있어요.

 

 

오랜만에 통닭과 콜라를 함께 먹어봤더니 기분 좋았어요.

 

밤에 용성통닭 매장 바깥을 찾게 되었는데 손님들이 줄을 서서 기다리는 모습을 봤습니다. 이곳을 찾는 사람이 많다는 것을 직접 볼 수 있었습니다. 이곳 근처에는 여러 전통시장들과 수원천, 팔달문, 화성행궁 같은 수원 가볼만한 곳들이 여럿 있습니다. 수원 여행 즐기는 단체 관광객이라면 용성통닭 같은 맛집에서 즐거운 시간 보내기 좋을 것 같네요.

 

양념통닭 정말 맛있게 먹었습니다. 언젠가 다시 찾으면 그때도 맛있는 식사를 하고 싶네요. 요리가 마음에 들어서 기분 좋았습니다.

 

 

 

신고
Posted by 나이스블루